[수제 과일 청 전문점 ‘푸름’]

건강한 단맛 즐겨보세요~

지역내일 2018-04-22


문촌마을 1단지 상가 내에 자리한 ‘푸름’은 수제 과일 청 전문점이다. 자몽과 레몬, 키위&파인애플 청은 늘 기본으로 갖추고 있고, 여기에 계절에 따라 딸기 청이나 백향과(패션 프룻), 금귤 청을 더해 총 4~6종류의 수제 과일 청을 선보인다. 다음 달엔 블루베리와 체리 청을 새로 내놓을 계획이다.  

요리사 출신 주인장 오진수 씨는 “건강한 단맛을 내기 위해 인체 흡수율이 일반 설탕의 1/3 정도인 비(非)정제 당을 사용하고, 화학 색소와 방부제 등 화학 첨가물을 일절 사용하지 않는다”라고 밝혔다. 과일 청 가격은 500mL 한 병에 10,000~12,000원. 차나 에이드를 만들 때는 과일 청과 물 또는 탄산수의 비율을 1:3 또는 1:4 정도로 섞어 먹으면 적당하다.

푸름에서는 수제 과일 청 외에 말린 과일 칩 또는 견과류를 얹은 수제 초콜릿도 내놓고 있다. 화이트나 다크 초콜릿 위에 말린 딸기와 귤 또는 키위 칩, 견과류 등을 얹어 만들어 낸다. 가격은 모두 4,500원.  

매장 영업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이지만 휴대전화 문자나 카카오톡(아이디:푸름), 네이버 블로그(아이디:TABLE_STORY_PURUM), 인스타그램(네이버 블로그와 아이디 동일) 등을 통해 상시로 주문할 수 있다. 오 씨는 “청이 상하지 않도록 아이스팩을 동봉해 택배로 보내드린다. 안전 배송이 중요해 비용이 좀 더 들지만, 우체국 택배를 이용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푸름의 제품을 택배로 받으려면 총 주문 금액이 2만 원 이상(배송료 4천 원)이어야 한다. 7만 원 이상일 경우엔 무료 배송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위치 일산서구 대산로 182 문촌마을1단지 아파트 상가동 103호
문의 010-5311-4830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