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광주 닻 미술관 ‘예술가의 정원’]

자연 속 예술, 예술 속 자연 그 모호한 경계의 휴식

문하영 리포터 2018-04-24

3월에도 눈이 내렸다. 며칠 지나자 반팔을 입을 만큼 기온이 올라갔다. 또 며칠이 지나 강풍을 동반한 폭우가 쏟아졌다. 그 바람에 올해 봄꽃들은 다급해졌다. 목련, 진달래, 벚꽃, 개나리, 철쭉이 자연의 순리를 거스르며 앞 다투어 짧게 피고 졌다. 거기에 엄청난 미세먼지까지 봄꽃을 제대로 즐길 수 없어 속상했던 이들에게 경기도 광주 초월읍에 위치한 닻 미술관으로의 나들이를 추천한다.



예술가에게 정원이란 어떤 의미인가

닻 미술관은 2017년 인간에 대한 깊은 통찰이 돋보였던 ‘공명의 소리’전을 성황리에 마치고 2018년을 여는 새 전시의 주제로 ‘정원’을 선택했다. 이혜승, 이혜인, 허구영 작가의 회화와 조성연 작가의 사진 작품, 닻 미술관 소장품이 전시된다.
닻 미술관의 강민정 학예실장은 “이혜승 작가는 크고 작은 화분을 통해 자신만의 정원을 그려내고, 이혜인 작가는 베를린의 한 겨울 정원을 통해 자연과 인간의 교감을, 허구영 작가는 오랜만의 회화작업을 통해 정원에서 발견한 순수한 감동을, 조성연 작가는 식물의 성장을 긴 호흡으로 관찰하며 그 시간을 사진으로 담아냈다”고 설명했다.
네 명 작가의 작품과 닻 미술관 소장품 사이 공간에 ‘마음의 정원’이라는 서재 공간을 별도로 구성한 것도 눈에 띈다. 예술가와 자연의 관계를 다양하게 엮어낸 북 큐레이션을 통해 정원의 의미를 넓고 깊게 체험이 가능하다.
빛과 정원을 주요 소재로 다룬 인상주의 화가와 그 작품들, 다양한 사진가들의 정원이 담긴 사진집과 식물채집본 등 미술을 넘어 문학, 철학, 과학이 만나 인문학적 깊이와 해석을 더한다. 


자연을 담은 가장 아름다운 인문학 쉼터

식물 그림 작품 활동에 영감을 받기 위해 이번 전시를 찾은 강유선(분당구 야탑동·48)씨는 “미술관을 들어서기 전부터 봄의 계절감이 선사하는 자연풍경은 이미 미술관 내부와 외부를 넘나들며 ‘예술가의 정원’을 전시 중인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켰다”면서 “4인 작가의 다양한 표현기법으로 묘사된 식물 그림과 사진이 전시장 곳곳에서 들어오는 빛과 경치에 어우러지는 것이 인상적이다”고 전했다.
이어 “에밀리 디킨스의 책과 식물 표본집은 더 자세히 보고 싶어 다시 한 번 들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이번 전시는 자연과 예술의 본질적 관계를 깊이 성찰할 수 있는 시간을 선사한다. 시대를 막론하고 모든 예술가에게 영감의 원천이 되어온 정원을 다양한 미술 작품과 다른 학문으로 확장하여 해석해 만나볼 수 있는 기회는 사실 흔히 얻을 수 있는 것은 아니다. 물론 미술관 안팎으로 만나는 각양각색의 크고 작은 꽃과 나무들도 그냥 지나치지 말 것.


‘마음의 정원’ 전시 개요

전시기간 및 시간
전시장소
문의
비고
3/17~5/27
(월, 화 휴관)
경기도 광주시 초월읍 진새골길 184 닻 미술관
031-798-2581
2,000원
어린이, 청소년 1,000원


문하영 리포터 asrai21@hanmail.net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