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중·고 중국어 전문학원 ‘하오펑유’

기초부터 제대로 배우면, 중국어 결코 어렵지 않다!
강의 경력 15년 원어민 직강, 레벨별 맞춤형 중국어 학습법 제시

조진영 리포터 2018-04-26

최근 중국이 급성장함에 따라 영어만큼 중국어를 공부하는 것은 자신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필수가 되어가고 있다. 하지만, 배우기 까다로운 중국어의 특성상 중국어 공부를 꾸준히 하기란 쉽지 않고, 학교에서 제2외국어로 중국어를 배우는 학생들 역시 난이도가 다른 외국어에 비해 어렵다는 이유로 중도에 포기하는 경우가 많다. 그렇다면, 중국어를 좀 더 체계적으로 배울 수 있는 방법은 뭐가 있을까? 초·중·고 중국어 전문학원 ‘하오펑유’ 최순희 원장을 만나 상위 1% 중국어 능력자가 되기 위한 효과적인 학습법에 대해 들어봤다.

제대로 된 중국어 실력 기본기 쌓기가 중요
영어는 알파벳을 아는 사람이라면 충분히 발음하고 쉽게 읽을 수 있지만 중국어는 표기된 한자를 읽고 정확하게 발음할 수 있는 사성을 포함한 ‘한어병음’을 익히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하오평유’의 최 원장은 “중국어의 기본기가 되는 병음은 가능한 한 어렸을 때 배워두는 것이 완벽한 발음으로 중국어를 배우는데 더욱 효과적”이라고 설명했다. 상대적으로 공부에 대한 부담이 적어 시간적 여유가 있는 초등 저학년 때 병음과 발음을 배워두면 이후에도 거부감 없이 중국어를 배우는데 많은 도움이 된다는 것이다.
어렵게 자격증을 취득했지만, 입도 벙긋 못하는 중국어라면 진정한 실력이라 할 수 있을까? 최 원장은 “모든 학습이 그러하듯 중국어도 스며들 듯 배우고 익혀야만 제대로 된 실력을 쌓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단기간에 학습량을 늘려 가시적인 결과로 자격증을 따기 위한 중국어 수업은 오히려 독이 될 수 있다는 것, “탄탄한 기본기를 갖춰 실력을 완성한 후에 중국어 자격증은 이를 점검하는 차원에서 활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최 원장은 조언했다.



레벨별 실력에 맞춘 소그룹 & 개별 맞춤형 수업
‘하오평유’의 모든 수업은 3~5명 내외의 소그룹 수업으로 진행된다. 왕초보에서 고급과정까지 레벨별 실력에 맞춘 수업이 진행되며 수업방식과 교재 역시 다르게 운영된다. HSK 5급 이상 실력을 갖추게 되는 고급과정은 중국원서 스토리 북을 읽고 내용에 대해 토론하는 방식의 디베이트 수업으로 진행된다. 문장쓰기와 주제 읽기도 수업시간에 병행한다. HSK 3급 이상의 중급과정부터는 중국어로 수업이 진행되며 교재중심 수업으로 현지 원서나 교과서를 배우게 된다. 왕초보부터 초급과정은 회화 위주의 수업을 진행하되 말하기 기초 과정이 어느 정도 완성되면 연령별, 학년별 접근법을 다르게 구성한다. 초등 저학년의 경우는 시각적 효과를 높여 수업에 대한 재미와 흥미를 느낄 수 있도록 진행하며, 초등 고학년과 중학생은 학습으로 인식될 수 있도록 영역별 주제와 과제를 적용한다.
모든 수업은 공통적으로 중국 문화를 이해하고 체험하는 내용들을 최대한 커리큘럼에 포함하며, 중국 현지 학생들도 중요하게 배우는 당시(당나라 시)를 포함한 고시를 배우게 된다. 최 원장은 “중국 현지에서도 초등학교 교과서에서 30% 이상, 중학교에서는 50% 이상 비중 있게 다루는 당시를 배우게 되면 정독을 포함한 발음과 억양, 톤을 배우고 익히는데 효과적”이라고 설명했다.

단기간 학습 효율성 극대화 하는 원어민 직강
중국어는 정확한 표준발음으로 배우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한 만큼 ‘하오평유’는 15년 경력의 원어민 직강으로 수업한다. 중국어 말하기에 더욱 최적화하여 잘못된 발음에 대한 교정은 물론 질문에 대한 즉각적인 피드백을 받을 수 있고, 읽기 과제는 반드시 녹음으로 제출해야 한다. 과제에 대한 철저한 관리는 물론 단기간에 학습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1:1 개별 클리닉 도 병행하고 있다.
최 원장은 “내신 및 입시 대비를 위한 학생들의 수업은 학생들의 편의를 가장 우선적으로 배려한다”고 설명하며 “주요 과목의 학업시간이 상대적으로 많아 학원 시간을 맞추기 어려운 경우, 개별수업을 진행하며 시간조정도 가능한 범위에서 학생 스케줄에 맞추도록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하오펑유’는 중국어로 ‘좋은 친구’를 의미한다. 상위 1% 중국어 실력을 위한 가장 좋은 친구 ‘하오펑유’에서 그 해법을 찾을 수 있다.
문의 02-596-5957

조진영 리포터 cjyoung25@naver.com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