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국제거리극 축제 100배 즐기기

거리에는 웃음과 눈물 풍자로 풀어낸 삶이 있다

하혜경 리포터 2018-05-02

2018 안산국제거리극축제가 오는 5일부터 7일까지 3일간 안산문화광장에서 열린다전 세계 14개국 108개 공연팀이 참가하는 이번 축제는 안산시민들에게 어떤 추억으로 남을까? 2005년 시작한 안산국제거리극 축제는 해마다 새로운 이미지로 시민들의 기억 속에 저장되어 있다거대한 인형이 거리를 활보하던 생경한 장면부터 순백의 천사가 광장을 날아다니며 하얀 깃털을 눈송이처럼 뿌리던 황홀한 장면 등 시민들 마음속에는 언제든지 꺼내볼 수 있는 휴대폰 속 사진처럼 축제의 장면 장면이 기억 속에 저장되어 있을 것이다올해 거리극 축제는 어떤 결정적 장면을 시민들에게 선물할까거리예술 입문자부터 가족단위 나들이객들까지 맞춤형 작품들을 소개한다.



이 작품 놓치지 마세요
예술 감독이 추천하는 10개의 공연

축제 시작을 앞두고 안산거리극축제준비위원회 윤종연 예술감독 10개의 작품을 추천했다볼거리 많은 거리극 축제에서 무엇을 볼까고민인 관객들이라면 예술감독 추천작 시간표와 무대를 꼭 체크하기 바란다윤 감독 추천작은 삶에 의문과 고민을 담은 작품부터마임과 서커스무용 그리고 안산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 등 거리예술 애호가라면 꼭 봐야할 작품들이다윤 감독은 이 작품들을 통해 현기증 나듯 울렁이는 시대를 바라보고추락하지 않기 위해 애쓰는 위태로운 삶 속에서 긍정의 힘을 찾는 다양한 안산의 이야기를 만날 수 있으리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윤 감독 추천 작품은 △ 폐막작 룩 아모로스의 고갱의 거북이’(프랑스△ 트램펄린과 줄타기의 조화 오흐 쉬흐파스의 ‘BOAT_랭보의 취한 배’(프랑스△ 이동형 공연 데스비오 콜레티보의 눈 먼 자들CEGOS’(브라질△ 극공작소 마방진의 로드씨어터 돈키호테’(한국△ 갈매의 여기는 아니지만 여기를 통하여’(한국△ 코끼리들이 웃는다의 물질물질하다가’(한국△ 극단 문의 구호의 역사 1945-2015’(한국△ 조세 앤 다니의 예술적 커플 서커스 엑시트 15’(아르헨티나△ 마뒤샤의 여자’(스페인△ 유지영의 신작 ()를 위한 몸만들기’(한국이다.



거리예술 입문자를 위한 참여형 작품들

거리예술 입문자라면 너무 진지한 작품보다 참여하는 즐거움도 느끼고 웃음도 가득한 작품을 찾아가 즐겨보자축제조직위원회는 거리예술 입문자들을 위한 대중적인 작품 6개를 선정 발표했다△ 스토커 떼아뜨로의 기대어 놓다보면’ △ 올리비에 그로스테테의 시민의 건축’ △ 모베오의 일탈’ △딥티크의 해방’ △서커스창작집단 봉앤줄의 외봉인생’ △연희집단 The 광대의 당골포차’ 등이다. ‘기대어 놓다보면은 나무막대를 사용해 구조물을 만들는 커뮤니티 아트이며 2015년 큰 인기를 끌었던 올리비에 그로스테데의 시민의 건축3년만에 다시 돌아왔다종이 상자를 사용해 거대한 건축물을 쌓아올리는 작품이다.



아이와 함께 왔다면 챙겨봐야 할 작품

아이와 함께 거리극 축제에 왔다면 놓치지 말아야 하는 작품들전통과 현대를 넘나드는 광대극인 광대의 도시’ 작품 들 중 어린아이들이 쉽고 재미있게 볼 수 있는 공연 4선이다△스티브 스터지아스 귀여운 악마’, △판지니 프로덕션 뚫어뻥 교수’, △ 루이지 씨오타 여행가방’ △ 컴퍼니 미누스말 클라라’ 등이다. ‘귀여운 악마는 광대와 서커스 바이크모자 저글링을 포함하는 코미디 공연이다유럽과 캐나다두바이에서 선보인 공연을 이번 안산국제거리극축제에서 만나볼 수 있다. ‘뚫어뻥 교수는 넌버벌 광대쇼이다독특한 헤어스타일로 즉흥적인 희극을 만들어내며 관객들과 어울려 논다. ‘여행가방은 광대와 신체극 서커스를 결합한 공연으로수많은 가방을 상상하게 함으로써 아이들에게 유쾌한 공연을 선사할 예정이다스케이트를 타고 싶어 하는 작은 광대 클라라의 이야기 클라라는 부드러운 인형의 움직임으로 마음을 사로잡는다


거리극 축제를 현명하게 즐기는 가장 기본은 시간표와 공연장 지도를 챙길 것올해는 거리극은 511시부터 시작해 7일 오후 830분 폐막작품으로 마무리 된다최신 축제시간표와 공연별 자세한 사항은 안산국제거리극축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하혜경 리포터 ha-nul21@hanmail.net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