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동 생태 문학 서점&식물가게 ‘꽃피는 책’]

사람과 자연을 이어주고 싶어요~

지역내일 2018-05-10


용왕산 자락, 양화초등학교 맞은편에 자리 잡은 ‘꽃피는 책’은 차와 커피가 있는 동네 책방이자 식물가게이다. 이곳이 매력적인 이유는 주인장의 개성을 엿볼 수 있는 색다른 책 종류와 식물들로 공간을 채웠다는 것. 문을 열고 들어서면 천장이나 선반마다 주렁주렁 매달린 공중식물과 꽃망울을 터트린 봄꽃화분들이 시선을 사로잡고 아기 범부채, 봄맞이꽃, 할미꽃 등 소박한 야생화 역시 눈길을 끈다. 선반 위를 장식한 소품들도 자연에서 가져온 것들이다. 화분들 사이, 전면 책꽂이 안의 그림책 표지마다 푸릇푸릇 싱그러운 잎과 꽃으로 가득한 모습이  가게와 똑 닮았다. 이 집의 책장에는 대부분 동식물, 곤충, 숲, 꽃 등 자연의 이야기를 담은 생태 문학 관련 그림책이 진열돼 있다. 사람과 자연이 더불어 잘 살아가는 방법을 소개하고 함께 고민하기 좋은 책들이라고 한다. 꽃피는 책의 주인장인 김혜정씨는 숲 해설가로도 활동하고 있다. 손님의 취향을 물어 그에 맞는 책과 화분을 추천해주고 식물의 고향과 그 이름으로 불리게 된 유래 등을 들려준다. 또한 ‘숲 공작소’를 열어 자연에서 얻은 소품을 이용해 만들기, 그리기 등을 진행하고 있다. 앞으로 숲 나들이, 나무 탐사 등 사람과 자연이 소통하는 다양한 모임을 가질 계획이다. 꽃피는 책에는 어린이 손님들이 꽤 찾아온다. 창가 좌식테이블은 아이들에게 인기가 좋아 하교 후 자리 잡기 경쟁이 나름 치열하단다. 겨우살이 차, 매화차, 벚꽃 차, 도화차 등 계절에 따라 달라지는 꽃차메뉴와 커피, 핫 초코, 아이스티 등의 음료가 준비돼 있으며 중고 그림책도 저렴하게 판매한다.  


위치: 양천구 목동중앙북로 16길 58
문의: 010-2284-0858
www.facebook.com/bloomingbooks2018
운영시간: 오후1시~오후 8시(토요일 휴무)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