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수능D-180일 골든타임 활용법

지역내일 2018-05-15

김기종대표(원장)  

김반장스터디센터

문의 031-718-0097


수능이 180여일 앞으로 다가왔다. 6개월이란 한시적인 시간 안에 모든 결과물을 보여줘야 하는 수험생들은 저마다 잰 달음질을 하고 있을 것이다. 3월 학기 시작으로부터 3,4월 학력평가와 중간고사가 마무리 되고 본격적인 6월 모의고사 준비기간이 시작되었다. 수능학습에 필요한 대부분의 진도가 마무리 되고 남은시간 동안 그야말로 누가 더 시간을 잘 쪼개 사용하느냐가 결과에 중요한 요소가 되는 만큼 남은 180일 수능학습의 골든타임 어떻게 활용해야 할까?


5-6월 모의고사는 여름수능처럼 인식해라. 5월의 따스한 봄바람 아래 느긋하게 마음을 뉘일 여유가 없다. 6월 모의고사대비 한 달 계획을 세워보자. 6월 모의고사는 올해 첫 교육과정평가원 출제 시험이다. 수능의 경향을 최대한 객관적으로 확인 할 수 있는 시험인 만큼 짧은 기간의 집중학습을 통해 골든타임 학습기간의 초석을 다져보자.


7-8월 자신과의 싸움에서 이겨라. 1학기가 마무리 되고 6월 모의고사 결과로 전형의 대략적인 틀도 정해졌다. 수시파던 정시파던 중요한 것은 이 시기가 수능을 위해 준비할 수 있는 마지막 몰입기간이라는 점이다. 예외는 없다. 자신을 내려놓고 목표를 위해 달리지 않는 한 예측 가능한 지원 대학의 선은 내려갈 수밖에 없다.


9-10월 이제부터는 실전모드다. 수시지원이 시작되며 9월 모의고사는 대입 전형과 지원가능 대학 추정의 마지막 가늠자이다. 모든 촉은 한 가지 목표를 향해 고정돼 있는 시기이다. 이젠 정말 모두가 공부를 한다. 현실인식 부재로 인한 갈등은 없지만 막연한 두려움에 뭐라도 해보려는 마음은 양으로만 승부하는 공부를 하게 할 우려가 있다. 늦었지만 과감히 정리해라. 개념을 정리하고 양으로만 위안을 얻으려는 조급한 마음을 정리해라.


11월 보름의 시간. 주사위는 던져졌다. 이제는 습득이 아니라 복기이다. 수능은 사고력을 측정하는 시험이다. 공부했던 개념노트와 오답노트를 확인하자. 컨디션 관리도 계속하자. 마지막 모의고사로 실전감각을 최대치로 끌어올리자.


자. 이제 2019 수능비상(飛上)이다. 골든타임을 잡은 수험생 모두에게 희열의 날이 되길..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