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점학급 탐방 _ 영신여자고등학교

공교육에서 예술고 수준의 음악 수업

최순양 리포터 2018-05-17

영신여자고등학교(교장 백승환이하 영신여고)는 사교육 없이 음악교육을 원하는 학생들을 위해 교과이수시간 내 음악실기 수업을 하는 예술고등학교 형태의 음악중점학급을 개설올해로 2년차를 맞이했다학부모와 학생들 사이에 만족도가 높다는 입소문이 나고 있어 영신여고 개교 30주년 기념행사에 참석해 실제 연주장면을 감상하고제도를 도입한 석성환 처장(법인처및 백승환 교장김유경 교사(예술부 부장등을 만나 이야기를 들어보았다.



학교법인 영신학원 개교 30주년 기념 음악회 스케치

학교법인 영신학원은 믿음·소망·사랑을 바탕으로 198758일 개교인문계고인 영신여자고등학교와 특성화고인 영신여자간호비즈니스고로 이루어져 있다올해 30주년을 맞아 511일 오전 10시 학교 예성관 강당에서 기념행사 및 음악회를 개최했다이번 행사는 학생들과 학부모지역사회가 다 같이 참여축하하는 자리로 임은빈 이사의 축하 기도로 시작되었다교직원 일동이 학교 설립자인 김창인 이사장에게 감사패를 수여하는 동안 오케스트라가 엘가의 위풍당당 행진곡을 잔잔하게 연주분위기를 끌어올리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김수민 아나운서가 진행한 2부 음악회 첫 곡은 사제동행 핸드벨·차임으로 연주된 You raise me up으로 최고난이도의 수준을 보여줬다핸드벨은 석성환 처장이 미국에 있을 때 연주 장면을 보고 감동을 받아 사비로 악기를 사서 직접 학생들에게 가르치기 시작한 것이 이제는 핸드벨 하면 아~영신이라고 할 만큼 영신만의 특색활동으로 자리 잡고 있다그리고 이재훈의 사랑합니다에 맞춘 학부모 수화율동교사들이 합창한 이런 학교가 되게 하소서초청 솔리데오장로합창단의 독수리 날개침 같이까지 훌륭했다하지만 감동은 역시 마지막 연합합창인 헨델의 할렐루야였다사실 그냥 다 같이 마무리 하는 정도겠지 라고 생각하고 있던 리포터에게는 신선한 충격이었다영국의 조지 2세가 감동해서 벌떡 일어섰다는 일화처럼 기립박수를 받기에 충분했다그 바탕에 영신 오케스트라의 단단한 실력이 느껴졌다. 2014년 학생들의 자율동아리로 창단되었음에도 다양한 무대 경험과 김유경 교사(예술부 부장), 손수경 교사(음악담당)의 열성적 지도석성환 처장의 지휘가 만들어낸 완성품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이처럼 음악적 깊이를 만들어 내는 영신만의 노하우 중 음악중점학급에 대해 좀 더 자세히 알아봤다.


ㅇ음악중점학급 도입 배경은?

일반적으로 진학실적을 위해 예체능 학생을 꺼리는 인문계고 풍토와는 달리 음악교사 출신으로 인성교육에 있어 음악 특히 합창·합주의 효과를 누구보다도 잘 알고 있던 석성환 처장이 교장 재직시절 도입했다먼저 고교 연합형태의 음악거점학교를 6년째 운영 중인데 반응도 입시실적도 좋았다이에 우리 학교 학생만으로 구성해도 되겠다는 자신감이 생겨 2017년 신입생을 뽑았고 현재 성악피아노작곡(클래식/실용), 기악 4개과에 2학년 28, 1학년 17명 총 45명이 학습하고 있다


ㅇ어떻게 선발하나?

선발방식은 자기주도학습 전형으로 1단계는 음악교과 성적과 비교과활동 및 자기소개서를 보는 서류 100%, 2단계는 실기시험 없이 면접을 통해 최종 선발한다실기능력 중심이 아닌 학생의 자기주도학습 역량과 인성예술에 대한 관심도 및 잠재능력을 평가한다매년 121개 학급 30명을 선발한다


ㅇ교육과정 편성은?

이수학점 180단위 중 60단위 이상을 음악전문교과로 운영한다따라서 국···탐구 시간이 인문계반에 비해 적어지고전공실기시창·청음합창·합주공연실습음악과 매체 수업으로 대체된다


ㅇ전공실기수업은 어떻게 운영되나?

각 과목별 국내·외 석·박사 학위를 소지한 전문 강사진이 직접 학교로 출강 와서 개인 레슨을 해주는 형태다또한 심화실기능력 및 객관적 실력검증을 위해 외부교수 및 전문 연주자를 초빙 9, 122회에 걸쳐 학생별 1마스터클래스를 공개로 진행한다.


ㅇ실전 무대 경험이 가능한지?

학년별 3차례 청중 앞에서 연주함으로써 무대 경험을 쌓고 자신감을 향상시키며 무대매너를 기를 수 있도록 한다학년말 11월에는 학생들과 전공실기교수들이 함께하는 사제동행 음악회와 이웃돕기 행복나눔 콘서트를 노원문화예술회관에서 개최대형 외부 무대까지 경험하게 한다.


ㅇ어떤 시설로 운영되나?

방음과 CCTV가 완비된 개인연습실이 25칸 마련되어 있다각 방마다 피아노가 있고 첼로 1바이올린 10대를 대여한다피아노 조율비만 년 간 1천만원 이상 소요될 정도로 최고 수준의 시설이다.


ㅇ입시 실적은?

현재 2학년이 최고 학년이다음악거점학교의 경우 이화여대 오르간한양대 클래식작곡/피아노경희대 클래식작곡/포스트모던국민대 작곡과중앙대 클래식작곡성신여대 피아노/성악숙명여대 클래식작곡동덕여대 피아노과 등에 합격자를 배출했다.



미니 인터뷰 석성환 처장(법인처)

Q. 음악교육을 중점화하고 가장 보람 있게 생각한 순간이 있다면?

A. 음악거점학급에 자폐진단을 받은 학생을 포함하여 특수교육대상자가 몇 명 포함되어있다학교는 공동체 속에서 역할을 해야 한다는 평소 소신으로 어렵게 선생님을 모셨고음악적 혜택을 입어 학생들이 적응하고 발전하는 모습을 보는 것이 가장 보람찬 순간이다앞으로의 사회는 문화 예술이 주도할 것이다차세대 리더를 길러내고자 하는 영신의 목적에 부합하기 위해서도 음··체 활동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



미니 인터뷰 백승환 교장

Q. 앞으로 영신여고의 과제가 있다면?

A. 음악 연습실 증설 및 올해 1월 체육관인 예성관이 준공되면서 예체능 활동을 위한 최적화 인프라를 갖췄다고 생각한다인문계 입시실적만큼 예체능계에서도 괄목할만한 성과를 내기 위해 모든 선생님들이 한마음 한뜻으로 이 땅의 여성 지도자를 키워내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


미니 인터뷰 김유경 교사(예술부 부장)

Q. 음악거점학교에서 음악중점학급으로 이동이 가능한지?

A. 편입학 전형을 통해 가능하다현재 2학년에 재학 중인 한 학생은 1학년 2학기 음악거점학교에서 2학년 때 음악중점학급으로 편입 후 전문적인 레슨과 더욱 다양한 음악 교과 수업을 받을 수 있어 큰 만족감을 보이고 있다가르치는 입장으로 몸은 힘들지만 즐거움이 크다


최순양 리포터 nikkichoi@naver.com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