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재고, 진로진학 전공 탐색으로 꿈 키워요~

피옥희 리포터 2018-05-31

지난 518(양재고등학교(교장 조양형)에서는 학부모와 함께 진로여행’ 진로진학 전공 탐색활동을 진행했다해마다 양재고는 5월 가정의 달에 맞춰 학부모를 초청해 자녀의 학급에 들어가 평소 자녀에게 하고 싶었던 말을 들려주고 있다자녀의 친구들에게 들려주고 싶은 이야기나 부모의 직업과 관련한 진로 이야기도 나눈다. 3학년을 대상으로 전공 탐색 활동도 진행했다. 20여 개가 넘는 학과를 개설해서 학생들이 원하는 학과에 가서 들을 수 있도록 했다.



양재고 3학년 홍주원 학생은 전공 탐색활동을 통해 평소 컴퓨터 검색만으로 잘 알 수 없었던 학과 관련정보를 알게 되었고어느 학과에 갈지 고민하고 있던 나에게 샘물 같은 도움이 되었다오늘을 계기로 더욱 더 진로를 탐색해 보고 꿈을 위해 한 계단씩 걸어갈 것이라며 진로진학 전곡 탐색활동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양재고 1학년 정승은 학생은 진로여행 행사가 끝난 뒤 오늘 효에 대한 이야기를 들으며항상 부모님께 감사하는 마음을 가져야겠다고 생각했다한의학과 양의학의 차이질병에 대한 이야기를 들으며이 분야에 흥미가 생겼다나중에 진로가 달라질 수도 있을 만큼 매우 인상적이었다친구 어머님이 존경스러워보였고부모님께 감사의 마음을 꼭 전하고 싶다라며 의젓하게 소감을 전했다.



양재고 김종우 교사(진로진학부장)는 프로그램 기획 의도에 대해 먼저 학생들에게 부모님을 존경하고 감사한 마음을 가지도록 하면서또한 부모님 직업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기 위함이다학부모님이 자녀가 속해 있는 반에 들어가서 강의하기 때문에 처음에는 다소 어색할 수도 있지만실제로 참여한 학부모님들이 매우 보람 있었고평소에 하지 못했던 이야기를 나눌 수 있어서 좋았다는 소감을 밝혔다이처럼 학생과 학부모들의 긍정적 변화가 오늘 행사의 가장 중요한 취지라고 설명했다


김 교사는 앞으로도 내실 있는 진로진학 프로그램을 계발해학생들이 꿈에 한 발짝 더 다가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남다른 포부를 밝혔다.

피옥희 리포터 piokhee@naver.com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