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대형 클래식 시리즈 ‘디토 페스티벌 in 안산’

6월 8일~16일, 정상의 비올리스트부터 천재 클라리넷 연주자까지

신선영 리포터 2018-06-07

국내 최정상 클래식 공연 슈퍼클래식을 준비하는 안산문화재단이 디토 페스티벌 in 안산으로 그 첫 포문을 연다.

디토(DITTO) 페스티벌은 비올리스트 리처드 용재 오닐이 이끄는 앙상블 디토를 중심으로 매해 새로운 레퍼토리와 아티스트들을 선보이며 대중들에게 폭발적인 지지를 받아왔다. ‘대한민국클래식에 빠지다를 모토로 2008년부터 일본과 중국 등 해외 진출 사례를 남기며 클래식계에 큰 반향을 불러일으킨 클래식 축제이다올해 공연은 안산문화예술의전당과 서울 롯데콘서트홀예술의전당에서 함께 진행된다

6안산문화예술의전당에서 여는 클래식의 향연에 빠져보자.


디토(DITTO), 클래식의 지형도를 바꾸다 

앙상블 디토는 비올리스트 리처드 용재 오닐이 더 많은 한국 관객에게 실내악을 소개하고자 2007년 런칭 이후 매년 매진을 기록 중인 앙상블이다

레퍼토리에 따라 유연한 편성이 가능한 그룹으로 실내악을 넘어 더 많은 사람과 클래식을 공감하기 위해 2009년부터는 매년 앙상블 디토가 호스트가 되어 디토 페스티벌을 열고 실내악을 국내 관객들에게 소개하고 있다

대한민국클래식에 빠지다를 모토로 시작된 디토 페스티벌은 국내외에서 활발하게 활동하는 젊은 음악가들을 한국관객에게 소개하고다른 분야의 예술가들의 협업을 통해 클래식 음악의 재미를 전하며 20~30대의 젊은 관객들을 클래식 공연장으로 모이게 하고앙상블 디토의 연주는 여느 팝스타 공연 못지않은 함성이 클래식 공연장에서 들려오는 기현상(?)을 연출하고 있다. 20082009년에는 예술의전당 유료관객 1위를 기록했으며현재까지 100회를 넘는 국내 투어와 일본·중국 등 해외를 누볐다.

디토 페스티벌 in 안산은 201868(문태국&한지호 듀오 공연을 시작으로 9(클라리네티스트 김한 리사이틀, 615(리처드 용재 오닐&임동혁 듀오 공연, 16(앙상블 디토 공연까지 총 4회 공연한다.



󰋮문태국&한지호-68() 8달맞이극장 

아시아 최초로 2014 카잘스 콩쿠르 우승자인 문태국그리고 ARD 콩쿠르에서 1위 없는 2위에 오른 한지호가 워너 클래식과 듀오로 만났다한국의 젋은 주자들이 잇달아 메이저 음반사의 러브콜을 받는 가운데지난 2월 문태국과 한지호는 미국 보스턴에서 워너 인터내셔널 데뷔 앨범 음반 발매를 예정하고 있는 등 앞으로의 활약이 기대되는 아티스트로 주목 받고 있다

문태국은 바흐 무반주 첼로 조곡 1번을한지호는 스트라빈스키의 페트루시카를 연주하며드뷔시와 베토벤으로 함께 호흡을 맞춘다.



󰋮김한&김재원-69(), 5달맞이극장 

클라 부는 사나이김한의 무대는 피아니스트 김재원과 함께한다. 2016 자크 랑솔로 콩쿠르 우승자인 김한은 영국 이튼 칼리지길드홀 대학을 거쳐 독일 뤼벡에서 자비네 마이어를 사사했으며그와 오보이스트 함경플루리스트 조성현 등이 결성한 바이츠 퀸텟은 한국을 대표하는 목관 앙상블이다

1부는 슈만브람스로 이어지는 클라리넷 정통 레퍼토리, 2부는 바씨의 리골레토 환상곡사라사테의 카르멘 환상곡거슈윈의 랩소디 인 블루로 꾸몄다.



󰋮리처드 용재 오닐&임동혁-615(), 8해돋이극장 

리처드 용재 오닐은 에버리 피셔 그랜트 수상그래미 상 후보 지명도이치 그라모폰아르히브 등을 통해 발매된 10장의 솔로 앨범 등 클래식 아티스트 중 보기 드문 막강한 대중적 지지를 받고 있다임동혁이 보여주는 시적이면서도 경이로운 감성은 우리를 매번 놀라게 한다마르타 아르헤리치가 지지하고 워너 클래식을 대표하며 그라모폰, BBC 뮤직 매거진 등이 극찬하는 최고의 피아니스트다

리처드 용재 오닐&임동혁은 슈베르트브람스베토벤 소나타를 준비했다


󰋮앙상블 디토-616(), 5해돋이극장 

이번 페스티벌의 하이라이트 리처드 용재 오닐과 다니엘 정유치엔 쳉문태국김한스티븐 린의 앙상블 디토가 다이나믹 라운드를 테마로 두 번째 시즌을 연다

연주곡은 버르토크의 콘트라스트쇼스타코비치 피아노 삼중주 2브람스 피아노 사중주 2번으로 곡마다 뚜렷한 앙상블을 한껏 기대해도 좋다하나같이 진하고 굵직한 세 곡은 올해 페스티벌 테마인 ‘Be the Original’, 음악의 힘에 집중해보자는 디토의 메시지를 담았다


관람료는 달맞이극장 R3만원 S2만원해돋이극장 R6만원, S4만원, A2만원이다초대형 클래식 페스티벌을 부담 없는 금액으로 즐길 수 있도록 4개 공연의 패키지 예매 시에는 50% 할인을 한다.

이어 안산문화재단은 코리아쿱오케스트라, KBS교향악단 전쟁 레퀴엠’, 세종솔로이스츠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공연과 9월 조성진 리사이틀까지 국내 최정상의 클래식 공연을 슈퍼 클래식’ 시리즈로 선보인다.


문의 : 콜센터 080-481-4000 단체관람 031-481-4025

신선영 리포터 shinssami@naver.com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