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광 좋은 곳에서 신선한 재료 본연의 맛을 즐겨요

샐러드 바와 카페가 있는 숲속의 쉼터 같은 곳

신선영 리포터 2018-07-11

한차례 소나기가 내린 뒤 청명한 하늘을 바라보면문득 어디론가 떠나고 싶어진다후텁지근한 여름 도심의 열기를 뒤로 하고 바람을 쐬고 싶을 때꽃이 흐드러지는 봄과 단풍 드는 가을 멋진 풍경을 눈에 담으며 외식하고 싶을 때 물왕저수지 맛집을 떠올리게 된다.

넓은 정원과 파라솔이 놓인 테라스 공간으로 숲속의 쉼터 같은 분위기를 제공하며 친목모임은 물론 가족모임 장소로도 손색이 없는 물왕버섯농원을 소개한다.



숲속 쉼터에서 식도락의 여유를~

화정천과 꽃우물 마을을 지나 물왕저수지 초입에 자리한 물왕버섯농원은 넓은 주차장에 들어서는 순간 입이 떡 벌어진다카메라 앵글 안으로 초록 숲을 배경으로 한 노란 건물이 동화 속 한 장면을 펼쳐놓은 듯하고 한 걸음 두 걸음 옮길 때마다 맘이 설렌다.

홀에 들어서면 커다란 하회탈이 손님들을 반기고 오픈된 주방이 신뢰감을 준다물왕버섯농원의 메인 요리는 다양한 버섯에 한우와 호주산 소고기를 선택할 수 있는 샤브샤브와 소불고기다한우샤브샤브는 1인분에 17,500한우 불고기는 200그램에 16,500원이다소불고기는 양념불고기와 버섯을 자작하게 익힌 뒤 밥에 비벼 먹거나 쌈채소 또는 월남쌈에 싸서 먹으면 새로운 맛을 느낄 수 있다한우샤브샤브에 2,500원을 추가한 월남쌈 세트를 주문한 뒤 일행을 따라 샐러드 바로 향했다.



질 좋은 재료에 샐러드 바까지 풍성~

샐러드 바에는 제철 재료로 만든 20여 가지 음식들이 식욕을 돋웠고 호박죽과 스파게티연두부잡채샐러드를 손에 잡히는 대로 접시에 담았다선홍빛 한우와 갖가지 버섯이 푸짐하게 세팅된 테이블에 앉으면서 손에 든 음식이 과욕이었다는 것을 깨달았다. ‘주메뉴 양이 많으니 샐러드 바는 가볍게 이용하라는 안내 문구를 너무나 가볍게 넘겼던 것이다들고 온 음식을 후회하며 한쪽으로 밀어놓고 끓는 육수에 채소와 버섯을 넣었다.

새송이목이팽이느타리버섯에 황금팽이버섯과 흰느타리버섯이 향을 더하는 가운데 면역력과 혈액순환에 좋다는 쫄깃한 은이버섯이 한우와 어우러지며 식감을 더했다살짝 담갔다 꺼낸 소고기에 비트와 새싹오이당근을 골고루 넣은 월남쌈을 청양고추가 듬뿍 든 간장소스와 고소한 깨소스에 번갈아 찍어먹는 재미도 쏠쏠하다풍성한 양 덕분에 칼국수 면은 생략하고 야채죽으로 마무리를 한 후 지역화가의 작품이 전시된 갤러리 카페로 자리를 옮겼다.



맛은 물론 넉넉한 인심도 플러스~

정종섭 사장은 한우는 A+, A++등급만을 씁니다샤브용 소고기는 두께에 예민해 너무 얇으면 부서지고육수에 오래 끓이면 질겨진다며 좋은 고기를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방법을 벽에 붙여 안내해준다전에는 사골을 우려낸 육수를 사용하다 느끼함을 싫어하는 손님들이 있어 지금은 대관령 덕장에서 가져온 황태와 손질하고 남은 버섯으로 육수를 내 깔끔하고 담백한 맛을 내고 있다. 8종류의 버섯은 매일 농수산물시장에서 경매 받은 신선한 버섯을 사용하고간장소스와 깨소스도 이집만의 특화된 소스로 개발했다샤브칼국수와 야채죽 그리고 샐러드 바를 이용할 수 있는 점심특선도 만 원이라는 저렴한 가격으로 제공한다.


기존에 영업장으로 쓰던 2층을 휴게공간으로 만들어 식사 후 원두커피를 마시며 쉬어갈 수 있도록 배려를 아끼지 않는다멀리 저수지가 보이는 2층 테라스 명당에서 중년의 여성들이 식후 수다삼매경에 빠져 있다.

직원들은 방송사 여러 곳에서 들어오는 출연 제의를 고사하는 사장님을 안타까워하지만 정 사장은 좋은 재료와 맛에 대한 노력을 알아봐주는 손님들에게 넓은 정원과 뷰가 좋은 테라스에서 즐기는 여유까지 패키지로 제공한다는 개념으로 소소한 인테리어와 조경에도 신경 쓰고 있다고 했다.

신선영 리포터 shinssami@naver.com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