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와직염 알아보기

여름철 경보, 작은 피부 상처 방치로 봉와직염 발병

이선이 리포터 2018-07-12

더운 여름철이지만 해가 길어진 만큼 다양한 야외활동이 많아지는 시기이다야외 스포츠나 등산바닷가 여행수영캠핑 등을 즐기다 보면 부상의 위험도 뒤따르기 마련이다그런데 사소한 찰과상 정도로 생각해 간단한 소독 정도로 끝내고 방심하다가 봉와직염으로 발전해 오랫동안 고생하는 경우가 있다최근 인기 연예인도 고생한 것으로 알려져 화제가 되기도 한 봉와직염의 증상과 치료에 대해 알아봤다

도움말 아트인피부과 이혜인 원장


봉와직염진피와 피하조직에 나타나는 급성 화농성 염증

봉와직염은 진피와 피하조직에 나타나는 급성 화농성 염증으로 피부 표면에 생긴 상처를 통해 들어간 세균에 의해 염증을 일으킨다대부분 황색포도알균이나 사슬알균에 의해 감염되며그 외에 폐렴균이나 대장균 등도 원인이 된다

무좀이나 발가락 사이에 짓무름이 있는 경우에 잘 발생하며외상궤양모낭염 등으로도 감염된다특히 이전에 피부가 손상된 적이 있는 부위에 자주 나타난다주로 발과 다리에 잘 발생하며열감부종홍반통증 등을 동반한다


습도 높은 여름철원인균 번식 쉬워 발병률 높아

봉와직염은 여름철에 특히 발병률이 높아진다그 이유는 높은 습도 때문에 황색포도알균이나 사슬알균 등의 원인균이 번식하기 쉽기 때문이다. ‘아트인피부과의 이혜인 원장은 여름철에는 무좀이 있는 분들은 그 증상이 심해지는데 발가락 사이에 틈이 벌어지고 상처가 나면 발생하기 쉽다또한 여름에는 야외활동이 많아지므로 피부에 상처가 나면 피부에 평소에도 상재하고 있던 균들이 상처 난 부분으로 들어가면서 염증을 일으킨다고 설명했다

이외에도 여름철에는 모기에 많이 물리게 되는 것도 발병 원인이 된다이 원장은 모기에 물려서 붓는 증상과 봉와직염의 초기 증상이 비슷하다모기에 물린 곳을 긁어서 손이나 상처 부위에 있는 균이 들어가면 봉와직염으로 발전하기도 한다특히 어린 아이들은 모기에 물리면 손으로 자주 긁게 되므로 심하게 부으면 진단을 받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홍반열감압통발열과 오한 등의 증상

봉와직염은 주로 발과 다리에 잘 발생하며상처 주위의 피부가 빨갛게 변하는 홍반과 상처 부위에 열감을 느낀다점차 증상이 심해져서 주변으로 퍼지게 되면 온몸에 열이 나면서 춥고 떨리는 오한이 동반되며표면에 물집이 생기거나 가운데가 화농되어 고름이 나오기도 한다물집은 고령당뇨병 환자에서 많이 발생하고 치료 기간이 더 길며피부가 괴사하기도 한다

이 원장은 봉와직염은 발이나 다리로 주로 오는데이 부위가 압력이 퍼질 수 없는 부위라서 더 통증이 심하다고 설명했다다리에 무좀이 있거나 림프부종이 있을 경우 재발률이 매우 높으며합병증으로 피부 괴사패혈증화농 관절염골수염사망 등에 이를 수도 있다


환부 쉬게 하며 항생제소염제스테로이드 등의 치료

봉와직염의 치료는 초기인 경우에는 경구 항생제나 진통 소염제로 치료가 가능하다그렇지만 가벼운 상처로 생각해 제때 치료하지 않고 지나치면 치명적인 합병증을 동반할 수 있고 치료도 그만큼 힘들어진다초기가 아닌 경우에는 1~2주 정도의 입원 치료를 받기도 한다.

그럼 봉와직염 증상이 나타나면 피부과감염내과정형외과 등 다양한 진료과 중 어디를 선택해야 보다 적절한 치료를 받을 수 있을까

이 원장은 “1차 치료는 항생제 치료이다염증이 가벼울 때는 피부과에서 항생제나 소염제 치료만으로도 회복이 가능하지만 증상이 번질 경우 정형외과에서 반 깁스를 하는 것이 좋다봉와직염은 주로 발병 부위가 발등이나 다리이므로 환부를 쉬게 하는 것이 중요한데 걸어 다니며 일을 해야 할 상황이라면 움직임이 덜하도록 반 깁스를 하는 것이 좋기 때문이다간혹 심한 경우에 뼈로 염증이 전달되기도 하므로 뼈 상태를 파악하기 위해서는 정형외과 촬영이 도움이 된다고 설명했다.

항생제 치료는 황색포도알균과 사슬알균에 감수성이 높은 항생제를 선택해야 하고 주사제가 효과적이다열이나 통증이 있을 때는 진통 소염제를 투여한다염증이 아주 심한 경우에는 부종을 가라않도록 하기 위해 스테로이드를 쓰기도 한다


봉와직염’ 생활 속의 예방 및 상처 관리 방법

무좀이나 발가락 사이의 짓무름이 있는 경우 방치하지 말고 피부과 치료를 빨리 받는 것이 좋다그래야 2차 감염으로 진행되지 않는다

발가락 사이가 붙은 분들은 여름철에는 발가락 사이를 벌려주는 실리콘 링 등을 사용해도 좋다

다리에 상처를 입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상처가 나면 균이 들어가므로 상처를 열어두지 말고 시중의 상비용 항생제 연고를 바르고 상처를 덮어둔다급할 때는 시중에서 파는 소균 밴드로 덮어두는 것도 좋다

모기에 물리면 모기에 의한 것보다는 긁으면서 세균이 들어가 염증이 생기는 경우가 많으므로 아이들의 경우 손이 가지 않도록 물린 부위를 소형밴드로 덮어 주는 것이 좋다.

증상이 있으면 근육이 움직이며 염증을 주변으로 퍼뜨리므로 많이 걷고 뛰거나 운동하는 것은 삼가는 것이 좋다

병변부에 냉찜질을 하며 움직이지 않게 고정시키면 도움이 된다

잘 때나 누워있을 때는 심장 위치보다 다리를 높이 올려 부종을 빼준다.

이선이 리포터 2hyeono@naver.com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