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겹살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곳

신선영 리포터 2018-08-22

대중음악이 리메이크되며 추억을 현재로 소환하듯 음식에도 복고 바람이 분다.

대학가 근처에서 친구들과 먹었던 대패삼겹살이 인생 고기로 남는 중년에게 대패삼겹살은 추억이다. ‘복고라는 이름으로 아버지에게는 향수를 불러일으키고 대학생 자녀에게는 새로움을 선사하는 따스한 저녁이 있는 곳선부동 삼성전자 서비스센터 뒤편에 자리한 대지패거리를 찾았다.



회식 문화 바뀌는 트렌드를 읽다

회식’ 하면 삼겹살이 떠오를 만큼 서민들의 대표 음식인 삼겹살은 기성세대와 젊은 세대를 동시에 공략할 수 있는 대중적인 메뉴로 굳건히 인기를 얻고 있다특히 대패삼겹살은 가격이 저렴해 주머니가 가벼울 때 부담 없이 선택할 수 있는 아이템 중 하나다.

생고기 무한리필 식당을 운영했던 박현정 사장은 바뀌는 회식문화와 소비 트렌드에 맞춰 상권을 파악업종을 변경했다박 사장은 좀처럼 나아지지 않는 경제상황에서 대패삼겹살은 안주 겸 저녁식사를 해결할 수 있는 최적의 메뉴라며 경쟁력으로 저렴한 가격을 꼽았다.

대패삼겹살은 주로 번식에 이용되는 어미돼지 모돈(母豚)을 많이 사용하는데 새끼를 많이 낳은 어미돼지는 질겨 식감이 좋지 않다검증되지 않은 국내산 모돈에 비해 수입산이지만 검증 절차를 거친 우리돼지와 비슷한 육질과 지방층의 오스트리아산 삼겹살을 선택했다고 덧붙였다.

대패삼겹살 1인분(100g 기준)3,900원에 판매한다. 3인분부터 주문 가능한 대패삼겹살을 시키면 여러 밑반찬에 선지해장국까지 서비스로 나온다상추깻잎고추가지감자 같은 식재료는 직접 밭에서 키운 것들로 내놓는다.



응답하라 1998!

대지패거리는 끼리끼리 어울려 다니던 친구들 패거리는 물론 가족모임회식도 가능한 65석의 매장에서 부담 없이 정겨운 시간을 갖기 바라는 마음이 담긴 작명이다.

대패삼겹살을 주문하면 양파초절임브로콜리와 초고추장오이무침고사리나물 등 한상 차림에 김치와 콩나물선지해장국까지 나온다돌돌 말린 상태로 등장하는 대패삼겹살은 빨리 익기 때문에 불판에 올리기만 하면 금방 색이 변하면서 노릇노릇 구워진다말린 고기를 펼치자마자 불판 위에서 지글지글 익으며 차돌박이의 식감으로 먹기도 하고 바삭하게 구우면 고소한 맛이 나며 아이들에게도 인기다

대지패거리에서는 돌로 된 불판을 사용해 아래쪽에 김치와 콩나물을 함께 올려 먹을 수 있다직접 재배해 싱싱한 상추 위에 삼겹살 두어 점을 얹고 삼겹살 기름으로 구운 김치와 콩나물을 넣고 입 안 가득 밀어 넣으면서 다음 고기를 점찍는다빠른 속도로 고기를 채가는 친구에게 속도 좀 맞추라며 군소리를 하고계곡에서 돌을 달궈 고기를 구워 먹던 시절을 이야기하며 소소한 행복을 맞는다.

불판 옆에 설치된 화구에 올려 먹는 뚝배기 선지해장국은 점심메뉴로도 인기다삼삼하면서도 매콤한 선지해장국은 매장에서 직접 끓여낸다제육쌈밥과 파불고기 등 메뉴의 다양화를 통해 고객들의 다양한 입맛을 사로잡는 노력도 기울이고 있다.

신선영 리포터 shinssami@naver.com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