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력적인 빈티지 숍 양평동 ‘하코네’]

오래된 것이 주는 생생함 느껴보세요~

지역내일 2018-08-22


‘하코네’는 양평역 인근 골목길에 자리 잡은 빈티지 가게이다. 아담한 매장 안에는 주로 유럽에서 공수해왔다는 찻잔과 그릇을 비롯해 색다른 음색으로 귀를 즐겁게 하는 독일 빈티지 진공관 오디오 ‘텔레풍켄’, 수십 년이 지나도 끄떡없이 돌아가는 작은 철제 선풍기, 빈티지 인테리어 소품, 일본 구제 여성 옷, 어린이 옷 등이 가득하다. 눈으로 대충 훑어도 단순히 오래된 물건만은 아니라는 것을 알 수 있는데, 역시 제품에 대한 주인장의 자부심과 열정이 남다르다. 찻잔세트는 영국의 로열 앨버트와 250년 전통의 웨지우드, 덴마크의 로열코펜하겐, 헝가리의 헤렌드, 일본의 마이센 등 유명한 도자기 브랜드로 우아함의 정석을 그대로 보여준다. 주부 중에는 세트로 사서 손님 접대용으로 사용하는 이들이 많지만 요즘에는 1~2인 가구의 증가로 인해 하나씩 구입하는 이들도 늘어나고 있단다. 단종된 제품들도 다양해 희귀한 물건을 모으는 이들에게는 이곳 매장이 보물창고와도 같다. 가격은 2만 원대부터 20만 원대까지 형성돼 있다. 접시, 양념 통, 도자기 인형, 미니어처 찻잔 세트, 스탠드 등 인테리어 소품들 역시 구경하는 재미가 쏠쏠하다. 하코네는 양평동의 오프라인 매장과 함께 카카오스토리를 통해 전국으로 제품을 판매한다. 제품 상세사진과 가격을 공개하고 있으며 합리적인 가격으로 판매해 입소문을 타고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하코네의 김경희 대표는 “명화가 그려진 도자기를 자세히 들여다보면 미세한 점 하나까지 완벽하게 표현하고 있어 놀랄 수밖에 없다”며 “예쁘고 실용적일 뿐 아니라 소장가치까지 커서 사랑받는 제품이 많다”고 전했다.


위치: 영등포구 영등포로 5길 33
문의 : 카카오ID 1004rye/ 010-8485-1145
운영시간: 오후 1시~오후 8시/ 토, 일요일 휴무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