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지역 고3 학부모를 위한 수시입시 정보

6+α 내 아이에게 맞는 수시 지원전략 찾기
학종, 교과, 논술 전형에서 유리한 전형 골라야

하혜경 리포터 2018-08-29

9월 모의고사가 끝난 후 910일부터 대학별 수시모집이 시작된다학교마다 조금씩 차이는 있지만 안산지역 고등학교의 수시진학률은 매우 높은 편이다수시 비중이 낮은 학교도 60%의 학생들이 수시로 대학에 진학하고 있으며 수시비중이 높은 학교는 80%에 가깝다수시모집은 부모세대가 겪어보지 못한 대학입시제도인데다 정보를 알 수 있는 곳도 많지 않아 깜깜이 전형으로 불리기도 한다수시입시란 무엇이며 원서 작성 전 눈여겨 봐야하는 것은 무엇인지 알아봤다.


수시원서는 6장만 쓴다?

2019년도 4년제 대학 수시모집 기간은 오는 910일부터 14일까지이다각 대학은 이 기간 중 3일 이상 학교별 날짜를 정해 원서 접수한다일반적으로 총 6회까지 지원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산업대학(청운대호원대)과 특별법에 의해 설치된 대학과 학교는 6회 지원에 포함되지 않는다··공사와 경찰대학간호사관학교한국과학기술원을 비롯한 광주과학기술원유니스트대구경북과학기술원등이 여기에 포함된다.

그렇다면 전문대 지원은 어떻게 이뤄질까전문대 수시모집 일정은 1차와 2차로 나눠져 있는데 1차 모집일정은 4년제 대학과 같이 910일부터 14일까지 이뤄지고 2차는 116일부터 1120일까지 진행된다전문대학은 4년제와 달리 원서접수 횟수제한이 없고 한 대학 여러학과에 동시 지원이 가능하다


수시합격 하면 정시지원 불가능?

수시지원에 신중해야 하는 이유 중 하나는 바로 수시에 합격하면 수능위주 선발인 정시에 지원할 수 없기 때문이다수시 모집 6회 제한에 해당하지 않는 대학 들 중에도 산업대학이나 전문대학의 경우 수시에 합격하면 정시 지원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지원에 신중해야한다반면 특별법에의한 학교들은 수시 합격해도 정시지원이 가능하다.

전문가들은 지금까지의 학력고사와 모의고사 성적을 통해 대학수학능력시험 성적에 대한 예상을 한 후 신중히 지원해야 수시납치라고 하는 지원자에게 불리한 원서접수를 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고 말한다.

수시는 학생부나 내신성적만으로 지원한다고 생각하지만 대학별로 수학능력시험 등급을 최저학력기준으로 설정해 놓은 대학들도 많아서 모의고사 점수를 통해 자신의 실력을 평가하고 신중히 지원해야 한다


수시지원전략··하 각 2장씩?

최소 6장 수시 원서를 놓고 어떤 학교 어떤 전형에 지원할지 다양한 조합을 만들어가는 것은 결국 학생과 학부모의 몫일반적으로 욕심내고 싶은 상향지원 학교에 2장 현재 성적에 맞는 학교에 2안정권이 학교에 2장을 배치하지만 학생 성향에 따라 학교를 선택한다.

학교마다 어떤 학과를 선택하는 지도 중요하다선부고 출신 이모 학생은 학교마다 같은 계열학과에 지원한다면 면접을 준비할 때 유리했다다른 계열이라면 아무래도 면접 준비하는 시간은 더 필요할 수 있다고 말한다.

학생부 종합과 교과논술 전형 중 어떤 전형이 본인에게 유리할지도 고려해야한다내신성적으로 선발하는 교과전형은 0.1점으로 당락이 갈린다고 봐야한다특히 수시최저기준이 없는 경우 경쟁을 더욱 치열해진다면접에 자신 있고 학교생활기록부가 충실하다면 학생부 종합전형이 유리하다양지고 졸업생 김모 군은 지난해 학생부교과를 안정권인 학교에 지원하고 학생부 종합으로 상향지원을 했다학생부교과 지원학교는 다 떨어졌는데 상향 지원한 학교에 합격했다면접에 대한 부담이 있었는데 부딪혀보니 오히려 나에겐 학종이 유리한 전형이었다고 말한다.



엄마들을 위한 tip 


일정표를 만들어라

관심있는 대학의 수시모집일정과 면접,논술시험일정을 정리한 일정표를 만들면 미리미리 준비할 수 있고 일정이 겹친 학교를 피해 지원할 수 있다특히 꼼꼼하지 못한 남자아이라면 엄마가 일정을 체크하는 것은 필수다학교에서 다 알아서 처리해 줄 것이라는 맹신은 금물.

 
대입정보포털 어디가’ 즐겨찾기

아무리 고3담임이라지만 모든 학생들의 입시지도를 완벽하게 해 줄 순 없다학교별 내신 반영 비율도 다르고 가산점을 부여하는 방식도 다 다르다엄마라면 대입정보포털 어디가를 즐겨찾기에 추가하는 건 필수다학교별 내신 성적 산출도 바로 계산할 수 있고 다양한 진학정보가 있어 내 아이에게 맞는 의외의 정보를 얻을 수 도 있다.


입시 주체는 아이 엄마는 보조자

하지만 입시의 주체는 학생이다아이를 가르치거나 다그치지 말고 아이에게 필요한 도움이 무엇인지 살피려는 자세가 기본아이의 고민에 귀를 기울이고 함께 해결하되 엄마의 도움이 필요한 부분에서만 나서야 앞으로의 삶을 스스로 개척하는 어른으로 성장할 수 있다.

하혜경 리포터 ha-nul21@hanmail.net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