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현동의 ‘이윤정의 북아트’]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나만의 책 만들기

이세라 리포터 2018-09-17


가방, 옷, 그림 등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자신만의 작품을 만드는 취미는 많지만 나만의 책을 만드는 작업은 쉽게 만날 수 없는 취미인 듯하다.
용인 상현동 ‘이윤정의 북아트’에서는 상상도 못할 아이디어와 재료를 사용하여 예쁘고 독특하면서도, 의미 있는 책 만들기인 ‘북 바인딩(book binding)’을 배울수 있다.
뭔가 만들고 꾸미는 데에 소질이 있다면 단박에 사랑에 빠질만한 취미가 바로 ‘북바인딩’이 아닐까 싶다. 북 바인딩이란 재단 된 종이를 접지하여 순서대로 모아서 엮어 책을 만드는 작업을 뜻한다.
쉽게 말해 손수 제본을 하는 것. 여기에 본인만의 창작의 힘이 발휘되면서 작업은 더욱 재미있어진다. 표지 디자인은 물론, 내지나 커버의 재료 선정, 내지와 커버를 연결하는 구멍 뚫기와 바느질까지 모두 직접 해야 하기 때문이다.
‘이윤정의 북아트’에서는 원데이 클래스를 비롯하여 초·중·고급반, 취미반, 자격증, 창업반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강의가 준비되어 있어 차근차근 ‘북바인딩’의 세계로 인도한다. 보통 수업은 4~5명 소수정예로 이루어지고, 1:1 방식이기 때문에 수시로 조인할 수 있다.
또한 수강료에는 재료비가 포함되어 있으며, 공방에 비치된 다양한 재료를 마음껏 사용할 수 있는 것도 특징, 개성 높은 작품이 나올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초급에서 고급으로 갈수록 다루기 어려운 재료를 사용하며, 스티치와 책의 구성도 복잡해진다.
많은 수강생은 그 안을 채워 나만의 책이나 노트로 사용하고, 때로는 낡고 헤진 책을 복원하거나, 의미 있는 수제 앨범 혹은 다이어리로 활용하는 경우가 많다고 한다. 


위치 용인시 수지구 상현동 107-1
문의 031-272-5670

이세라 리포터 dhum2000@hanmail.net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