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철 바다 진미, 전어와 새우가 돌아왔다~

일산 대화동 제철해산물 맛집 ‘오징어우미’

지역내일 2018-09-20


전어와 새우, 1년 중 지금이 가장 맛있어요

전어의 계절이 돌아왔다. 집 나간 며느리도 돌아오게 만든다는 말이 있을 만큼 한번 맛보면 그 맛을 잊을 수 없어 꼭 다시 찾게 된다는 ‘전어’. 가을 ‘전어’ 플래카드를 내건 횟집들이 거리를 채우는 요즘이다. 대화동 골목 ‘오징어우미’에서도 풍성한 가을 바다 잔치를 선보이고 있다. 최찬기 대표는 “전어는 가을철이 가장 지방도 많고 살이 오르는 시기다. 이때가 가장 고소하고 맛있는 전어를 맛볼 수 있으니 꼭 드셔보시라”고 권한다.
‘오징어우미’에선 가을철을 맞아 다양한 전어 메뉴들을 준비했다. 겉은 바삭하고, 속살은 촉촉하게 구워내 밥 한 그릇 뚝딱 비우게 할 전어 요리의 백미 ‘전어 구이’를 비롯해 미나리와 오이 등 각종 야채를 매콤, 새콤한 소스로 버무린 ‘전어 무침’ 등을 선보인다. 전어의 싱싱함과 담백함을 그대로 느끼게 해 줄 ‘회 무침’은 두말할 필요 없는 전어 요리다. 최찬기 대표는 “전어는 매일매일 들여오는 만큼, 싱싱함을 최우선으로 한다”고 자신했다.
전어뿐만 아니라 ‘새우’도 가을 바다의 풍미를 느낄 수 있는 또 하나의 별미다. 새우 역시 1년 중 지금이 가장 살이 올라 전어와 함께 찾는 고객들이 많다. 찜 방식으로 익혀내는 새우는 껍질을 벗기면 뽀얀 속살이 올라오는데 고소함이 가득하다. 최찬기 대표는 “새우 머리는 따로 모아 마가린으로 바삭하게 익혀내는데 바삭하고 고소한 색다른 맛을 느낄 수 있다”고 소개했다. 



사시사철, 싱싱한 오징어도 ‘인기’
‘오징어우미’에선 그 이름답게 사시사철 오징어를 재료로 한 요리를 선보인다. 오징어 회, 물회 무침, 통찜, 볶음 등 다양한 방식으로 요리해내는데, 메뉴마다 오징어의 색다른 맛과 향을 달리 느낄 수 있다. 최찬기 대표는 “오징어가 특성상 들여오면 하루 이상을 살지를 못한다. 때문에 매일매일 들여올 수밖에 없다. 그만큼 싱싱한 오징어를 맛볼 수 있다”고 말했다.  도다리, 광어, 연어, 문어, 소라 등과 함께 구성해 낸 오징어 세트 메뉴 등은 합리적인 가격으로 다양한 음식들을 맛볼 수 있어 좋다.
최찬기 대표는 “오징어를 주로 선보이지만 봄에는 주꾸미, 겨울에는 방어, 가을에는 전어와 새우 등 제철 메뉴를 선보여 철마다 색다른 맛을 볼 수 있다”고 소개했다.
다양한 단품 메뉴들도 있다. 도다리, 광어, 멍게, 해삼, 산낙지, 문어 등 바다의 별미들을 회나 물회 등으로 맛볼 수 있다. 회덮밥이나 해물라면 등 식사 메뉴도 있다.
대화동 먹자골목에 문을 연지 언 8년째다. 최찬기 대표는 “항상 초심을 잃지 않으려 노력해왔고, 앞으로도 변치 않고자 한다. 손님들이 맛있고, 즐겁게 먹고 즐기고 가셨으면 하는 바람이다”고 말했다. 고객이 원한다면 바로 튀겨낸 바삭하고 따뜻한 오징어 튀김을 무료로 제공하는 넉넉한 인심은 덤이다. 전 메뉴 포장 가능하다.
가을 바다, 멀리 발걸음하지 못한다면 바다의 맛으로 가득 채워진 풍성한 식탁으로 만나보는 것도 좋겠다.


위치: 일산서구 대산로 212번길 7-8(대화동 2125-1)
문의: 031-924-2063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