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씨앤씨학원 입시전략 - 같은 대학, 다른 학종. 특징과 분류 ① 서울대학교 지균전형 vs 일반전형 두 번째 이야기

지역내일 2018-10-17

지난 호에 지균전형과 일반전형 차이 중 수능 최저 여부에 대한 얘기를 진행했는데 좀 더 구체적으로 말씀드리겠습니다. 서울대 지균전형 지원자 중에 수능 최저를 맞추지 못하는 경우도 꽤 됩니다. 특히 학종이 대세가 되면서 수능 공부할 시간에 비교과 활동을 하는 추세가 좀 강화되다보니 수능 최저 맞추기가 그리 호락호락하지 않습니다. 특히 자연계열 같은 경우에는 과탐 2과목 모두 2등급 이내에 들어야 탐구 2등급으로 인정받는 것과 수학 가형에서 2등급 받는 것이 실전에서는 좀 부담이 더 됩니다.
2018학년도 수능 기준으로 보면 수학 가형 응시자가 18만명이고 과탐 응시자가 26만명이었습니다. 즉, 자연계열 학생 중 8만 명 정도가 수학 가형을 응시하지 않고 수학 나형으로 변경했습니다. 전체의 약 30%가 됩니다. 비유적으로 말씀드려 100명의 자연계열 학생 중 하위권 30명은 수학 가형을 응시하지 않는 것입니다. 그러다보니 모든 자연계열 학생이 수학 가형을 응시했다면 11명까지 2등급을 받을 수 있는데 70명만이 수학 가형을 응시하다보니(동점자가 없다면) 7명만이 2등급을 받을 수 있습니다.
게다가(뒤에서 따로 다루겠지만) 지균전형은 재학생만 지원 가능합니다. 그런데 수학 가형 경우는 의학계열에 진학을 희망하는 재수생, 반수생들의 실력이 대단합니다. 비교과까지 챙겨야하는 재학생과 달리 일년 내내 수능 공부만 할 수 있는 재수생, 반수생들의 합류는 수학 가형에서 1등급을 받는 수험생 중 약 48% 정도가 N수생이라는 자료도 있습니다. 즉, 인문계열 보다는 자연계열 학생들이 지균전형에서 수능 최저를 맞추기 힘들고 그래서 수능 최저 충족 여부가 당락에 중요한 변수가 될 수도 있습니다.
그래서 지균전형과 일반전형 선택의 기준 중 하나가 수능 최저학력 기준충족 여부입니다. 많은 고등학교에서는 지균선정 기준 중에 6월, 9월 두 번의 평가원 모의고사에서 한 번이라도 지균수능 최저기준을 통과한 학생에게 지균 티켓을 주기도 합니다. 즉, 내신 전교 1등이라도 수능 최저를 맞출 가능성이 없으면 내신 후 순위자에게 기회가 넘어가기도 합니다. 그럴 정도로 지균전형에서 수능 최저학력 기준은 중요한 판단 기준이 됩니다.    


5. 지균전형은 재학생만 지원자격, 일반전형은 누구나 지원

저는 비유적으로 '괄호 하나의 위력'이라고 부르는데요. '졸업예정자'와 '졸업(예정)자'의 차이를 아시나요? 전자는 재학생만 지원할 수 있다는 뜻이고 후자는 재학생, 졸업생 모두 가능하다는 뜻입니다. 지원자가 재수생 이상 N수생이라면 일반전형밖에 지원할 자격이 되지 않으니 고민할 필요도 없지만 재학생이라면 특히 지균 대상자 후보군이라면 고민이 될 겁니다. 재수생과 경쟁해야하는 일반전형이니까요. 물론 정시처럼 재수생의 위력이 크지 않을 수도 있지만 경쟁률 측면에서는 지균전형보다 월등히 높을 수밖에 없으니 재학생 입장에서는 부담이 되지 않을 수 없습니다. 


6. 지균전형은 일반고, 일반전형은 특목고, 자사고(합격생 기준)

서울대에서 절대로 고등학교 유형을 차별해서 선발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전형의 특성상 지균전형은 내신 성적 자체의 중요성이 크다 보니 합격생의 90% 정도가 일반고 학생입니다. 그런데 일반전형의 경우에는 일반고 비중이 크지 않습니다. 2018학년도 기준 일반전형 일반고 비중 33.6%입니다. 전국에 있는 일반고와 특목고, 자사고 비중을 감안해서 보면 일반전형에서 일반고 학생이 합격하기는 정말 쉽지 않습니다. 1단계 서류 통과도 어렵고 2단계 면접 및 구술고사도 정말 일반고 학생의 입장에서 보면 학교 수업만으로 해결하기가 부담스러울 정도로 어렵습니다.
그래서 예비고1 입장에서 서울대를 가고 싶은데 일반고 최상위권이 유리한가요? 특목고, 자사고 진학해서 상위권 유지하는 것이 유리한가요? 이런 질문을 하는 경우가 가끔 있는데 일반고 가면 지균 대상자가 되는 것을 목표로 해야 하기 때문에 내신 관리를 철저히 할 수 있는 스타일의 학생인지 살펴봐야 하고 특목고 자사고 진학을 하면 내신보다는 서류 통과할 가능성이 있을 정도의 비교과 활동과 면접 및 구술고사를 통과할 수 있을 정도의 능력을 갖출 수 있는 스타일인지 판단해서 결정하라고 조언 드립니다. 

지균전형은 일반고 최상위권 학생에게 유리, 일반전형은 특목고, 자사고 학생들에게 유리하다는 정도로 정리하겠습니다. 이론적으로 그렇다는 것은 아니고요. 현실적으로 그렇다는 정도로 받아들여주시면 좋겠습니다. 아주 간혹 자사고 학생이 지균전형으로 합격하기도 하고 일반전형에서 일반고 학생들이 좋은 성과도 내고 하니까요.     

 

목동 씨앤씨학원 대입전략연구소 장용호 소장

문의 02-2643-2025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