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동 뜨개공방 ‘실놀이 공방’]

빨리 뜨고 빨리 완성하는 유럽식 뜨개질 수업

이세라 리포터 2018-10-22


날씨가 쌀쌀해지며 따뜻한 아이템을 만들 수 있는 뜨개질에 관심이 간다. 마음 같아서는 큼직한 스웨터 한 벌씩 떠서 가족들에게 척 입히고 싶지만, 그 긴 시간과 복잡한 과정 때문에 쉽게 엄두를 내기 힘들다. 그래도 뜨개질에 관심을 가지고 있다면, 유럽식 뜨개질을 배워보면 어떨까. 작은 작품 위주로 빠르게 뜨고 빠르게 완성하니 그 성취감이 굉장하다.

분당동에 위치한 ‘실놀이 공방’에서 배울 수 있다. 이곳 박향희 대표는 20년 전 취미로 뜨개질을 배우기 시작해서 7년 전부터는 강사로 활동하고 있다. 취미가 직업이 된 것이다. ‘실놀이 공방’이라는 이름도 실로 하는 것이라면 다 좋아하고 잘 할 수 있어서 붙인 이름으로 이곳에서는 뜨개질 말고도 서양자수나 양말인형도 배울 수 있다.

수강 방법은 원하는 작품을 완성할 때까지 1:1 수업을 진행하며, 공방의 샘플이나 인터넷 혹은 잡지에서 본 사진을 들고 와 그대로 만들기 원하는 경우가 많다. 이곳의 특징은 주부들에게 인기가 많은 ‘니트리 클래스 공방’의 도안을 주로 사용한다는 점이다. 빠르고 쉽게 만들 수 있으며 디자인 자체가 너무나 예뻐서 금방 마음을 빼앗기게 된다. 숄, 불랭킷, 가방, 인형, 도일리 등이 주요 아이템이다. 요즘에는 겨울을 준비하며 만들 수 있는 넥키목도리와 모자목도리가 인기다. 소작품의 경우 3회 정도면 완성이 되고 블랭킷의 경우에는 1주일 정도의 시간이 걸린다고 한다.

박 대표는 “뜨개질 하고 있는 동안은 생각이 정리가 되기도 하고 몰입을 하면서 편안한 힐링을 느낄 수 있어요. 저 뿐만 아니라 이곳에서 뜨개질을 하는 모든 분들의 공통된 의견입니다”라고 웃으며 말한다. 평일 오전 10시에서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위치 분당구 장안로25번길 28
문의 010-2615-9381

이세라 리포터 dhum2000@hanmail.net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