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청 캘리그라피 동호회 ‘또바기’ 작품전시회

지역내일 2018-10-22


 경북 구미시청 캘리그라피 동호회 ‘또바기’ 제2회 작품전시회가 오는 31일까지 4층 열린나래 북카페에서 열린다. 캘리그라피는 그저 단순히 예쁜 글씨를 쓰는 것이 아니라 형상화를 통해 글씨가 가진 느낌을 살리고 표현하는 작업이다. 

‘일상에 캘리를 담다’라는 주제로 한 이번 전시회는 구미시청 직원 동호회 ‘또바기’회원 뿐 아니라 글봄 캘리그라피’ 수강생이 함께하여 총25명이 참여한 가운데 각자의 개성을 담은 글씨 80여점이 전시되어 있다. 특히, 캘리그라피를 일상생활 소품인 에코백, 부채, 양초 등에 구현하여 생활예술로서의 활용가치가 돋보였다.

“또바기”는 지난 2016년 12월에 결성 해 글봄 캘리그라피 대표인 임란이 작가의 지도로 주1회 틈틈이 붓글씨와 한국화를 연습을 해 왔다. 붓 끝에 집중하여 하나하나 글씨를 완성시켜가는 과정을 통해 업무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회원 상호간 소통으로 동호회를 운영하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한잔의 캘리” 머그컵 전시회를 열기도 했다.



유태란 동호회장은 “이번 전시회로 카페를 찾아오는 시민들이 캘리그라피 문구를 통해 감성충전으로 행복을 누렸으면 한다”며 “더 나아가 일상을 행복하게 유지 할 수 있도록 충전 역할을 하는 동호회 활동의 긍정적인 효과가 직원들과 시민들에게도 전달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작품 제작을 지도한 글봄 캘리그라피 대표 임란이 작가는 지역을 대표하는 캘리그라퍼로 경북콘텐츠코리아랩, 구미전자공업고등학교, 형남중학교, 송정여중 등에 출강하고 있으며 지역 내 각종 행사에 참가하여 캘리그라피 부스운영하는 등 재능기부 봉사활동에도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 이번 전시회는 구미시청 열린나래 북카페의 운영시간인 평일(월~금) 오전 9시부터 18시까지 운영된다. 



전득렬 팀장 sakgane@hanmail.net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