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회 서울국제음식영화제

음식 영화를 매개로 세계 곳곳의 다양한 문화 이해

이선이 리포터 2018-10-26

음식과 요리에 대한 관심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요즘, ‘누가 무엇을 어떻게 먹는가?’는 그 사람의 삶의 양식이면서 이해의 척도가 되고 있다음식 영화를 통해 세상을 이해하는 서울국제음식영화제가 올해로 4회를 맞았다오는 1025()부터 114()까지 11일간 아트나인(이수역 7번 출구)과 남산골한옥마을에서 늦가을의 낭만을 한껏 선사할 것으로 예상되는 4회 서울국제음식영화제를 소개한다


개최기간 연장해 남산골한옥마을에서 야외 무료상영 및 야시장 행사

2015년에 시작돼 올해 4회를 맞이한 서울국제음식영화제는 음식과 영화를 매개로 세계 곳곳의 다양한 삶의 모습과 문화를 이해하고 서로 소통하고자 하는 축제이다인생의 맛과 여유를 환기시키는 영화들을 통해 바쁜 일상에서 잊힌 삶의 미각을 되찾는 맛있는 힐링을 지향하며건강한 먹을거리와 지속가능한 식생활에 대한 활발한 논의의 장도 마련된다

올해의 화제는 개최 기간을 지난해 6일에서 11일로 연장해 1025()부터 1031()까지 7일간은 아트나인에서 개최하며, 111()부터 114()까지 4일간은 새로운 공간인 남산골한옥마을에서 야외 무료상영 및 일일 야시장 등의 새로운 프로그램을 마련해 더욱 폭넓은 관객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특별전 스페인의 맛’ : 스페인 음식·문화·삶 이해하는 6편의 장편 영화

국가별 특별전은 2016년 프랑스, 2017년 이탈리아에 이어 올해는 스페인 특별전인 스페인의 맛이 열려 영화와 요리에서 오랜 전통과 풍부한 유산을 자랑하는 스페인의 음식 영화들을 선보인다루이스 부뉴엘의 <비리디아나>와 비가스 루나의<하몽 하몽등 스페인 영화의 대표적인 거장들의 고전부터 최신 다큐멘터리에 이르기까지스페인의 음식과 문화삶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는 6편의 장편 영화들이 상영된다특별전 6편 외에 올해 영화제의 개막작인 <알베르트 아드리아의 재구성>도 스페인의 셰프와 음식 문화를 다룬 다큐멘터리로 스페인 문화의 일면을 엿볼 수 있는 작품이다.


개막작 <알베르트 아드리아의 재구성

개막작인 <알베르트 아드리아의 재구성스페인/2017/82/다큐>은 자신만의 요리 세계를 구축해 가며 위대한 셰프의 전당으로 입성하기에 이른 알베르트의 여정을 담은 영화로인물에 대한 깊이 있는 탐구와 꿈을 향한 열정을 만날 수 있는 작품이다

천재의 자질을 모두 갖춘 셰프 알베르트 아드리아역사상 가장 훌륭한 레스토랑으로 손꼽히는 엘 불리를 만드는데 주도적인 역할을 한 그였지만 형 페란의 그늘에서 벗어나 자신만의 성공을 찾기로 한다요리 분야의 빅뱅이라 할 만큼 새롭고 창조적인 세계를 엘 불리에서 함께 만들어낸 두 형제페란과 알베르트 아드리아의 스토리를 담았다.


7개 섹션의 다양한 영화 상영

새로운 맛의 발견 : 베를린로카르노산세바스티안암스테르담선 댄스 등 해외 유수의 영화제에서 화제를 모았던 신작들과 아직 국내에 소개되지 않은 다양한 국적의 음식 영화들을 소개하는 부문으로 <마이 베이커리 인 뉴욕>, <바비큐 로드>, <부르고뉴와인에서 찾은 인생>, <소년 셰프 플린>, <커피: 인생의 맛>, <골드의 도시등이 상영된다

클래식 레시피 : 음식 소재 영화를 논할 때면 가장 먼저 회자될 만한 대표적인 고전 영화들을 소개하는 부문으로 올해는 <그린 파파야 향기>, <비리디아나>, <오차즈케의 맛>, <하몽 하몽>, 등이 상영된다.

지속가능한 밥상 : 먹을거리 위기산업형 농업낭비되는 음식 등의 문제와 건강하고 지속가능한 식문화를 생각하는 작품들을 소개하는 부문으로 <먹을래먹을래!>, <잘 왓따우리 같이 살자>, <조작된 밥상등이 상영된다.

맛있는 한국 : 한국의 음식과 식문화를 다루거나 한국에서 제작된 음식소재 영화를 소개하는 부문으로 <리틀 포레스트>, <벼꽃>, <치킨인류>, <커피 느와르: 블랙 브라운등이 상영된다.

셰프의 스페셜 : 세계적인 셰프들과 그들의 요리삶과 철학을 통해 요리 예술의 셰계를 담은 영화들은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부문으로 <라멘왕 오사무>, <알랭 뒤카스: 위대한 여정>, <엘라 브레넌식탁을 이끌다등이 상영된다

특별전 2018 ‘스페인의 맛’ : 영화와 요리에서 오랜 전통과 풍부한 유산을 자랑하는 스페인의 음식 소재 영화들을 선보이는 부문으로 <로카 형제와 꿈의 향연>, <로카 형제의 식문화 기행>, <엘 불리: 요리는 진행 중>, <트립 투 스페인등이 상영된다.

오감만족 국제단편경선 : 국제 공모를 통해 음식에 대한 여러 문화권의 다채롭고 맛있는 상상력을 만날 수 있는 단편영화 경쟁부문으로 <도마 위의 춤>, <비빔밥 찬가등 총 21편의 상영작을 만날 수 있다.


먹으면서 보는 영화관맛있는 토크 등 스페셜 이벤트

먹으면서 보는 영화관은 영화와 음식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서울국제음식영화제의 대표 프로그램으로상영작과 관련된 음식과 음료를 즐기면서 영화를 감상할 수 있는 시간이다셰프레스토랑요식업체들과의 콜라보레이션으로 운영되며가을 정취를 만끽할 수 있는 아트나인 야외테라스에서 총 5회에 걸쳐 진행된다.

이외에도 영화 상영 후 상영작 감독영화평론가는 물론유명 셰프음식평론가 및 맛 칼럼니스트 등 다양한 영화계음식계 명사들과 함께하는 토크쇼 프로그램인 맛있는 토크’, 개막작 <알베르트 아드리아의 재구성상영에 이어 스페인의 맛과 멋을 느낄 수 있는 음식 과 함께하는 테라스 파티인 <스페인의 밤>, 전통적인 장터의 흥겨운 분위기와 먹을거리를 즐길 수 있는 남산골한옥마을 SIFFF 야시장등의 이벤트가 진행된다.

서울국제음식영화제의 상영작에 대한 상세 정보와 상영 및 행사 일정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예매는 아트나인 일반 상영작은 메가박스 홈페이지먹으면서 보는 영화관은 영화제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티켓 가격은 일반상영 7,000먹으면서 보는 영화관 15,000, 15인 이상 단체관람 15,000원이다.

이선이 리포터 2hyeono@naver.com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