칡산에 황제보쌈 & 곤드레돌솥밥. 옹심이 칼국수

깔끔한 한상차림의 곤드레돌솥밥과 궁채나물이 유명

박경숙 리포터 2018-10-31

오금동에 위치한 칡산에 황제보쌈 곤드레돌솥밥옹심이 칼국수’. 음식점 이름도 길고 간판의 일부는 나무에 가려져 있지만 맛집으로 알려져 사람들이 많이 찾는 곳이다여러 가지 메뉴를 다루지만 보쌈과 곤드레돌솥밥이 주요 메뉴이다.



눈길을 끄는 소박하고 깔끔한 인테리어

음식점 내부에 들어서니 큼지막한 공간에 4인용 테이블이 가지런히 손님 맞을 채비를 마치고 있었다손님이 집중적으로 몰리는 시간이 아니었기에 여유롭게 음식점 내부를 구경했다한 곳에는 아기돼지인형과 작은 꽃병눈길을 끌만한 소품들이 군데군데 있었다곤드레돌솥밥 집에 어울리게 곤드레의 효능에 대해 설명을 해 놓은 글좋은 시까지 적혀 있다곤드레는 변비에 좋고 체중감량과 각종 성인병을 예방하고 소화도 잘되고 노화예방과 비타민A가 풍부하다고 상세하게 적혀 있어 식사 전에 건강식을 먹은 느낌이 들기도 했다

곤드레돌솥밥정식 중에서 보쌈정식을 주문했다코다리와 떡갈비보리굴비돼지갈비찜정식까지 여러 종류가 있었다하지만 음식점 이름이 황제보쌈으로 시작하니 보쌈정식이 제일 유명하겠다 싶어 곤드레돌솥밥 보쌈정식을 먹기로 했다넓은 홀과 단체모임으로 이용할 수 있는 방 등 가게 내부를 군데군데 구경하다보니 곤드레돌솥밥을 기다리는 15분이 길지 않게 느껴졌다.



건강하고 맛있게 차려지는 한상차림

곤드레돌솥밥이 나오기 전 한상차림이 차려졌다우선 가장 먼저 테이블에 작은 불이 놓였다그 위에 도기로 된 구절판을 올려 중앙에 놓인 보쌈고기가 식지 않도록 했다구절판에는 계란말이쌈장과 마늘고추가지나물궁채나물버섯볶음고기를 싸서 먹을 묵은지와 무무침이 담겨 있었다

깊은 색감이 풍겨 나오는 도기인 구절판의 무게와 반찬들이 담긴 모습만 봐도 대접을 받는 느낌이 들었다다만 무거운 그릇을 서비스하고 설거지까지 마치려면 그 무게를 감당하기 힘들겠구나 하는 생각도 스쳐 지나갔다

기본 반찬으로는 도토리묵무침과 멸치볶음김치콩나물잡채두부된장찌개김 등이 놓여졌다곤드레돌솥밥에 비벼 먹을 양념장과 두부장도 함께 놓였다두부장은 콩비지가 아니라 두부를 으깨서 양파와 감자를 넣어 멸치가루로 간을 한 것으로 그냥 먹어도 맛깔스러웠다부드럽게 합쳐진 맛이라 밥에 살짝 비벼 어린아이들이 먹어도 좋을 만큼 부드러운 맛이었다.



15분 만에 나오는 구수한 곤드레돌솥밥

한상차림으로 놓인 음식을 맛보기 시작하자 곤드레돌솥밥이 나왔다뚜껑을 여니 밥 위에 얹은 곤드레 양도 적당하고 돌솥밥 특유의 구수함이 배어 나온다곤드레밥은 공기에 덜어 담고 남은 누룽지는 물을 부어 뚜껑을 덮어 두었다

곤드레돌솥밥을 맛있게 먹기 위해서는 양념장과 두부장을 넣어 비벼 먹으라고 권유했지만 우선 곤드레돌솥밥 고유의 맛을 느꼈다고개가 끄덕여지며 제대로 된 맛이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곤드레밥을 특히 좋아하는 편이라 여러 곳을 많이 다녔지만 칡산에의 곤드레돌솥밥은 누구에게나 추천해도 호응을 얻을 수 있는 맛이었다

곤드레밥을 양념장과 두부장에 비비고 김에 싸서 먹으니 건강하고 담백한 맛이 났다맛이 강하지 않은 반찬과 어울리니 외식으로 먹어도 부담이 가거나 과하지 않은 음식이었다반찬 중에서 가장 눈에 띄는 음식은 궁채나물이었다대부분의 고객들이 한 번 더 물어보는 음식으로 꼬들꼬들하고 씹는 맛이 강해서 같이 간 사람들의 씹는 소리까지 경쾌하게 들을 수 있는 나물이었다

맛이 꽤 좋은 반찬들은 따로 포장 판매도 가능했다감자만두 4000두부장과 궁채나물멸치볶음가지나물숙주나물새송이나물 3000원 등 거의 대부분의 반찬이 포장이 되었다식사를 마친 손님 중에서 가지나물과 궁채나물을 따로 포장해가는 이도 종종 있었다보쌈과 쟁반막국수황제삼합문어모듬보쌈 역시 모두 포장이 가능하다.

박경숙 리포터 kitayama47@naver.com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