숯불 초벌구이 맛집 강서구 마곡동 ‘쌈엔갈비’

풍미 가득, 숙성 돼지갈비로 최고의 맛 선사!

지역내일 2018-10-31

돼지갈비구이는 오랜 기간 한국인의 사랑을 받아온 음식 중 하나이다. 마곡동의 ‘쌈엔갈비’는 최고의 돼지갈비구이를 맛볼 수 있는 매장으로 입소문 난 곳. 방문한 손님마다 크게 만족하며 극찬하는 갈비 맛의 비결을 들어보았다. 



촉촉한 육즙의 비밀, 숙성 갈비와 초벌구이!

지글지글 고기 익는 소리는 군침을 절로 돌게 만들고, 젓가락 든 손이 불판 위에서 춤을 추게 한다. 마곡동 맛집 ‘쌈엔갈비’는 부드러운 식감과 풍미 가득한 돼지갈비구이로 유명한 곳이다. 많은 식당 중에서 주목받고 있는 이 집 갈비구이의 인기 비결은 이틀간 숙성을 거친 고기와 초벌구이에 있다. 이 집은 신선한 고기를 비법 양념으로 그날 제공할 적정량만 재우고 정해진 숙성시간은 반드시 고수한다. 이틀간의 숙성 기간을 거치지 않은 고기는 절대 손님상에 내높지 않는다. 맛에 대한 자부심이 있는 고기만 손님에 선보여야한다는 주인장의 강한 신념 때문이다. 또한 참숯으로 미리 초벌구이해서 손님상에 내는데, 고기 안에 육즙이 그대로 갇혀 촉촉한 맛과 입안 가득 퍼지는 구수한 향이 일품이다. 테이블 위에서 고기를 익히는데 걸리는 시간도 단축해 손님들의 반응이 좋다. 직접 개발한 양념은 자극적인 맛을 줄이고 고기의 풍미는 살렸다. 달고 짠 맛이 강한 일반적인 갈비와 달리 담백하면서 질리지 않아 남녀노소 모두의 입맛을 사로잡는다.
쌈엔갈비의 인기메뉴는 왕갈비와 돼지갈비이다. LA갈비 역시 잘 나간다. 두 가지 혹은 세 가지를 동시에 맛볼 수 있는 세트메뉴도 있어 결정을 고민하지 않아도 된다. 삼겹살과 이베리코 꽃목살도 판매한다. 생고기는 명이절임과 생와사비 등이 함께 제공돼 특별한 맛을 즐길 수 있다.  


깊은 맛이 일품! 정성으로 끓인 집된장찌개

쌈엔갈비는 된장찌개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이 집의 된장찌개는 다양한 해산물과 채소로 맛을 낸 육수에 전주에서 공수해온 집된장을 풀어넣어 깊은 감칠맛을 선사한다. 청양고추가 들어가 칼칼한 맛이 느껴지지만, 인공 조미료가 아닌 천연 자연의 재료로 낸는 감칠맛으로 어어린아이도 거부감 없이 맛있게 먹는다. 된장찌개 맛집으로도 알려져 있을 정도로 뛰어난 맛을 자랑하는데 가격을 따로 받지 않아 손님들의 만족감이 크다. 우유와 치즈를 듬뿍 넣어 고소한 맛이 그만인 ‘치즈계란찜’과 물냉면, 비빔냉면, 국수 등 사이드 메뉴도 인기다. 쌈엔갈비의 박 훈 대표는 “음식을 만드는데 있어서 정성과 함께 신선한 재료사용은 가장 기본적이고 당연한 일”이라며 모든 메뉴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냈다. 



친절서비스에 한 번 더 만족! 재방문율 높아

쌈엔갈비의 대표는 손님들의 요구에 민감하게 반응하고 테이블 사이를 뛰어다니며 필요를 살핀다. 잠시라도 여유가 있는 시간대에는 솜씨 좋게 고기를 구워주기도 한다. 쌈엔갈비를 한번 찾은 이들의 재방문율이 높고 단골이 많은 또 다른 이유가 여기에 있다. 알음알음 멀리서 오는 이들도 많지만, 동네 주민들이 자주 방문한다는 것이 특별하다. 넓고 깔끔한 60석의 매장에 단체석도 마련돼 있어 직장 회식이나 온 가족외식, 친구들 모임에도 안성맞춤이다. 박 대표는 “마곡동에 많은 음식점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2층에 있는 저희 가게를 일부러 찾아주시는 손님들”이라며 “맛있다고 입소문을 내주시는 동네 주민들 덕분에 힘을 내게 되는 것 같다. 진심을 알아주셔서 감사드리고 내 가족을 대접한다는 마음으로 정성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위치: 강서구 마곡중앙로 161-8
문의: 010-9624-8123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