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자동 화이타 맛 집, ‘Feliz Sancho(펠리스산쵸)’]

미각 멕시코 여행, 여기가 답!

이경화 리포터 2018-11-05


 다른 나라 음식의 강한 향과 맛이 살짝 걱정된다면 우리에게 친숙한 맛을 지닌 퓨전 음식을 선보이는 곳을 방문해볼 것을 제안한다. 정자동 우체국 뒤편에 위치한 ‘펠리스산쵸’는 다가가기 어려운 멕시칸 음식을 한국인 입맛에 맞춘 텍사스식 멕시칸 요리들로 인기를 얻고 있는 곳이다. 정통 멕시칸 요리에 사용되는 고수를 비롯한 강한 향신료의 맛을 줄이고 우리가 좋아하는 맛을 제대로 낸 레시피는 입에 딱 맞는 맛은 물론 푸짐한 양으로 가심비까지 만족시키고 있다.

이곳의 대표 메뉴는 각양각색 소스로 육ㆍ해ㆍ공 대표 재료들을 맛있게 볶아낸 요리를 부드러운 또띠아에 쏙쏙 싸먹는 재미로 남녀노소 모두의 사랑을 받고 있는 화이타다. 부드러운 육질을 간직한 스테이크, 고소하고 달콤한 맛을 내는 버터 새우를 비롯해 그릴드 포크와 치킨을 7가지 소스와 함께 정신없이 다양한 조합으로 싸먹다 보면 배가 불러 더 이상 먹을 수 없을 정도다. 특히 우리에게 친숙한 샤워크림, 케첩, 살사와 상큼한 파인 살사 외에도 부드러운 아보카도 맛이 일품인 콰카몰리, 토마토, 양파, 고수, 피망을 올리브유로 믹스한 멕시코의 김치인 피코데가요, 고수와 대파, 라임으로 만든 그린살사 소스는 특별한 맛을 경험하게 해준다. 



이외에도 달콤하고 특유의 육질과 맛을 지닌 스테이크와 그릴드 포크, 매콤한 멕시칸 소스와 어우러진 스파이스 치킨을 듬뿍 올린 ‘타코’, 다양한 치즈 맛의 향연인 ‘고르곤졸라 퀘사디아’와 한국 대표 요리를 사용한 ‘김치 까르니타스 퀘사디아’도 빼놓을 수 없다.

또한 이곳에서 가장 먼저 반겨주는 나쵸도 명물이다. 옥수수 또띠아를 직접 튀겨내 바삭하고 고소한 맛이 그만이기 때문이다.


위      치 분당구 정자일로 192 1층

문      의 031-726-7722

이경화 리포터 22khlee@hanmail.net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