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기고

예비고1 어떻게 준비해야 하나?

지역내일 2018-11-07

고등부에 올라온 학생들에게 첫 수업시간에 꼭 하는 질문이 있습니다. “국어는 무엇을 공부하는 과목이라고 생각하니?” 다들 갸웃갸웃 거립니다국어가 뭘 공부하는 것인지에 대한 고민은 해본 적이 없기 때문이지요그나마 가장 많이 나오는 답이 독해력이란 말입니다독해력이 중요하다는 항간의 이야기를 많이 들었기 때문이겠지요.


독해력중요하지요하지만 더 근본적이고 본질적인 국어는 의사소통을 공부하는 겁니다다양한 상황 속에서 다양한 주제를 다양한 방법으로 주고받는 의사소통이 국어 공부의 핵심이에요국어를 제외한 다른 교과목에서는 정보적 의사소통만 이뤄집니다하지만 국어에서는 정보적 의사소통 뿐만 아니라 정서적(공감적의사소통도 굉장히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지요이러한 다양한 방법으로 이뤄지는 의사소통 방식을 국어시간에는 다양한 갈래글의 분야로 나눠서 공부하는 것이지요.


국어 영역은 크게 화작(화법과 작문), 문법문학독서(비문학등으로 이뤄집니다현 예비고1들에게는 화작과 문법이 선택으로 주어진다지요국어 영역에서 가장 쉬운 영역과 가장 어려운 영역을 둘 중 하나를 선택하라고 하면 결과는 뻔할 테니 구체적인 것은 앞으로 추이를 좀 지켜보아야겠어요다만우와문법 안해도 돼만세하면 나중에 큰 코 다칠 수 있으니 그것만 주의하세요.


문제는 문학과 독서 영역인데요문학 영역은 시소설수필극문학고전시가고전소설고전산문 등으로 구분되고 독서영역은 인문(문학철학역사논리언어사상 등), 사회(정치경제행정법률사회언론문화 등), 과학(화학물리천문생물생태환경 등), 기술(산업공학유전공학정보공학생명공학 등), 예술(건축음악미술무용영화사진스포츠 등등으로 구분되는데 각 분야마다 공부할 분량도 엄청나고 어디서부터 어떻게 시작해야할지도 난감하지요또 공부한다고 실력이 쑥쑥 오르지도 않아요시중에 나와 있는 문학 정복이니 비문학 정복이니 비법서(?)들도 다양하고 유명한 강사님들 말도 이 말 들으면 이 말이 맞는 것 같고 저 말을 들으면 저 말이 맞는 것 같지요


지금 이 글을 보는 사람은 예비고이거나 그 부모님들이시겠지요그럼 한 가지만 말할께요지금 해야 할 일은 비법이니 요령이니 하는 것들에는 귀를 일단 닫으시라는 점이에요무공비급은 어느 정도 수준에 올라 있는 사람들에게나 통용되는 것이지 기초체력도 없는 아이들에게는 오히려 독약과도 같은 겁니다중요한 것은 기본기입니다예비고기간을 아무리 길게 잡아도 100일입니다. 100일 만에 국어 정복죽었다 깨어나도 못해요


그럼 뭘 해야 하느냐고기를 잡으려면 일단 그물망부터 짜야지요모든 공부가 다 비슷한 원리지만 전체적인 윤곽부터 잡아야합니다앞에서도 말했지만 국어가 무엇을 공부하는 과목인지 문학과 독서영역의 의사소통 방법이 어떻게 다른지시라는 것은 무엇인지소설은 어떻게 접근해야하는지 그 다양한 의사소통의 방법론을 처음부터 다시 잡아야합니다


중학교까지는 그런 것쯤 대충 넘겨도 큰 문제가 없었어요하지만 고등학교는 달라요더구나 고등학교 내신 시험에 수능형 문제들이 출제되는 비중이 점차로 더 높아지고 있기 때문에 기본개념에 충실하지 못하고 다양한 작품해석력이 부족한 친구들은 단기간에 극복하기가 힘들어요기본개념을 탄탄히 하고 그 기본개념을 바탕으로 다양한 작품을 해석하는 능력을 키워나가는 것그것이 그 누구도 부정할 수 없는 기초체력을 만드는 방법이지요


예비고시기에는 이것만 집중합시다기본개념을 처음부터 다시 설계하고 다 잡읍시다그 기초설계가 제대로 되어야 고등학교 올라가서 다양한 작품들을 접하면서 해석력즉 적응력이 길러져요요령부릴 생각 하지 말구요공부에 왕도는 없다니까요


한결국어학원 

최용호 강사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