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에 만나는 톡톡 튀는 이색 커피 ‘열전’]

방탄소년단은 ‘방탄커피’를 마셔보았을까?

지역내일 2018-11-08

매일 마시는 아메리카노, 카페라테가 이따금 지루해질 때가 있다. 그럴 때 이름도 모양도 낯선 이색 커피 한 잔으로 작은 모험을 즐겨보는 것은 어떨까? 맛도 좋고, 개성 가득한 이색 커피 메뉴들로 커피 애호가들의 발길을 끄는 우리 동네 작은 카페들이 있다.



일산 마두동 ‘실버라이닝 커피로스터스’
다이어트 음료로 주목 받는 ‘방탄커피’

방탄커피(Bulletproof coffee)는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시작돼 할리우드 셀럽들에게까지 유행처럼 번진 커피다. 실리콘밸리 사업가인 데이브 에스프리가 티베트 여행 도중 차에 버터를 넣어 먹는 현지인들을 보고 만든 커피로 커피에 버터를 빠뜨려 먹기 때문에 일명 ‘버터 커피’라고도 불리 운다. 총알도 막아줄 정도로 몸과 뇌에 활력을 불어넣는다고 해서 커피 이름에 ‘방탄’이 붙여졌다. 한국에서는 다이어트 커피로 더 주목 받는다. 실제로 방탄커피 한 잔을 마시면 다섯 시간 정도 포만감을 느끼고 오전 내내 집중력을 유지할 수 있다고 한다. 만드는 법은 의외로 간단하다. 신선한 원두로 만든 커피에 무염 버터와 코코넛 오일을 넣어 마시면 된다. 실버라이닝 커피로스터스 바리스타 남지우씨는 “다이어트에 관심이 많은 20~30대분들이 많이 찾아요. 왠지 느끼할 것 같지만 한번 마셔보신 분들은 특유의 고소함을 잊지 못하고 다시 찾곤 하죠”라고 말한다. 일산에서 방탄커피를 취급하는 곳은 많지 않다. “레시피는 다 비슷하지만 모든 커피가 그러하듯 원두가 가장 중요합니다” 실버라이닝은 카페 규모는 작지만 로스팅 잘하는 곳으로 꽤 유명하다. 잘 볶은 스페셜티급 원두를 에스프레소 머신에 내려 유기농 코코넛 오일에 녹인 유기농 버터를 잘 섞어 내어 놓는데 그 맛이 매우 특별하다. 영업시간은 오전 11시~오후 10시.

주소: 일산 동구 일산로 330번길 53
문의: 031-907-4927



일산 정발산 보넷길 ‘매뉴얼 커피’
찬 바람이 부는 날엔 달콤한 ‘몽쉘 커피’ 한 잔!

쌉쌀한 모닝커피도 좋지만 늦은 오후 피곤을 달래기에 달콤한 커피만큼 좋은 게 없다. 정발산동 보넷길 좁은 골목길에 위치한 ‘매뉴얼 커피’. 하얀 외벽과 따뜻한 햇볕이 쏟아지는 통 유리에 기대앉아 그곳만의 시그니처 메뉴인 몽쉘커피 한 잔을 마셔보자. 어릴 적 즐겨 먹었던 달콤한 간식 ‘몽쉘통통’이 자동으로 소환되는 몽쉘커피는 다크초코로 베이스를 만들어 단맛은 줄이고, 풍부한 카카오의 맛을 느낄 수 있도록 한 이 집의 대표 메뉴. 몽쉘커피는 크림 모카 같은 커피 음료이지만 풍부한 거품으로 마치 티라미슈를 먹은 것 같은 한 마디로 말해 디저트 같은 커피다. 몽쉘커피는 차가운 아이스로도 주문이 가능하다. 카페 ‘매뉴얼 커피’는 모든 음료가 수작업으로 만들어 진다. 에스프레소 머신 대신 일일이 모카포트로 커피를 뽑는 데 시간은 조금 걸리지만 그만큼 정성이 들어가 모든 메뉴의 향미가 매우 뛰어나다. 매뉴얼 커피의 영업시간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9시30분이다.

주소: 일산 동구 정발산동 1350-8
문의: 070-4062-5463



파주시 목동동 ‘소키 싸롱’
꽃차 라떼 한 잔으로 오늘도 향기롭게~

꽃은 진 지 오래지만 찻잔 가득 꽃이 핀 맛있는 카페가 있다. 파주시 목동동에 위치한 ‘소키 싸롱’이 그곳. 꽃으로 다양한 종류의 음료를 만들어 파는 데 꽃 차는 기본 꽃 에이드와 꽃 라떼, 각종 달콤한 꽃 청과 꽃 잼까지 말 그대로 꽃 천지다. 국화꽃이 만발한 가을에는 이 집의 대표메뉴인 꽃 라떼 사총사 중의 하나인 국화라떼를 시켜보자. 국산 꽃농장에서 유기농으로 재배하여 정성으로 담근 핸드메이드 꽃 차 한 모금을 마시면 입 안 가득 국화 꽃이 피어난다. 국화 말고도 벚꽃, 장미, 아카시아 등이 꽃 라떼 재료로 사용되는 데 모두 커피가 들어 가지 않는다. 설탕을 사용하지 않았지만 꽃 잎에서 은은한 단 맛이 우러나와 우유와 특별한 콤비네이션을 이뤄낸다. 시원한 꽃라떼를 마시고 싶다면 아카시아라떼와 장미라떼를 시키면 된다. 벚꽃라떼와 국화라떼는 따뜻하게 마시는 게 좋다. 오전 11시에 문을 연다.

주소: 파주시 가재울로 100-9 1층
문의: 031-947-7579



김유경리포터 moraga2012@gmail.com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