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특목·영재고·과학고를 선택하기 전에 학생 진로의 탐색과 확신성이 선행되어야 한다

지역내일 2018-11-13

인재와고수
권태숙 영재센터장

                                            

영재고등학교 입시가 마무리되고, 과학고등학교와 외국어고등학교 등 특목고 입시가 한창이다. 매해 이맘때가 되면 희비가 엇갈리고, 합격 여부와 상관없이 학생과 학부모 모두 예민해져 있고 지쳐 있다. 이제 겨우 고등학교를 선택했을 뿐인데 말이다. 그런데 이렇게 힘든 과정을 견디며 어려운 관문을 거쳐 영재고나 과학고에 입학한 학생 중에 입학해서 얼마 지나지 않아 큰 위기에 봉착하는 학생들을 종종 볼 수 있다.

많은 학생들이 이르면 초등학교 5학년부터 영재고 입시를 위한 공부를 집중적으로 시작한다. 영재고 입시를 준비하는 학생들 중 자신의 흥미나 적성보다 단순히 수학과 과학을 잘해서 준비를 시작하는 학생들도 더러 있다. 그러나 더 자세히 들여다보면 그 학생들은 수학, 과학뿐만 아니라 국어, 영어를 포함한 다른 학업 성취도도 높다.

전반적으로 성취도가 높다는 것은 공부를 할 수 있는 기본기가 되어 있으며, 무엇보다 성실하다는 의미이다. 그 힘으로 흥미나 적성과 관계없이 공부를 해낼 수는 있다. 그러나 영재고나 과학고에 진학한 후, 수학과 과학의 늘어난 수업 시수, 연구활동으로 힘들어하는 사례를 볼 수 있다. 적성과 흥미에 맞는 아이들에게는 수학 ·과학 집중 수업과 연구활동이 더없이 즐겁고 학문적 호기심을 자극하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는 그야말로 한 해 한 해 버티며 3년을 지낼 수밖에 없는 것이다. 이런 경우 대학교 입학 후에도 재수나 반수를 선택하게 되는데, 그 이유를 물으면 적성에 맞지 않아서라는 이야기를 많이 한다.

초등학교 고학년이 되어서 선행학습에만 집중하며 영재고 입시를 준비할 것이 아니라 어릴 적부터 흥미나 관심 있던 분야를 탐색하고 그에 뒷받침되는 풍부한 독서와 다양한 활동을 통해서 잠재력을 확인하는 준비시간을 가져야 한다. 초등학교 고학년 때의 진로 탐색을 밑바탕으로 하여 중학교 때는 그것을 다지는 시간이 되어야 한다. 그리고 자신에 대한 이해와 진로에 대한 확신이 들었을 때 꿈을 이루기 위한 학습 과정을 통해 그에 적합한 고등학교 선택이 이루어져야 한다. 그래야 실패 없는 선택이 될 수 있다.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