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전문 ­ 배지희국어 고3 전문관]

고3 만을 위한, 현장 강의 최초 한 강좌 수강료로 올(All) 수강!

이춘희 리포터 2018-11-20

고3은 내신에서 수능 중심으로 학습 방향을 바꾸어야 한다. 내신 역시 수능형으로 출제되는 경향이 강하기 때문에 수능특강과 수능 완성을 중심으로 영역별로 자신의 취약점을 극복해야 1등급을 받을 수 있다. 이처럼 영역별 개념 정리가 이루어지지 않는 상황에서 문제풀이 위주의 공부는 실력에 빈틈이 생기게 마련이다. 분당 국어 대표 브랜드 배지희국어가 예비 고3을 위해 현장 강의 최초로 고3만을 위한 ‘고3 올(All)패스’ 프로그램을 만든 이유다. 



한 강좌 수강으로 내신 & 수능, 영역별 취약점까지 완벽하게 잡는다

온라인이 아닌 현장강의에서 전국 최초로 시행하는 배지희국어의 고3 올패스는 한 강좌 수강료로 모든 강좌를 수강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학교별 내신, 원장 직강 수능기출분석, 모의고사, 수능특강, 수능완성, EBS연계지문 분서, 영역별 수업, 고난도 120제 등 고3에게 필요한 모든 강좌를 개설했다.
“보통 고3은 학원의 프로그램대로 따라가게 되고 부족한 영역은 별도의 수강료를 내고 수업을 들을 수밖에 없습니다. 그러나보니 비용이나 시간적으로도 비효율적이죠. 고3이 반드시 들어야할 과목과 개별적으로 필요한 부분을 보완하는 고3에게 꼭 필요한 프로그램입니다.”
고3만 25년째 가르치면서 늘 반드시 필요한 프로그램이라고 생각했던 것을 이제야 완성했다는 배지희 원장의 설명이다.
사실 총 46주 과정인 고3 올패스와 같은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으려면 학원의 입장에서는 적지 않은 투자가 필요하다. 최강의 강사진과 강의실, 그리고 수준별 수업으로 진행되는 만큼 수강 인원도 확보되어야 하기 때문이다. 규모와 시스템, 그리고 입시노하우가 있는 배지희국어이기에 가능한 프로그램이다. 


원장과의 1대 1 상담을 통해 취약점을 보완하는 ‘스마트 코칭 프로그램’

배지희 국어의 2020학년도 수능 대비 고3 올패스 프로그램은 ‘배쌤의 답이 보이는 기출 분석’,‘고난도 기출분석’,‘사각지대 없는 실전 모의고사’,‘2020 수능특강 만점 분석 문학/비문학’,‘수능에 나올 고전시ⅠⅡ’,정답비법 현대시‘,완전해부 산문’,‘8시간에 끝내는 문법’,신유형 고난도 120제‘,‘만점 3점 완전정복’,‘중간고사’,‘기말고사’ 등 총 28개 강좌가 개설되었다.
“현재 재원생을 대상으로 올패스 프로그램을 운영중인데 보통 한 학생이 3강좌 이상 듣고 있어요. 시간을 한정적인데 과정이 많다보니 어떤 과목을 들어야 할지 고민하는 학생들이 많습니다. 이를 돕기 위해 ‘스마트 코칭’프로그램도 운영합니다.”
스마트 코칭은 원장 직접 관리를 지향하는 배지희국어의 무한 책임 교육 철학이 담긴 프로그램이다. 학생들은 그간의 학습 데이터를 바탕으로 배지희 원장과의 1대 1 상담을 통해 자신의 취약점과 보완해야 할 부분을 점검하고 앞으로의 1년 동안의 학습로드맵을 설정한다.
모의고사 점수 변통 체크, 오답영역 체크, 과제 수행, 수업태도 점검, 멘토 개별 상담 등의 자료로 학생별 학습 데이터에 따라 상담이 이루어지고 상담 결과를 ‘학부모-학생-원장-멘토’가 공유하며 지속적인 밀착 관리가 이루어진다.
이러한 과정을 통해 개별 학생의 취약점을 철저하게 파악하고 맞춤식 과제관리, 전문강사와 1대1 클리닉, 취약 영역 공략 강좌, 개별 질의응답, 학습태도 개선 등 학생에 따른 솔루션을 제공한다. 


자기소개서 & 적성고사, 개별 맞춤 수시 대비 프로그램도 운영

한편 배지희국어 고3 재원생을 위한 수시 대비반도 운영한다. 유료로 진행되는 수시 프로그램은 크게 적성고사 대비반과 자기소개서 대비반이다.
개별 입시 상담을 통해 최적의 전형 선택하고 그에 따라 적성고사 이론반, 적성고사 기출반, 자기소개서 작성법(이론), 자기소개서 개인별 첨삭(3회)도 받을 수 있다.
단과 국어 전문학원으로서 이처럼 정교하게 고3만을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기는 현실적으로 쉽지 않다. 배지희국어의 올패스 시도가 특별하고 고마운 이유다. 최근 3년간 100명 이상의 의대와 SKY 합격생을 배출할 수 있었던 것도 이처럼 고3만을 위한 특별한 수업과 관리가 있었기 때문이다.


문의 031-711-0238

이춘희 리포터 chlee1218@empal.com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