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전문교육기관 동국대학교 전산원

수능없이 SKY가는 법? 여기 있습니다!


이춘희 리포터 2018-11-22

12년 공부의 결산 수능이 끝났다. 생각보다 수능 성적을 낮게 받으면 재수를 결심하기도 하지만 수능 특성상 1년 공부로 등급을 올리기는 쉽지 않은 것이 문제다. 그러나 생각을 바꾸면 길이 보인다. 수능 성적이나 내신 성적 없이 인서울 대학에 진학할 수 있는 방법이 있다면 어떨까? 학교법인 동국대학교가 운영하는 44년 전통의 동국대학교 전산원(이하 동국대 전산원)은 2년 내외의 단기간으로 학사학위 취득이 가능하며 2018년에는 300명이 넘는 학생들을 SKY를 포함한 대학 및 대학원으로 진학시켰다.



수능 성적을 들고 컨설팅을 받다보면 느끼게 되는 것은 우습게 봤던 곳들도 막상 원서를 작성하려고 보면 커트라인이 만만치 않다는 사실이다. 인서울은 상위 10%학생들의 몫이고, 특별한 경우가 아니면 4등급 이하 학생들은 지방 대학에 갈 수밖에 없는 것이 냉혹한 입시의 현실이다. 특히, 서울수도권 학부모가 하숙비까지 들여가며 자녀를 지방대에 보낸다는 것은 경제적으로도 쉽지않은 일이다. 더구나 최근 대학 구조조정으로 인해 2021년까지 사립대 38개교가 폐교 될 것이라는 전망을 생각하면 경쟁력 없는 대학에는 더더욱 보낼 수 없는 노릇이다.
이러한 상황에 놓인 학생과 학부모들에게 내신이나 수능성적 없이 100% 면접만으로 선발하는 동국대 전산원이 훌륭한 대안이 될 수 있다. 4년제 대학의 절반이 조금 넘는 수준의 학비로 대부분 2년~2.5년 만에 학사학위를 취득하고, 이후 인서울 대학에 편입학과 대학원 진학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동국대 전산원은 남산 자락에 위치한 동국대학교 캠퍼스내에 위치해 있으며 컴퓨터공학, 멀티미디어학, 정보보호학, 경영학, 광고학, 관광경영학, 심리학, 사회복지학, 행정학, 영화학 등 10개 전공 18개 세부 트랙으로 구성되어 있다. 주말과정은 6개 전공 6개의 세부 트랙을 운영한다. 대부분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흐름을 반영한 유망 전공들이다. 전공별로 지도 교수가 배정되어 있어 편입과 대학원 진학시까지 개별적으로 관리하고 책임지도한다.
학사편입에 최적화된 무료영어교육, 유명 편입학원 1타 교수진, 학사일정을 고려한 최적의 시간 배정 등 동국대 전산원 만의 편입학 노하우는 누적 2,957명이 인서울 대학 및 대학원으로 진학하는 결과를 낳았다. 2018년만 하더라도 고려대 연세대 8명을 포함해서 300명의 동국대 전산원 출신들이 편입 및 대학원에 진학했다.
동국대학교 전산원은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방문 상담이 가능하며(반야관 1층 입학관리팀) 카카오톡 @동국대전산원을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하다.


톡톡!! 편입학 선배들의 미니인터뷰

* 신정규(동국대학교 정보통신학과 편입)
재수를 생각하고 있던 차에, 친구가 좋은 대학교에 편입하는 걸 보고 편입을 목표로 동국대 전산원을 입학했습니다. 처음엔 적응이 어려웠는데 교수님과의 상담을 받으니 공부의 체계를 잡을 수 있었습니다. 동국대 전산원에서 자격증 시험을 준비하고 학위를 취득하고 편입시험에 도전해 합격한 경험들이 제가 앞으로 더 나아가는데 큰 힘이 되어 줄거라고 생각합니다.

* 최준수(한양대학교 전기공학과 편입)
정시모집 실패 후 동국대 전산원은 큰 힘이 되어주었습니다. 친구들과 교수님들이 너무 좋은 분들이어서 즐겁게 지내면서 공부에 몰두할 수 있었습니다. 교수님께서 편입 시험이 끝날 때까지 밀착해서 지도해주신 것이 너무 많이 도움이 됐습니다. 편입영어 프로그램으로 꾸준히 성적을 올렸고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습니다. 전산원에 입학한 후 인생이 뒤바뀐 것 같습니다.

* 임소희(경희대학교 관광학과 편입)
수학에 발목이 잡혀 수능이 생각만큼 나오지 않아 재수를 고민했습니다. 여러 길을 알아보던 중 영어만 잘하면 편입이 가능하다는 사실을 알게 됐고 편입영어와 토익 공부에 집중하면서 1년만에 졸업하는 것을 목표로 저만의 커리큘럼을 만들었습니다. 흔들리지 않고 노력한 결과 경희대 대학원에도 합격했고, 편입학도 성공할 수 있었습니다.

이춘희 리포터 chlee1218@empal.com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