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학ㆍ과학 전문 ‘진격학원’]

결과가 다른 영재학교 입시와 대입 프로그램

이경화 리포터 2018-12-03

최근 영재학교와 대학 입시에서는 우수한 강사진과 최신 입시 정보, 그리고 오랜 입시 경험으로 축적된 데이터를 바탕으로 한 입시 지도가 중요하다. 분당 지역학원인 ‘진격학원’은 매해 배출되는 영재학교 합격생 수로 프로그램의 우수성을 증명하고 있다. 이런 성과는 최낙현 원장과 우수한 강사진의 맞춤 프로그램, 20년 동안 2천명 이상 학생들의 입시를 지도하며 축적한 데이터와 노하우, 그리고 발 빠르게 분석한 최신 정보들로 학생들을 지도한 결과다.



영재학교 입시의 신, 최낙현 원장

최낙현 원장은 서울대 수학과학 영재센터에서의 첫 조교를 시작으로 서울과고가 영재학교로 전환된 시기부터 지금까지 최고의 적중률과 최상의 성과를 만들어낸 영재학교 입시 전문가이다. KMO를 비롯한 각종 경시 수업은 물론 영재학교 입시와 창의 수학에 이르기까지 너무도 잘 아는 그의 수업은 지금까지 서울과고 149명, 경기과고 83명을 비롯해 8개 영재학교에 셀 수 없을 정도로 많은 수의 학생을 합격시켰다.
지난 2012년 아이러브 싸이언스를 시작으로 많은 학생과 학부모들의 신뢰를 얻은 최 원장은 분당지역 학생들이 보다 효율적으로 영재학교 입시를 준비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춘 ‘진격학원’의 문을 열었다. 대형학원의 단점을 보완해 개별 학생들에게 집중한 수업으로 저마다의 역량을 향상시킨 수업의 효과는 매해 입시결과로 확인할 수 있다.


영재학교 입시에 최적화된 ‘진격학원’, 최상의 결과 이뤄내

최 원장은 “가장 먼저 수학과 과학의 밸런스를 맞춘 수업으로 학생들이 성적이 아닌 진짜 융합적 사고를 할 수 있는 역량을 기르고 경시가 아닌 합격을 위한 집중 수업으로 각 학교에서 요구하는 인재상에 맞는 역량을 향상시켜야 합니다.”라며 영재학교에 합격하려면 영재학교 입시의 핵심에 맞는 수업이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한다. 덧붙여 영재학교 입시는 중등 교과과정을 기반으로 하고 있어 꼭 경시를 준비할 필요는 없다며 객관적으로 자신의 실력과 성향을 확인하고 그에 맞는 전략을 세워 학습할 것을 조언한다.
이런 이유로 ‘진격학원’에서는 가장 먼저 2002년부터 지금까지 축적된 데이터로 자신의 능력을 객관적으로 파악할 수 있는 사고력 테스트를 통해 합격 전략을 세운다. 8개 학교에서 요구하는 인재상과 최근 출제경향을 비롯한 학교 커리큘럼을 잘 알고 있는 최 원장이 제시하는 전략은 합격은 물론 입학 후의 학생들의 적응력과 성적까지도 고려해 제시되는 시작부터 끝까지 책임지는 원스톱 커리큘럼과 로드맵 시스템이다.
무엇보다 ‘진격학원’의 강점은 우수한 강사진과 프로그램이다. 과학 프로그램을 신설해 수학과 과학 실력의 균형을 잡아 융합 사고 역량을 종합적으로 키우고, 레벨별 학습이 아닌 맞춤형 학습으로 부족한 부분은 바로바로 채울 수 있도록 수업이 구성된다. 특히 대형학원들과 달리 입시 파이널 반을 담당하는 실력 있는 강사들이 처음부터 수업을 맡아 수학과 과학적 역량을 체계적으로 키워준다.


고교별 내신과 수능, 그리고 심층면접까지 끝까지 책임진다!

영재학교, 과학고, 그리고 자사고에 입학한 학생들은 물론 원하는 결과를 이루지 못해 일반고에 진학한 학생들을 위한 수업도 진행된다. 철저히 개별 학생에게 맞춰진 수업은 강의식과 개별 맞춤형 질의응답 수업을 병행해 강점은 살리고 단점은 확실히 보완한다. 이것이 재원생들 중에 전교권 실력을 유지하는 학생들이 많은 이유다.
이처럼 내신뿐 아니라 서울대와 카이스트 등 각 대학의 심층면접까지 확실한 수업으로 학생들이 원하는 대학에 합격할 수 있도록 끝까지 책임지는 ‘진격학원’ 프로그램은 설명회를 통해 자세히 들을 수 있다. 



문의 031-716-0774

이경화 리포터 22khlee@hanmail.net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