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기고

영어 공부가 늦은 학생을 위한 솔루션

지역내일 2018-12-05

자신있게 영어를 말하고 쓰는 친구들을 보면 부럽기도 하고 시기어린 마음이 들기도 하다. 나도 영어를 잘하고 싶다. 하지만 어떻게? 마음 편히 일찍 시작한 친구들의 노력을 인정하자 그리고 시작하면 된다. 시작이 늦었다고 계속 뒤처지란 법은 없다. Hang in there(조금만 참아라) 지름길이 있다.

첫째, 리스닝이다. 영어공부가 늦은 학생들의 공통점은 리스닝이 안 되고, 발음이 좋지 않고, 따라서 영어에 대한 자신감이 없다. 이를 극복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리스닝이다. 이번 수능 영어도 불수능이었고 불수능 영어 대비 최고의 방법은 읽는 속도를 늘리는 것이다. 하지만 속도향상은 어휘를 암기하거나 문장 패턴을 익히는 것으로 해결되지 않고 핵심열쇠는 리스닝이다. 리스닝 훈련을 통해 읽는 속도는 로켓처럼 빨라진다.

둘째, 섀도잉이다. 마치 거울 앞에선 복서처럼 원어민의 발음을 따라하게 되면 영어에 대한 자신감이 쑥쑥 커지고 이제 들리지 않던 원어민의 발음이 귀에 쏙쏙 들어오고 내 입에서 원어민의 발음이 나오기까지 한다. 리스닝 뿐만 아니라 유창성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다.

셋째, 통문장 암기다. 어휘, 문법, 쓰기, 말하기, 더 나아가 학교시험의 서술형까지 해결할 수 있다. 해외나 유학 경험이 있는 사람들이 영어를 잘하게 되는데 거기 살아서가 아닌 살아 남기 위해 문장 전체를 외우는 거다. 먹어야 하고 다녀야 하고 사야해서... 학교를 다닌다면 발표를 해야 하고 글을 써야하기 때문에 모든 것의 솔루션은 하나이다. 바로 통문장 암기이다.

다른 과목은 자신 있는데 영어 앞에만 서면 작아지는 학생들. 유창한 친구의 발음에 주눅들어버리는 학생들. 조용히 수업이 끝난 후 불러서 말한다.
“한 달만 시키는 대로 열심히 하면 너도 영어를 잘하게 될거야” 의아해하는 학생에게 지금까지의 성공 사례들을 말해 주는 건 당연하다.

Hang in there(조금만 참아라). 영어는 지금까지 말한 방법이면 가능하다. 1달 후의 모습을 상상해 본다면, 원하는 만큼은 아닐 수 있겠지만 적어도 지금의 모습과는 완전히 다른 나의 모습을 보게 될 것이다. 너 혼자가 아닌 나와 함께!

에세이잉글리쉬
이안 원장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