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 주니어 야구단, 전국주니어 야구대회 우승!

지역내일 2018-12-06



전국 최강으로 손꼽히는 ‘영등포 주니어 야구단’은 지난 8월 18일부터 11월 4일까지 매주 주말마다 경기도 화성시 드림파크야구장에서 진행된 ‘U-15 전국주니어야구대회’에서 제주시 리틀야구단 주니어부를 12대 2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한국리틀야구연맹이 주최한 이번 대회에서는 전국에서 30여 개 팀이 출전해 장장 4개월 동안 서로의 기량을 겨뤘다. 지난 11월 25일 열린 저학년부 전국 주니어 토너먼트대회 결승전에서도 안양시 팀을 상대로 15대 4 승리를 거둬 명실상부 최고의 야구팀으로 자리를 굳혔다. 영등포 주니어 야구단은 2013년 12월 19일, 16명의 선수들로 창단식을 가진 이후, 대회를 나갈 때마다 콜드게임패를 당한 힘든 시기를 거쳐 지금의 자리에 섰다. 초등학교 6학년부터 고등학교 1학년까지 함께 연습에 참가하는데, 자연스레 형과 동생이 되어 서로 챙기고 가르쳐주다보니 협동심은 절로 길러진단다. 영등포 주니어 야구단의 정진우 감독은 “기량보다 인성이 올바른 선수가 됐으면 한다”며 “선수들이 자기가 좋아하는 야구를 마음껏 할 수 있다는 것에 고마움을 느끼고 기술과 정신이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가르친다”고 설명했다.
영등포 주니어 야구단은 현재 선수반 13명과 취미반 12명이 안양천 영롱이 갈대구장과 항공대 인근 실내연습장에서 함께 땀을 흘리고 있다. 방학이나 연휴를 이용해 창원, 경주, 양구 등지에서 전지훈련도 진행한다. 3명의 지도진이 밀착지도하기 때문에 보다 깊이 있게 배울 수 있다는 것이 영등포 주니어 야구단의 장점이다.
정진우 감독은 “지도자, 해설자, 심판, 스포츠 에이전시 등 선수가 되는 것 외에도 다양한 길이 야구에 있다”며 “학생들이 행복하게 운동할 수 있도록 돕고 싶다”고 전했다. 

정진우 감독: 010-8381-2113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