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정서지능이 높은 아이로 키우려면?

지역내일 2018-12-11

새중앙상담센터 심리상담연구소 행복나무
이현숙 전문상담사


  EBS 방송국에서 초등학교 4학년 학생 중 정서지능이 높은 아이 6명과 정서지능이 평균인 아이들 6명을 대상으로 실험을 하였다. 그 결과 정서지능이 높은 아이들은 끈기와 인내력이 있고 집중력이 있을 뿐 아니라 도전의식을 가지고 새로운 것에 도전하고 목표성취도가 높다는 것이 나타났다. 이것은 정서지능이 높은 아이들은 실패할지라도 좌절하지 않고 자신감을 가지고 “괜찮아, 다시 하면 돼”라고 스스로에게 말하며 극복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즉 자신의 실수를 받아들이고 할 수 있는 것을 찾아서 하는 회복 탄력성을 가지고 있다. 이런 결과를 보면서 모든 부모들은 자신의 아이를 정서 지능이 높은 아이로 키우고 싶다는 마음이 들 것이다. 그렇다면 어떻게 해야 정서지능이 높은 아이로 키울 수 있을까?

  첫째, 아이들이 스스로 느끼는 감정을 그대로 느끼게 하고 그 감정에 이름을 붙여주는 것이 필요하다. 즉 아이들이 기분이 상했을 때나 기분이 좋을 때나 그때의 기분이 어떤지 물어보며 느끼도록 하고 표현하도록 하는 것이다. 그것이 분노인지, 슬픔인지, 두려움인지, 아니면 기쁨인지, 섭섭함인지 등 어떤 감정인지를 인식하고 각각의 감정에 대해 이름을 붙여주도록 하는 것이다. 이는 감정의 이름을 붙여주기만 해도 아이들은 부정적인 감정에서 헤어 나와 마음이 편해지기 때문이다.

  둘째, 그런 감정을 갖게 된 이유를 표현하도록 한다. 만약에 아이가 화가 나 있었다면 “네가 그렇게 화가 난 이유가 뭔지 얘기해주겠니?”라고 물어보아 그 이유를 표현하도록 하는 것이다. 아이들은 자신이 무엇 때문에 그런 감정을 갖게 되었는지 이유를 알게 됨으로써 자신의 감정에 대해 타당성을 느끼게 된다.  

  세 번째로는 아이의 감정을 그대로 인정(Affirmation))해주는 것이다. 이는 아이의 감정을 공감해주는 것인데 이같이 하는 이유는 감정에는 옳고 그름이 없기 때문이다. 감정은 신이 인간에게 주신 선물이다. 즉 분노라는 감정을 느끼고 표현함으로써 자신을 보호하게 하고, 두려움이라는 감정은 미래를 대비하게 하며, 슬픔은 상실된 대상을 언어와 눈물로 애도함으로써 우리 몸의 독소를 배출시키며 그 대상을 놓아 보내게 된다. 또한 죄책감과 수치심을 통해 우리는 스스로 자신을 돌아보고 올바른 행동을 하게 된다. 이처럼 부정적 감정조차도 우리에게는 꼭 필요하다.

  넷째, 내 감정을 스스로 책임지고 다루도록 한다. 부모로부터 자신의 감정에 대해 공감을 받고 자란 아이들은 시험을 잘 보지 못했을 때 좌절감을 느끼다가도 자기감정에 대해 자기 공감을 해준다. 즉 “지금 내가 많이 좌절했구나, 그러나 실수도 할 수 있지, 괜찮아, 다음에 잘하면 되지 뭐. 용기를 내보자”라고 스스로 달래주고 긍정적으로 자신에게 이야기(self-talk)하며 좌절감을 떨쳐버리게 된다. 이런 아이들은 자기표현을 잘하고 다른 아이들과도 잘 지내어 리더십을 발휘하며 자신감을 가지고 새로운 목표에 도전하여 성취해 가는 건강하고 행복한 성인으로 자라가게 될 것이다.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