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방학 수학 학습법]

좋은 강의와 강사, 개별 맞춤 교육으로 ‘수학 실력’을 높인다!

이재윤 리포터 2018-12-11

기말고사가 끝나고 이제 곧 겨울방학이다. 여름에 비해 기간이 긴 겨울방학은 부족한 학습을 만회할 최적의 기회다. 특히 수학은 개념을 정확하게 정립하고 이해하는 데 시간이 걸리는 만큼 겨울방학을 어떻게 활용하느냐가 매우 중요한 과목이다. 어떻게 하면 겨울방학 동안 수학실력을 끌어올리고 새 학년에 진학할 수 있을까? 학생과 학부모 등의 입소문으로 문을 연지 4년 만에 고등부만 150여명에 이를 정도로 가파르게 성장하고 있는 ‘생각하라 푸름 수학학원’ 홍관호 원장을 만나 성공적인 수학 공부법에 대해 들어봤다.



모든 강의는 동영상 촬영, 모를 때마다 찾아보며 복습과 실력다지기에 나서

생각하라 푸름 수학학원이 무엇보다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양질의 수업과 뛰어난 강사진이다. 홍관호 원장은 “수학학원의 가장 중요한 요소는 강의 자체, 즉 수업 내용”이라며 “학생들은 양질의 수업을 받을 권리가 있다. 이를 위해 실력이나 경력에 있어 최고로 평가받는 강사진을 꾸렸다”고 설명했다.  이곳의 강사진은 실력 있기로 평촌 학원가에서도 유명하다. 대원외고와 연세대를 졸업한 홍관호 원장을 비롯해 전원이 SKY나 수학 전공자 출신의 전문가들이다. 거기다 학원가 경력만 최소 7년 이상씩으로 입시는 물론 이 지역 내신 대비에도 탁월함을 보여준다. 지난해부터 대치, 중계, 평촌 등에서 활동한 수리논술전문가 박순규 강사까지 합류, 수준 높은 수리논술 수업에 대한 기대를 더한다. 수업은 어떻게 진행될까? 홍 원장은 “본 원의 모든 수업은 촬영되며, 수업 후 학생들에게 촬영된 영상을 보내 복습하도록 지도한다”며 “모르는 부분의 수업이나 결석한 날의 수업 등은 언제든지 접속해 볼 수 있도록 하고, 모를 때에는 언제든지 강사에게 질문하도록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수업 동영상은 반복해서 수업을 듣는 효과가 있어 이해가 더 잘된다는 장점이 있다”며 “계속 들으면 학습의 누수 없이 실력을 다져갈 수 있다”고 강조했다. 뿐만 아니다. 수업시간에는 그날 배울 개념, 문제, 교재 내용 등을 프로젝트로 띄우고 그 옆에 필서하며 가르친다. 책을 안 가져와 복사하는 시간, 문제를 칠판에 쓰는 시간까지도 줄여 더 많이 가르치고 집중하기 위해서라고. 또한, 내신 따로 입시 따로가 아닌 평소 수학 실력 자체의 향상을 목표로 두고 지도하고 있다. 내신 대비를 위해 안양지역 학교별 기출문제와 출제경향 분석은 기본이다. 모든 반은 학생별 수준과 특성 등을 고려해 구성하고, 철저한 담임제로 관리한다. 홍 원장은 “학생은 시스템으로 발전하지 않는다”며 “학생마다 개성과 학습방법, 이해도나 실력, 성향 등이 다 다르기 때문에 학생의 다양한 측면을 고려해 가르쳐야 한다”고 강조했다.  


예비고1의 겨울방학 학습 전략은?

생각하라 푸름에서는 겨울방학을 앞두고 특강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특히 본격적인 입시 준비에 들어가는 예비고1들을 위한 특강 프로그램이 눈여겨볼만하다. 겨울방학에는 월~금요일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 안양지역 전년도 기출문제를 풀어보고 해설 강의를 듣는 무료특강으로 시작한다. 강사들의 열정이 만들어 낸 특강으로 매일 나와 들으면 내신이 평균 2~30점 가량 오를 정도로 효과가 크다고. 이후 주 2회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방학특강과 확인학습을 진행, 부족한 실력을 채우고 고등과정을 대비해 나간다. 특강과는 별개로 주 3회 정규수업은 계속 되며, 수업 후에는 역시 확인학습으로 마무리한다. 한편, 이곳은 학생들을 세심하게 챙기는 것으로도 소문나 있다. 매년 크리스마스가 되면 학생 모두에게 책 한권을 선물하고, 2월 달에는 평촌 유명 뷔페식당인 ‘마벨리에’로 학생들을 초청, 맛있는 음식과 함께 감사와 격려의 시간을 갖는다. 또한 복도나 강의실, 틈새 공간 등 학원 곳곳에 자습할 수 있는 책상을 마련한 것도 인상적. 홍 원장은 별도의 집무실 없이 안내데스크에 자신의 자리를 마련해 놓고 오고가는 학생들을 돌아보는 것은 물론 모르는 것에 대한 질문과 답변도 즉각 해준다. 입학 상담도 원장이 직접 1:1로 수업을 진행하며 학생을 파악한다. “학생에 대한 진정한 관심이 학생을 변화 시킬 수 있습니다!” 홍 원장의 마지막 말이다.

이재윤 리포터 kate2575@nate.com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