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 콘셉트의 이색적인 전시 ‘강남 미술관’

지역내일 2018-12-13

강남역 4번 출구 인근, 강남역 번화가에 위치한 강남미술관에서는 올 연말인 12월 30일까지 예정으로 ‘마녀의 초대장’이라는 이색 전시회가 진행 중이다. 소위 마녀의 마을에 들어갈 수 있는 비밀 초대장이란 콘셉트로 입장권을 구입하면 시간과 공간을 초월한 마녀의 마을에 입장할 수 있다. 바다 속 마녀 우르슬라가 산다는 산호초 숲을 지나면 베일에 싸인 착한 마녀의 이야기까지 고스란히 들을 수 있다.



이곳 ‘마녀의 초대장’ 전시회의 특징은 뭐니 뭐니 해도 다양한 마녀 콘셉트의 세트에서 직접 사진을 찍으면서 마녀의 세계에 잠시나마 흠뻑 빠질 수 있는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다는 것이다. 주말에 방문했음에도 불구하고 학생들을 비롯해 많은 관람객들이 긴 줄을 마다않고 직접 체험을 하면서 사진을 찍을 준비를 하고 있는 것이 인상적이었다. 한 해를 보내는 차분한 연말, 남다른 이벤트를 계획하고 있거나 이색 체험을 해보고 싶은 관람객이라면 한 번 쯤 이곳에 들러 마녀 복장도 직접 착용해 보고 환상적인 분위기에 빠진 새로운 나를 만나보는 체험을 해보기를 추천할 만하다. 마녀 마을에서는 플래시를 끈 상태라면 얼마든지 자유롭게 사진 촬영이 가능하다.  



위치 : 강남구 강남대로 346, 3층

운영시간 : 오후 1시~ 오후 8시 (월요일 휴무)

문의 : 02-555-5035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