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동네 가볼 만한 갤러리카페]

미술작품 보러 가자고? 그럼 울 동네 카페에서 만나~

지역내일 2018-12-13

미술 전시회 한 번 가려면 품(?)이 많이 든다. 할인 티켓 구하는 방법도 검색해야 하고 왕복 시간 계산에, 옷차림도 신경 쓰인다. 시간이 꽤 걸리는 작품 감상 동안 커피나 단 게 생각나도 꾹 참아야 하는 건 물론이다. 하지만 주변을 잘 둘러보면 이 모든 걸 ‘가볍게 패스’ 하고 마실 가듯 가서 차 한 잔 즐기며 예술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곳이 있다. 바로 우리 동네 갤러리카페들이다.  



풍동 애니골 ‘갤러리카페 밀(Miiiiil)’
온가족이 함께 즐기는 문화 공간

풍동 애니골에 자리한 갤러리 카페 ‘밀’(Miiiiil)은 오랫동안 입시미술학원을 운영했던 윤선혜 대표가 “이웃들과 문화공간을 나누고 싶어” 2013년에 문을 연 곳. 100평이 넘는 넓은 공간은 어른과 아이 모두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꾸며 주말엔 가족단위로 찾는 이들도 많다.
이곳에선 현재 ‘바롬아트’ 전시회가 열리고 있다. 어린이 미술교육기관인 바롬아트 원생들의 그림을 감상할 수 있다. 내년 1월 16일까지 예정된 전시회는 어른들의 반응이 더 좋아 전시 기간을 늘릴 예정이란다. 전시 및 대관을 원하는 개인 또는 단체는 이메일(miiiiil8756@naver.com)로 연락하거나 직접 찾아가면 된다.
커피 맛이 좋기로도 유명한 이곳은 크로크무슈샌드위치 등 간단한 브런치와 밀크롤케이크, 톰과제리치즈케이크 등 다양한 디저트도 선보이고 있다. 커피와 기타 음료 외에 다양한 세계맥주와 와인도 마련돼 있다.
 
위치 일산동구 애니골길 74 3층
영업시간 오전 11시~오후 11시, 연중무휴
문의 031-905-8756



백석동 ‘갤러리북카페 나무에 새긴 마음’
2천여 권 책 자유롭게 보고 예술작품도 감상하세요~

백석역 인근에 자리한 ‘나무에새긴마음’은 문화예술 전문 출판사인 컬처북스를 운영하는 오창준 대표가 아내 임선례씨와 함께 지난 7월에 오픈한 ‘갤러리북카페’다. 갤러리북카페라는 이름이 낯설 수도 있지만 말 그대로 그림 감상과 독서, 두 가지를 모두 즐길 수 있는 카페라는 뜻. 판화가 이철수씨의 목판화 작품 6점을 비롯해 10여 점의 미술작품이 전시돼 있으며, 문화예술 도서 등 2천여 권의 책을 구비하고 있다. 특히 미술관련 서적이 많은데 이미 절판된 책들도 많아 예술애호가들에겐 보물창고와도 같은 곳. 카페에선 커피와 함께 아내 임씨가 직접 만든 생강차와 대추차, 단팥죽, 호박죽 등을 선보이고 있다.
이곳은 공간이 넓고 쾌적해 작은 전시회, 독서 모임, 동호회 모임 등을 하기에도 좋다. 오 대표는 저녁은 물론, 낮 시간 또는 주말을 이용한 독서 모임도 대환영이라고 전한다. 전시 및 독서토론 모임을 위한 공간 사용 문의는 전화로 하면 된다. 

위치 일산동구 호수로 358-25 동문굿모닝타워2차 216호
영업시간 평일 08:30~19:00, 토요일 11:00~18:00 (일요일 휴무)
문의 031-932-8768



백석동 갤러리 카페 ‘백림’
사진 감상과 함께 교육도 진행해요~ 

백석동 골목에 자리한 백림(白林) 갤러리 카페. 하얀 숲을 뜻하는 카페 이름이 인상적인 이 곳은 사진 한 점에 담겨진 다양한 시선과 감성을 느껴볼 수 있는 갤러리 카페다. 직장 생활을 하던 중 우연히 사진의 매력에 빠져들었다는 배선태 대표가 찍어두었던 사진들을 평소에 전시하고 있다. 또한 그가 사진을 공부하며 접했던 사진 관련 서적들과 소장하고 있는 카메라들을 구경하는 재미도 쏠쏠한 곳이다. 백림 카페에서는 전시회를 원하는 사진 동아리나 개인에게 공간을 대여해주고 있다. 다양한 사진들을 접할 수 있는 공간이자 소통의 공간으로 자리 잡고 있다. 사진에 관한 기초 교육뿐만 아니라 사진 프린팅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바리스타 자격증까지 갖춘 배 대표의 맛있는 커피 한 잔과 함께 이 겨울, 감성 충전하기에 안성맞춤인 곳이다. 

위치: 일산동구 백석로 71번길 39
문의: 031-906-0211 



원흥동 ‘드웰디 카페'
유리 통 창으로 펼쳐진 바깥 풍경도 예술~

원흥동 농협대학교 인근에 위치한 '드웰디 카페'. 모노톤의 인테리어로 독특하고 모던한 분위기의 공간에 유리 통 창으로 펼쳐진 바깥풍경과 예술작품들이 어우러져 그 자체가 또 하나의 예술작품을 보는 듯하다. 드웰디 대표 케이티 한씨는 “프랑스 여행 중에 한 마을의 갤러리를 간 적이 있었어요. 작은 마을에 갤러리가 있다는 것도 놀라웠는데 그곳에 피카소 원화가 있더라고요. 그때 그들이 생활 속에서 문화를 즐기는 모습이 인상에 남아서 나중에 그런 공간을 만들고 싶다는 생각을 갖게 됐죠”라고 한다. 미술을 전공하진 않았지만 주변 지인들 중에 예술인들이 많다보니 자연스럽게 미술 애호가가 됐다는 한 대표는 “카페 이름의 '드웰'은 미국의 유명한 건축 월간지 '드웰'에서 따왔고 '디카페'는 디자인 카페의 줄인 말”이라고 한다. 커피와 차외에 맛있다고 입소문이 난 샌드위치 등 다양한 디저트도 즐길 수 있다. 

위치 고양시 덕양구 서삼릉길 347-1
영업시간 오전 10시 30분~오후 10시, 매주 월요일 휴무
문의 031-967-7123, facebook.com/dwelldecafe



파주 헤이리 ‘헤이리스’
루브르, 오르세 미술관의 감동 그대로~

‘헤이리스(H.E.Y-Lis)’는 디지털 프린팅 기술을 활용해 명화의 대중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렉스데코에서 문을 연 국내 최대 규모의 레플리카(그림이나 조각 따위에서 원작을 복제한 모조품) 갤러리카페다. 제일 먼저 눈에 띄는 모네의 수련 연작 중 대표작인 <수련: 초록그림자, Les Nympheas: reflets verts> 은 파리 오랑주리 미술관에 소장되어 있는 실제 크기200cm×850cm와 거의 유사한 175cm×780cm로 재현해 감동을 준다. 모네의 수련 연작들이 전시되어 있는 1층 공간은 카페와 명화 이미지를 담은 우산, 쿠션, 시계, 액자 등 다양한 상품들도 구입할 수 있다. 2층에 오르면 클림트, 반 고흐, 르느와르 등 인상파 화가들의 작품들을 만날 수 있다. 2층에도 차를 마시며 담소를 나눌 수 있는 공간이 있어 여유 있게 감상할 수 있어 좋다. 또 명작을 소장하고 싶은 고객들은 구매도 할 수 있다.

위치 파주시 탄현면 헤이리마을길 7
영업시간 정오~오후 10시, 주말은 오전 11시 오픈, 월요일은 휴관
문의 070-4136-4300, https://blog.naver.com/rexdeco



리포터 공동 취재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