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국어 전문, SLS국어학원]

불수능 국어 고득점의 비결

오은정 리포터 2018-12-17

불수능 국어로 많은 수험생들이 좌절했고, 예비 수험생들이 떨고 있다. 대한민국 입시의 변별력 핵심이 되어버린 국어를 어떻게 하면 좋을까? 불수능 국어 전쟁터에서 살아남은 고득점자들의 비결이 해결의 실마리가 되어줄 수 있을 것이다. 분당 서현동 SLS국어학원에서는 낙생고 학생 3명과 외대부고, 한일고 학생이 94점을 받고, 지난해 수능 5등급을 받았던 재수생이 80점 2등급을 받았다는 소식이다.



멘탈 관리,  비법이 실전에서 도움 돼

국어에서 94점을 받은 손은상(낙생고 3학년)군은 멘탈을 잘 관리할 수 있었던 점이 고득점의 비결이었다고 한다.
“원장님이 화법, 작문, 독서, 문학, 문법 각 부분에서 맥락을 잡고 공부하라고 가르쳐주셨어요. 그래서 난도나 신 유형에 영향을 받지 않는 국어 실력이 완성됐죠. 특히 넓고 긴 시야로 스트레스를 효과적으로 처리하는 멘탈 관리에 가장 큰 도움을 받았습니다.”
송석헌(용인외대부고 3학년) 학생도 역시 94점을 받았다.
“국어시험을 볼 때 지켜야 하는 것을 학원에서 꾸준히 연습하면서 일관성 있게 문제를 풀 수 있게 됐습니다. 특히 지문을 읽을 때 비중을 두어야 하는 부분이 무엇인지를 명확히 알려주셨죠. 그리고 여러 난이도의 문제와 지문 자료를 풍부하게 접한 것도 도움이 됐습니다.”
권법강(한일고 3학년) 학생은 실전시험 운용 법을 전수받은 것이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문제를 풀기 직전 모든 문제를 잠시 훑어보고 운용 계획을 세우는 법, 문제 영역별 풀이 시간을 기입하는 법, 막히는 문제 앞에서 당황하지 않고 선택과 집중하는 법 등의 가르침이 실전에서 도움이 됐습니다.”


1:1 밀착 도제 수업으로만 가능한 비법 전수

SLS국어학원 김일태 원장은 이번 불수능 국어에서 선전한 학생들의 후기에 공통점이 있다고 말했다. “수능 직전까지 지속적으로 풀 수 있는 문제를 끊임없이 제공받아 일정한 공부 페이스를 유지할 수 있었던 점과 자신의 결점이나 실수 등에 흔들리지 않고 심리적인 안정감을 가지면서 나쁜 습관을 잡아준 점, 시간의 흐름을 객관화 시키는 법을 배워 시험 운용에 적용한 것이 가장 큰 도움이 됐다고 합니다.”
학생들의 공부 과정에는 기복이 있다. 100점 맞던 아이가 서너 개 틀려 떨어질 때 심리적 안정을 주며 멘탈을 잡아주어 이끌어 가야하는데, 김 원장은 사제지간에 신뢰가 형성돼 있어야 변화가 일어나고 성적 향상 효과가 있다고 강조했다.
“유명한 일타강사는 대형 강의로 지식은 전달할 수 있으나 학생 한 명 한 명의 멘탈 관리를 해줄 수 없죠. 국어는 학생마다 공부 상황, 성격, 풀이습관 등이 다 다르기 때문에 1:1 밀착관리로만 그것을 파악하고 잡아줄 수 있습니다”라고 김 원장은 말했다. 


실전에서 흔들리지 않는 매뉴얼 훈련

김 원장은 현 중3의 경우 겨울방학 동안 문법을 잘 다져놓아야 고등 내신에서도 안정감 있게 등급을 딸 수 있다고 말했다. 더불어 비문학 지문을 읽고 정리하는 법과 모의고사 문제를 풀며 자신의 능력을 최대한 끌어내는 훈련을 빨리 시작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또한 김 원장은 성장하는 아이에게 좋은 음식을 지속적으로 제공해야 성장할 수 있는 것처럼 수능 직전까지 계속 문제를 풀면서 멘탈을 관리할 수 있도록 최고의 모의고사 자료를 끊임없이 제공해준다. 수능 국어에서 승패를 가르는 것은 1~15번의 매끄러운 운용이다. 신 유형에 당황하지 않고 대응하면서 선택과 집중을 통해 전략을 세워 공략하는 법을 가르친다. 또한 실전에서 흔들리지 않고 몸에 배인 매뉴얼에 따라 시험을 운용해나갈 수 있는 시간 관리 훈련을 강하게 진행한다.

문의 031-702-3233

오은정 리포터 ohej0622@naver.com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