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성장판검사와 뼈 나이 차이로 본 실제 키 성장 사례

지역내일 2018-12-24 (수정 2018-12-24 오후 11:33:18)

키네스김양수 대표원장



병원 성장클리닉에서 성장판검사를 하였는데 뼈 나이가 실제 나이보다 2살 반이나 빠르다고 성인이 되었을 때 아이의 키가 153-155cm정도 예상된다며 성장호르몬주사를 권유받게 된 한 부모님은 다 큰 키가 155cm도 어렵다는 결과에 너무도 큰 충격을 받았다고 한다. 이 아이는 진단 결과 165cm 이상 성장할 수 있다는 결론을 내렸다. 

관리 전 136.9cm 이었던 키는 관리 후 165cm 자랄 수 있었다. 2015년 5월부터 2016년 5월까지 진행된 관리 후 자란 키는 8.7cm였다. 키네스에서 성장정밀검사를 통해 아이의 성장단계를 급속성장1기로 진단하였고 클 수 있는 키는 1년 동안 8-9cm정도라고 예측하고 집중 관리하여 그렇게 자랐다. 3년 동안에 자란 키는 22.8cm가 되었다. 이 과정에서 아이의 무릎이 많이 벌어진 것에 관심을 가지고 자세교정을 병행했고 식습관을 개선하여 영양공급 상태를 호전시키고 기초체력을 길러 주어 자라는데 필요한 운동량을 소화할 수 있게 했다.
처음 3개월 정도 키가 자라는 경과를 지켜보고 성장호르몬 주사를 결정하자고 제안했으나 성장호르몬 주사는 경과가 좋아 실행하지는 않았다. 

키가 자라기 위해서는 몸을 싱싱하게 만들어야 한다. 빠르게 진행된 뼈 나이가 멈추고 나이를 천천히 먹게 됐기 때문이다.
이것을 알기 쉽게 수치로 말하면 12개월의 시간이 지나면 보통은 한 살씩을 먹어야 한다. 그런데 약화된 신체기능을 회복하고 나쁜 생활습관을 개선하여 몸을 싱싱하게 만들면 15개월이 지나야 나이를 한살 먹게 된다. 그러니까 뼈가 나이를 먹는 것도 세월이 지나면서 먹는 것이 기본이지만 뼈 나이가 차이나는 것은 몸 상태에서 의해서 나이를 빨리 혹은 천천히 먹게 되는 것이다.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