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낭만 가득한 경기도 겨울 여행지 베스트3

신선영 리포터 2018-12-26

겨울방학을 맞아 한적하고 고요한 겨울의 낭만을 만끽하며 재충전의 시간으로 삼기에 좋은 경기도 당일치기 여행지를 추천한다.


<Best1. 양평>


신비로운 풍경이 고즈넉한 양평 ‘두물머리’

북한강과 남한강의 두 물줄기가 만나는 양평 ‘두물머리’는 사계절 아름다운 풍광을 자랑하지만 특히 겨울 설경과 일출, 일몰 풍경이 아름답기로 유명하다.
이른 아침에 피어나는 물안개와 우직하게 자리를 지키고 있는 옛 나루터, 둥근 해와 함께 솟아오르는 황포 돛, 강으로 늘어진 수양버들이 어우러진 풍경과 더불어 수령 400년을 자랑하는 거대한 느티나무까지, 겨울 감성을 느끼고 싶다면 두물머리로 떠나보자.
근처 팔당역과 양수역 사이 폐역 ‘능내역’의 철길도 들러보자. 시간이 멈춰버린 듯한 추억의 공간으로 남아 있어 아날로그 감성이 전해주는 진한 여운을 느낄 수 있다.
두물머리 : 양평군 양서면 양수리 770-4


역사의 숨결 가득한 ‘다산유적지’와 ‘실학박물관’
조선 후기 최고의 실학자 정약용 선생의 유적지인 ‘다산유적지’. 조선의 개혁을 꿈꾼 다산은 오랜 유배생활 끝에 고향인 이곳으로 돌아와 숨을 거뒀다. 유적지 내에는 그의 생가와 선생의 묘가 있으며, 목민심서, 경세유표 등 많은 저서를 소개하는 다산문화관, 수원성 축조 과정에 쓰였던 거중기, 녹로 등을 만날 수 있다. 바로 옆에 맞닿아 있는 실학박물관도 놓치지 말자. 실학의 형성과 전개 과정을 볼 수 있는 각종 자료와 함께 실학과 관련된 천문관측 기구나 책력, 지도류 등이 전시돼 있다.
다산유적지 : 남양주시 조안면 다산로 747번길 11


<Best2. 파주>


세계가 주목하는 평화안보 관광지, ‘파주 DMZ’

전쟁의 아픔을 간직한 파주 DMZ는 그 아픔을 넘어 평화통일의 미래를 희망하는 파주의 대표적 관광지다. 최근 남북협상으로 더욱 주목받고 있는 DMZ는 평화의 바람개비가 힘차게 돌아가는 대형 잔디언덕 ‘임진각 평화누리공원’, 생생한 안보견학장 ‘제3땅굴’, 북한의 생생한 모습을 망원경으로 볼 수 있는 ‘도라전망대․도라산역’, 태양의 후예 촬영지 ‘캠프그리브스’로 나누어 관광을 즐길 수 있다. 우리가 꼭 알아야 할 역사문화체험은 물론 사람의 발길이 닿지 않아 더욱 아름다운 자연환경을 만나볼 수 있다.
임진각 : 파주시 문산읍 임진각로 148-53


오색찬란한 빛의 향연 ‘벽초지문화수목원’
국내외 유명 건축가가 만든 예술인들의 창작주거공간이 있는 헤이리 예술마을, 출판물의 모든 것이 이루어지는 출판단지를 둘러본 후 해가 지면 밤하늘을 수놓는 빛축제도 빼놓지 말자.
여름에는 시원하게 물을 뿜던 분수가 겨울에는 빛을 뿜어내고, 빛과 자연이 하나되는 ‘벽초지수목원’에서는 가족, 연인과 함께 낭만적인 겨울밤을 만끽할 수 있다.
벽초지에서 시작해 유럽식 정원 퀸스가든이, 벽초지 왼쪽에는 장수 주목터널이 있다. 살아서 천년, 죽어서도 천년을 산다는 주목이 가지를 뻗어 작은 터널을 만들었는데 셔터만 누르면 인생 사진이 찍힌다. 유럽식 정원인 퀸스가든도 인증 사진을 부르는 곳이다. 3월부터 10월까지는 계절에 어울리는 꽃 축제가, 11월부터 2월까지는 빛 축제가 열린다.
벽초지문화수목원 : 파주시 광탄면 부흥로 242


<Best3. 이천>


따뜻한 물속으로 윈터 바캉스! 이천 온천여행

추위로 꽁꽁 언 몸과 마음을 녹여주는 온천여행은 어떨까? 경기도를 넘어 우리나라에서 물이 가장 좋기로 소문난 곳, 이천으로 떠나보자. 독일식 온천을 모델로 한 이천 ‘테르메덴’ 온천은 지하 암반 800~1,200m에서 퍼 올린 100% 천연 온천수를 즐길 수 있다. 테르메덴은 ‘온천의 지상낙원’이라는 뜻으로 울창한 숲에 둘러싸여 자연공원에서 삼림욕을 즐길 수 있으며 다양한 즐길거리를 갖추고 있어 가족단위 나들이로 손색없다.
돌아오는 길, 덕평자연휴게소와 연결되어 있는 SNS 명소 ‘별빛정원 우주’의 밤하늘을 카메라에 담으며 별빛의 낭만적인 겨울밤을 만끽해보자.
테르메덴 : 이천시 모가면 사실로 984

신선영 리포터 shinssami@naver.com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