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현동 최연희 독자 추천 ‘들깨나들이’]

구수하고 진한 들깨칼국수에 반했어요~

지역내일 2019-01-25


주말 한 끼는 꼭 국수를 먹는다는 탄현동 최연희씨가 추천한 맛집은 언제가도 늘 한결같은 맛에 반했다는 ‘들깨나들이’. 집 근처라 부담 없이 갈 수 있는 거리이기도 하지만 국수 좋아하는 식구들의 입맛을 모두 사로잡은 이 집은 국수 마니아라면 다 아는 맛집이란다. 이곳의 메뉴는 단출하다. 대표 메뉴인 들깨칼국수를 비롯해 들깨수제비, 팥칼국수(동절기에는 팥죽도 판매한다), 바지락칼국수, 그리고 감자만두가 전부다. 평일 점심에도 자리가 없을 정도로 인기 있는 이 집은 매일매일 밀가루를 정성껏 반죽해 직접 면을 뽑아내 쫄깃한 면발을 자랑한다. 또 칼국수에 빼놓을 수 없는 겉절이와 열무김치도 시중에서 파는 고춧가루를 사용하지 않고 건 고추를 직접 갈아 김치를 담그기 때문에 김치 맛에 더 반한 마니아들이 많다고 한다. 최연희씨는 “맛집이라고 소문이 나 손님이 많아지면 맛이나 질이 떨어지는 경우도 있는데 이 집은 늘 변함이 없어 좋다”고 한다.
들깨나들이 내부는 좌식으로 별 다른 치장 없이 깔끔하고 편안한 분위기다. 근처에 SBS방송국이 있어서인지 들어서면 벽면에 가득한 연예인들의 사인들이 눈에 띈다. 최연희씨의 추천대로 이집에서 빼놓으면 섭섭하다는 들깨칼국수와 팥 칼국수를 주문했다. 칼국수가 나오기 전 보리밥이 나왔다. 고춧가루 하나도 허투루 쓰지 않는다는 말대로 겉절이가 맛깔나다. 국물 자박한 열무김치도 일품. 칼국수가 나오기 전 김치 한 사발이 순식간에 사라졌다.
곧 이어 나온 들깨칼국수와 옹심이와 국수가 어우러진 팥 칼국수는 진국이라는 표현이 딱 어울리게 진하고 구수하다. 직접 뽑은 면발의 쫄깃한 식감도 좋고 양도 넉넉해 식성 좋은 이들도 부족함이 없을 듯. 


위치: 고양시 일산서구 현중로 26번길 11(탄현동)

영업시간: 오전 10시~오후 10시, 휴무 없음

문의: 031-915-2360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