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 표 반찬과 수제도시락, 청담동 ‘정지’

지역내일 2019-04-04

지난해 4월, 청담동주민센터 인근에 문을 연 ‘정지’에서는 일일이 해먹기 힘든 반찬, 분식, 도시락 등 다양한 먹거리를 만날 수 있다. 상호인 ‘정지’는 경상도 사투리로 ‘부엌’을 뜻한다고 한다. 무엇보다도 기와지붕을 얹은 출입구가 눈길을 끈다. 실내 역시 완전 전통 한국식으로 꾸며 외국인들은 물론 내국인들에게도 이색적인 볼거리를 선사한다.



오픈 초기엔 반찬과 도시락만 판매하다가 최근에는 시골된장, 산채비빔밥, 고등어조림, 뚝배기불고기, 순대, 충무김밥, 즉석국물떡볶이 등의 메뉴를 출시해 식당으로서의 면모도 고루 갖췄다. 가격은 7,000~10,000원 선. 이외에도 나물류, 마른반찬, 조림류, 김치류 등 50가지가 넘는 반찬과 7첩, 9첩, 정지 등의 수제 도시락(9,000~15,000원)이 있다.



그중에서도 간장게장과 갈치김치, 콩잎, 가마솥 두부가 인기다. 이곳의 모든 음식은 주방에서 100% 수작업으로 이뤄지며 거기에 예천 학가산 메주로 만든 장으로 간을 맞춰 더욱 깊고 은은한 맛이 난다. 주문은 개인, 소량, 단체 모두 가능하며 3만 원 이상은 강남구 내 무료 배달, 타 지역은 배달 요금이 추가된다.  주문 시에는 1시간 전에 예약하는 것이 좋다.

위치 : 강남구 압구정로79길 32
영업시간 : 오전 10시~오후 10시, 명절 당일 휴무
문의 : 02-515-9933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