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기고

당신의 진정한 인지 혁명을 바란다면?

지역내일 2019-05-15

최근 서점가에 핫한 책으로 이스라엘 출신 역사학자 유발 하라리의 <사피엔스>, <호모 데우스>, <21세기를 위한 21가지 제언> 등 이른바 인류 3부작이 있다. 역사와 철학, 종교, 생명과학, AI 기술과학 등 보아하니 작가는 나보다 어린 친구 같은데 어찌 그리 박식한지. 열등감을 살짝 느낄 만큼의 충격적인 내용과 날카로운 분석이 단연 돋보인다. 아니, 같은 인문학을 공부한 사람으로서 왠지 모를 뿌듯함을 느꼈던 것도 같다.

요즘 나는 중학생들을 지도하면서 다시금 고전의 중요성을 새롭게 느끼고 있다. 누군가는 먼지 덮인 골동품쯤으로 여길 만한 작품들이지만 말이다. <자본론> <마르크스 철학> <소유냐 존재냐> <월든> <가이아> <아들러 심리학> <침묵의 봄> <정신 분석> <멋진 신세계> <국부론> <제3의 침팬지>.. 이들 골동품(?) 속엔 아이러니하게도 우리의 미래가 있다. 어떤 책은 마지막 책장을 넘길 때 작가와의 아쉬운 헤어짐에 저릿한 감정마저 들곤 한다.

뉴스에 따르면 삼성에서 반도체 분야에 113조를, SK 하이닉스도 수 십 조를 투자한다고 한다. 반도체 인재 양성을 위한 전략으로 서울대와 연세대 등에 반도체학과 신설을 계획하고 있다는 소식도 들린다. 입학생에겐 학비는 물론 졸업 후 취업까지 특별히 보장한다고 한다. 반도체가 대한민국의 대표 효자 상품이니 당연한 정책이라 생각한다. 솔직히 중2 둘째 아들 녀석도 그 학과에 가면 참 좋겠구나라는 생각을 나도 한 10초(?) 동안 했으니까.

학부모님께 국어 공부 못하면 명문대 반도체학과 어림도 없다고 협박(?)하고 싶은 마음은 추호도 없다. 단순히 국어 성적을 올리기 위함에 앞서 우리 학생들의 명석한 논리력과 합리적인 문제 해결 능력, 나아가 실존적 자립 능력을 키우고 싶다면 그 해답은 책 속에 있으니 꼭 읽혀 보시라는 뻔한 당부를 다시 한 번 드리고 싶을 뿐이다. 족집게 국어 명강사를 만나고자 미지(未知)의 학원을 찾아 헤매는 것보단 이 방법이 훨씬 낫지 않을까?


장영욱 원장
해냄국어논술전문학원
문의 070-8615-9589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