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극 리뷰 <사춘기 메들리>

청소년도 어른도 공감, 학창시절 추억 속으로!

피옥희 리포터 2019-05-17

청소년들의 열렬한 지지를 받는 연극 <사춘기 메들리>(기획 팀플레이예술기획㈜)는 중학생 조카가 오매불망 손꼽아 기다리던 연극이다. 곽인근 작가의 웹툰이 원작이며, KBS2 드라마(4부작)로 제작돼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상’을 수상한 바 있다.
공연장 입구로 진입하던 중 교복 입은 배우가 “야야, 곧 공연 시작한다. 빨리빨리 안 뛰어? (이게 콘셉트에요. 어른들은 이해해주세요)”를 연발한다. 이 무슨 참신한 입장 상황인가. ‘반말’의 다그침에 마치 10대가 된 듯 배시시 웃으며, 조카와 (친구인 척, 나도 10대인 척) 손을 맞잡고 공연장으로 들어갔다.
소극장 연극 공연의 재미는 막이 오르기 전 진행되는 깜짝 퀴즈다. 관람객 중 절반 이상이 청소년인 탓일까? 열심히 손을 들고 구호를 외치는 것도 모자라, 정답을 맞힌 사람에게 열렬한 환호를 보내는 광경조차 귀엽기만 하다. 나뭇잎만 떨어져도 까르르 웃는다는 10대들의 감성은 역시나 ‘리액션’도 으뜸이다.  



전학 온 소년과 전학 갈 소녀
오해로 시작된 풋풋한 첫사랑 이야기 

<사춘기 메들리>는 아버지의 잦은 발령으로 툭하면 이사하고 전학 다녔던 소년 최정우가 공부 잘하는 반장 소녀 양아영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핵심 줄거리는 이 둘의 풋풋한 첫사랑(사랑인 듯 사랑 아닌 사랑 같은 첫사랑의 시작점이 관전 포인트)이지만, 같은 반 친구들과의 관계와 사춘기 시절의 고민 등도 적절히 들어가 잔재미를 더한다.
학창시절 한 번쯤 겪었음직한 교실 풍경, 또래와의 갈등, 사춘기 시절의 고민, 풋풋한 첫사랑 내지는 짝사랑의 설렘, 그리고 위트와 유머까지 어느 하나 부족함이 없었던 공연이었다.
여섯 명의 배우(최정우 역/박찬용&박형준, 양아영 역 /선우채영&김현진, 장현진 역/곽지수&이연우, 임덕원 역/박재욱&김종국, 신영복 역/안호진&나우호, 이역호 역/ 김석주&김호찬)도 영락없는 10대의 모습 그대로다.
관객의 나이와 상관없이 사춘기 시절로 돌아가게 만드는 것이 <사춘기 메들리>의 힘이다.



●공연장: 대학로 아티스탄홀(대학로역 1번 출구 ABC마트 지하)
●공연기간: ~오픈런(매주 수, 토, 일요일만 공연)
●문의: 1661-6981 팀플레이예술기획㈜

피옥희 리포터 piokhee@naver.com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