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보정동 메밀소바·돈가스 전문, ‘삼동소바’

올 여름 더위를 책임져줄 소바 맛집


이경화 리포터 2020-08-03

잘 삶아내 탱글탱글한 메밀 면을 시원한 육수에 넣고 재빨리 건져 후루룩~ 한 입 먹으면 눅눅한 장마의 불쾌함이 어느덧 사라진다. 다이어트는 물론 건강에도 좋다는 메밀면이 주는 안도감도 좋지만 짭조름한 육수와 달큰한 맛을 내는 무의 조합이 매력적인 소바. 사계절 언제라도 맛있지만 역시 더운 여름에 제 맛을 느낄 수 있다. 소바 맛을 제대로 보고 싶다면 보정동 먹자촌에 위치한 ‘삼동소바’를 추천한다. 안동산마를 넣은 건강한 면이 궁금증을 자아내는 이곳에서는 다른 곳에서 쉽게 만날 수 없었던 매콤 얼큰한 소바까지 맛볼 수 있기 때문이다.



삼동소바는 면부터 다르다
삼동소바에 들어서면 한 쪽 벽면에 걸린 삼동소바 이야기가 가장 먼저 눈에 들어온다. 우리나라 대부분의 소바 면은 막국수 압축식 형태로 뽑지만 이곳에서는 일본 에도시대부터 전해 내려오는 전통 제단식 소바로 식감과 끈기를 보충하기 위해 안동산마를 직접 갈아 넣어 건강까지 챙긴 메밀 면을 사용한다. 삼동소바만의 방식으로 100% 자가 제면한다는 설명 글은 음식에 대한 믿음과 함께 새로 맛보는 생소한 조합에 대한 상상으로 한껏 기대감을 갖게 한다. 게다가 일본은 물론 유명 음식점에서의 오랜 경력을 자랑하는 셰프의 이력까지 더해지니 어서 빨리 소바를 맛보고 싶은 조바심으로 마음이 급해진다.
평소 몸에 좋은 음식인줄은 알고 있었지만 마땅한 요리법을 찾지 못해 쉽게 손이 가지 않던 재료인 산마를 넣은 소바라니! 건강한 재료를 사용해 면을 뽑았다니 맛을 보기 전부터 이미 후한 점수를 주게 된다. 시판 제품보다 조금은 굵고 찰기를 더한 면발이 진한 육수의 향과 맛을 입 안 가득 풍기며 목으로 넘어가니 저절로 웃음이 난다.

매콤 얼큰한 새로운 맛 소바
이곳에서는 소바하면 떠올리게 되는 이미지와는 전혀 다른 색다른 소바를 맛볼 수 있다. 24시간 정성스럽게 끓인 사골육수에 차돌양지와 각종 야채를 볶아낸 차돌순두부 짬뽕 스타일의 ‘짬뽕소바’는 처음에는 너무도 낯선 모습에 쉽게 손이 가지 않는다. 하지만 일단 한 번 맛을 보고 나면 씹을수록 고소한 차돌양지와 얼큰하고 진한 국물 맛으로 속을 풀어주는 국물 맛에 빠져 쉽게 손을 놓을 수 없다.
만일 고기를 좋아하는 육식파라면 깊고 진한 일본식 재래식 간장으로 담백하면서도 감칠 맛 나는 국물에 차돌 양지고기가 풍성히 들어간 ‘매콤우육소바’를, 더운 여름에도 속이 확 풀어지는 깊은 육수의 깔끔한 맛을 보고 싶다면 ‘온소바’를 선택하면 된다.



바삭바삭한 돈가스와 대게튀김, 삼동떡볶이도 인기
돈가스 전문점답게 국내산 냉장 등심을 숙성시켜 바삭한 튀김 안에 부드러운 육즙을 품고 있는 ‘삼동돈가스’도 만족스럽다. 바삭~ 소리와 함께 썰린 두툼한 단면의 돈가스는 남녀노소 모두의 입맛을 제대로 저격한 메뉴다. 만일 매콤한 떡볶이를 좋아한다면 ‘삼동 떡볶이’에 도전해보자. 합리적인 가격에 돈가스와 소바, 그리고 떡볶이까지 이것저것 맛볼 수 있기 때문이다.
이외에도 거친 식감의 메밀 면보다는 통통하고 쫀득한 우동 면을 선호하는 사람들을 위한 ‘사누끼 우동’과 ‘짬뽕 우동’, ‘매콤 우육 우동’과 밥파를 위한 ‘짬뽕 밥’도 준비되어 있다.



위치 용인시 기흥구 이현로 29번길 54-3
문의 031-261-7790

이경화 리포터 22khlee@hanmail.net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