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 인재양성의 등용문 ‘글로벌선진학교(GVCS)’

GVCS 펜실베니아 캠퍼스 성장세 주목

신민경 리포터 2019-10-28

글로벌선진학교(Global Vision Christian School, GVCS)는 2003년 음성캠퍼스로 시작으로 2011년 문경캠퍼스, 2015년 미국 펜실베니아 캠퍼스를 개교한 기독교 인재양성의 등용문이다. 현재 음성캠퍼스 430명, 문경 캠퍼스 420명, 미국 펜실베니아 캠퍼스 170여 명 등 약 1000여 명의 학생들이 재학 중이다.



GVCS만의 특화된 교육
GVCS가 개교 16년 만에 음성, 문경, 미국 등 3곳의 캠퍼스를 둔 명실상부한 국제적 교육기관으로 성장할 수 있었던 데는 독특한 교육과정을 빼놓을 수 없다. GVCS만의 특화된 교육 중에는 STEAM 융합교육, 국제교류활동, 신앙교육, 태권도 및 스포츠 특성화 프로그램 등이 있다.
매년 Global Youth Forum(국제 청소년 포럼)과 Global Academic Olympiad(국제학력경시대회)를 개최해 국제교류를 활발하게 진행한다. 국제적인 주요 이슈에 대해 토론과 연구발표를 하면서 국제적인 안목을 갖추게 하고, 인종과 문화의 장벽을 뛰어넘어 또래 간 국제네트워크를 만들어 미래의 지구촌을 주도할 인재네트워크를 구성할 수 있는 장이 되고 있다. 2007년 시애틀에서 보잉사의 후원으로 1회 대회를 개최한 이래 현재까지 매년 열린다. 전교생 태권도교육도 특기할 만하다. 학생들은 의무적으로 최소 태권도 2~3단 이상을 취득해야 졸업을 할 수 있다. 또 Scotland Sports Division을 별도로 운영해 스포츠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각 분야별 메이저리그 출신 스포츠 지도자들이 포진해 고등학교 과정 및 고등학교 졸업 후 과정에 이르기까지 전문훈련을 통하여 스포츠 선수로서 명문 대학에 입학하도록 지도·육성한다.



GVCS 졸업 후 세계 명문 대학 진학
GVCS 설립이사장 남진석 목사는 “글로벌 융합기술사회로 변하고 있는 이 시대를 아우르기 위해 창의적인 융합형 인재양성이 교육 혁신의 중요한 관건”이라며 “과도한 경쟁의 선진국에 기반을 둔 대학 교육만 고집할 것이 아니라 탁월한 인재를 필요로 하는 제3세계 개발도상국과 주요 문화권에 진출하여 국위를 선양할 인재양성에 힘쓰고 있다”고 말했다.
GVCS의 대학 진학률을 보면, 명실상부한 국제적인 교육기관으로 자리매김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약 40% 학생들은 미국과 캐나다의 북미권의 대학교, 약 20%는 영국, 독일, 네덜란드, 벨기에, 스위스 등 유럽권의 대학교, 약 20%는 중국, 일본, 싱가폴, 홍콩 등 아시아권 대학교, 그리고 20% 내외는 한국 내 대학교로 진학하고 있다. 이 중 40% 이상의 학생들은 미국 아이비리그를 포함한 세계 100위권 명문 대학으로 진학하고 있다.



글로벌 교육에 최적화된 미국 캠퍼스 
GVCS 국내 캠퍼스의 아쉬운 부분은 영어 환경에 노출되는 시간이 부족하다는 것. 그러나 미국 펜실베니아 캠퍼스는 다양한 나라에서 온 학생들이 영어로 소통한다. 다양한 국가에서 온 학생들과 공부하면서 글로벌 역량을 키워나갈 수 있다.
고성애 국제교류실장은 “GVCS의 우수한 교육 성과가 회자 되면서 펜실베니아 캠퍼스가 위치한 스코틀랜드 마을과 체임버스버그시 등 인근 도시에 사는 미국인 자녀들의 입학문의가 부쩍 늘었다”고 전했다. 고 실장은 “국내 학생들은 물론 이미 미국, 캐나다 현지에 나가 있는 유학생들도 크게 관심을 보이고 있다. 교민들도 바쁜 직장생활과 사업으로 인해 자녀들의 생활관리와 학습관리가 제대로 되지 못하는 경우 그 대안으로 펜실베니아 캠퍼스를 찾고 있다. 학생들에게 규칙적인 생활을 지도하고 집중적인 학습관리를 병행한다는 점에서 학부모들에게 매력적인 학교로 인정받고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GVCS 미국 펜실베니아 캠퍼스는!
펜실베니아 캠퍼스는 약 22만 평의 광활한 대지 위에 타운하우스형 기숙사, 각종 교육 기자재를 갖춘 학습 동, 두 개의 실내체육관, 실내수영장, 500여 명을 수용할 수 있는 채플, 1000여 명을 수용할 수 있는 강당, 풋볼 경기장, 도서관, 보건실 등 각종 편의시설을 완벽하게 갖추고 있는 기숙형 중·고등학교다. 2015년 한국 학생 19명으로 시작된 작은 학교였지만 현재는 전 세계 약 23개국에서 온 170여 명의 학생이 재학 중이다.

한국  음성캠퍼스 입학상담실 (043-871-7050~2, FAX 043-871-7059)
 문경캠퍼스 입학상담실 (054-559-7050~2, FAX 054-559-7059)
 펜실베니아 캠퍼스 입학상담 국제교류실 (044-868-4086)
  www.gemgem.org
미국  펜실베니아 캠퍼스 입학상담실
 (1-717-496-9487, kyungsoo@gemgem.org)
 www.gvcspa.org

신민경 리포터 mkshin@naeil.com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