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기고

어떻게 하면 국어 점수를 올릴까요?

지역내일 2019-03-13

- 국어 등급이 왜 안 나오는 걸까요?
- 국어 등급이 왜 오르락내리락할까요?
- 모의고사는 1~2등급인데 내신은 왜 3등급일까요?
- 내신은 1등급인데 모의고사는 왜 3등급일까요?

국어 학원에 상담 오신 학부모님들의 고민은 대개 위와 같습니다. 이 고민은 아이의 국어 실력을 모른다는 말과 같습니다. 보통 아이의 국어 실력을 점검할 때, 중간고사와 기말고사 그리고 1년에 3회 진행되는 전국연합학력평가로 가늠하게 됩니다. 하지만 국어 교과는 화법, 작문, 문법, 독서, 문학으로 나뉘어 있고 시험마다 중심축이 바뀌는 것이 특징입니다. 자연계열 성향이 뚜렷해서 문법은 쉽게 공부하지만, 문학은 꺼리는 학생이 문법 중심으로 시험을 볼 때는 1등급을 받고, 문학 중심으로 시험을 볼 때는 3등급을 받는 것이 이상한 일은 아닙니다. 또한 모의고사의 경우, 기본적인 읽기 훈련이 되어있거나 어렸을 때부터 책을 자주 접해 어휘력과 독해력이 평균 이상인 경우 내신보다 등급이 쉽게 나오거나 잘 나오는 것은 당연한 일입니다. 그렇다면 아이의 진짜 국어 실력은 어떻게 알아볼 수 있을까요? 아이마다 어려워하는 부분이 다르고, 어휘력과 독해력이 천차만별인데 어떻게 공부해야 상위 4% 이내의 성적을 거둘 수 있을까요?

4등급~5등급의 경우
이 경우는 대개 시험지를 끝까지 꼼꼼히 읽어 본 경험이 별로 없습니다. ‘읽고 푼다.’가 가능한 경우는 2등급 이상부터입니다. 대부분 4등급 ~ 5등급 친구들은 암기해 둔 지식이 없습니다. 수업을 이해한 것으로 충분하다고 판단하기 때문에 정리하고 암기하는 과정을 소홀히 했고, 문제를 풀 때도 배우지 않은 것은 못 푸는 게 당연하다는 식의 자기 합리화로 무장하고 있을 가능성이 큽니다. 국어 시험은 내신도 수능도 배우지 않은 지문과 표현이 나올 수밖에 없기 때문에 국어 과목에 대한 인식을 바꾸고, 철저한 훈련과 검증이 뒷받침되면 3등급까지 진입하는 것은 어렵지 않습니다. 물론 더 높은 등급도 가능합니다. 실제로 2학년 11월부터 공부를 시작하여 수능에서 1등급을 받은 친구들도 종종 있습니다만 이 경우는 학생의 의지가 강력하게 뒷받침되는 경우입니다.

3등급의 경우
가장 벗어나기 힘든 등급에 있다는 것이 특징입니다. 1~2등급은 상위 10%의 학생들이 차지하고 있고, 어렸을 때부터 꾸준히 훈련받은 친구들이 많아 사실 2등급대로 진입하기가 쉽지는 않습니다. 3등급대에 머무는 학생들 역시 동기 부여가 가능하고, 학습 의욕이 있으며, 공부해야 한다는 사실에 대한 이해가 높다는 장점을 갖고 있습니다. 그래서 나름대로 꾸준히 학업에 임하지만 등급을 올릴 수 있을 정도의 학습량에 대한 이해가 조금 부족하다는 것이 단점입니다. 또한 잘하는 부분과 못하는 부분의 차이가 크다는 것과 반드시 보완해야 하는 약점을 안고 있는 그룹이기 때문에 이해가 부족한 부분에 대해 꾸준하게 질문하고 상담하여 정확하게 연습하고, 학습량을 메워가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1~2등급의 경우
1등급과 2등급은 절대적인 실력 차이가 크지 않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1~2등급 사이의 변화는 실력 차이의 변화는 아닙니다. 평소 학업량을 유지하고 낯선 지문에 유연하게 사고하고 대응하는 방식의 차이라고 생각하시면 쉽습니다. 특히 수능 시험에서는 상위 1~2%를 제외하고는 절대적인 실력 차이가 크지 않은 것이 국어 과목의 특성입니다. 그래서 1등급을 유지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고, 또 가장 어렵습니다. 원하는 등급을 받고 있다고 생각하면 학생들은 금방 방심하고, 다른 과목 학습량을 늘리고, 국어 학습량을 줄이는 일이 1, 2학년 때는 물론이고, 고등 3학년 때는 더욱 빈번하게 나타나는 현상이기 때문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등급을 유지하기 위한 최소한의 학습을 지속할 수 있도록 잡아주고, 도와주어야 합니다. 압도적인 국어 실력을 만들고 싶다는 목표가 있는 1~2등급의 학생의 경우 학원으로 문의하시는 것이 빠릅니다. 국어 백분위 99이상을 만들기 위해서는 개인별 약점 분석이 필수이기 때문입니다.

최근의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 국어 과목은 길어진 지문과 선지를 신속하고 정확하게 읽는 것이 트랜드라고 할 수 있습니다. 어렸을 때부터 책을 꾸준히 읽었다면 길어진 지문을 다 읽고 푸는 것이 가능하지만 대부분 책보다는 영상에 익숙한 영상세대이기 때문에 국어의 1등급 컷은 나날이 떨어지고 있습니다. 그래서 고등1학년 때 국어과목을 전략 과목으로 만든다면 학업에 대한 부담을 많이 덜 수 있습니다. 고등 1학년 모의고사 1등급을 받은 학생이 고등 3학년 모의고사를 풀어도 최소 2등급의 성적이 나오는 것이 국어 과목의 묘미라고 할 수 있습니다. 하루라도 빨리 개인별 맞춤 분석과 질의응답을 충분히 할 수 있는 곳에서 트레이닝을 받는 것이 고득점의 비결이라고 할 수 있을 것입니다.


김선아 원장
밝음학원 고등부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