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합문화공간 당산동 ‘스페이스 36.5’]

단독 공간에서 편안하고 즐거운 시간 보내세요!

지역내일 2019-05-01


영등포구청역 근처에 자리 잡고 있는 ‘스페이스 36.5’는 워크숍, 간담회, 소규모 공연, 세미나, 파티 등의 장소로 이용하기 좋은 복합문화공간이다. 방음문이 설치된 지하의 독립된 공간에 음악 재생을 위한 음향시설이 완벽하게 준비돼 있어서 밴드공연이나 팬 미팅, 음악모임도 이곳에서 자주 열린다. 50여명의 인원을 수용할 수 있는 규모에 음식반입이 가능하고 간단한 음료를 준비할 수 있는 싱크대, 냉장고, 정수기, 전자레인지 등도 구비돼 있어 편리하다. 무엇보다 지하철 2, 5호선이 지나는 영등포구청역 1분 거리의 조용한 동네에 있다는 것이 스페이스 36.5의 장점이다. 이곳을 운영하는 이성우 대표는 감성을 바탕으로 팝, 롹, 어쿠스틱 등 다양한 장르에 자신만의 색깔을 담아 작곡하고 노래하는 싱어송라이터다. 2009년 ‘널 만나러 가는 길’로 데뷔했으며, 남성 2인조 어쿠스틱 밴드 나잇어클락(Night O'Clock)으로도 활동하고 있다. 지난해 ‘그리고 난’을 발표하며 지금까지 총 8장의 앨범을 낸 이 대표 역시 스페이스 36.5에서 1년에 2~3회의 공연을 열어 팬들과 만난다. 또한 다양한 어쿠스틱 공연과 거리공연 등으로 자신의 노래를 알리며 수준 높은 진행솜씨도 보이고 있다.

스페이스 36.5를 직접 꾸민 이성우 대표는 “36.5라는 숫자는 사람의 체온을 의미한다”며 “강당보다 분위기 있고 일반 공연장보다 무겁지 않은 공간으로 누구의 방해도 없는 소중한 시간을 즐기실 수 있다”고 전했다. 장소는 24시간 대관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네이버 블로그 <https://blog.naver.com/lstarrain>에서 확인하면 된다.


위치: 영등포구 당산로 27길 5, 혁세시사연빌딩

문의: 0507-1452-6434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