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2020 대입 인문 논술전형 대비 - 연세대, 서강대 편

지역내일 2019-05-15

2020년 전국 32개 중요 대학에서 인문 계열 논술 전형으로 선발하는 학생 수는 5,128명으로 2019년에 비해 다소 줄었다. 하지만 연세대학교 등 여러 대학이 수능 최저를 없애는 등 여전히 논술 전형에 관한 수험생들의 관심과 열기가 뜨겁다.  
앞으로 몇 차에 걸쳐 주요 대학 별로 수시 논술 전형을 효과적으로 준비할 수 있는 방법을 제시해 보겠다.


연세대 - 수능 최저 적용 안해, 진정한 논술 실력으로 선발

올해 연세대는 수능 최저 기준을 없애며 ‘다면사고형 논술’로 유구한 전통을 지켜온 학교답게 논술 실력으로 진검 승부를 가르게 되었다. 잘 알려져 있듯이 연세대 논술 시험은 2시간 동안 2문제의 답안을 각 1000자 내외로 쓰는 유형을 고집해 왔다. 이러한 유형이 지켜지면서도 시대에 뒤처지지 않은 논술 시험을 출제해 왔다고 평가 받아 온 것은 제시문의 내용이 고등학교 교육과정과의 연계성을 유지하면서도 시사적인 문제의식을 놓치지 않았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구체적인 연세대 논술 시험 대비 요령은 아래와 같다.  
첫째, 제시된 지문을 정확하고 빠르게 읽어 핵심 주제를 파악하는 독해 능력을 길러야 한다. 이 능력은 연대 논술 대비에서만 필요한 능력이 아니라, 모든 대학의 논술 시험 대비 시 기본적이고 필수적인 능력이다. 거의 모든 대학에서 ‘제시문의 핵심 내용을 요약하라’는 유형의 문제를 출제하고 있기 때문이다.  
둘째, 제시문을 한꺼번에 펼쳐놓고 제시문 간의 ‘공통된 핵심어’를 끄집어내는 통합적 사고연습을 해야 한다. 통합적 사고력이 하루아침에 길러지는 것이 쉬운 일이 아니나, 제시문의 핵심 내용이 고등학교 교과 과정 범위를 넘지 않고 출제되기 때문에 지문의 핵심을 파악하고 연계 시키려는 적극적 자세로 문제에 접근한다면 해결의 길이 보일 것이다.
셋째, 제시된 제시문을 유기적으로 연계하여 다양한 비교 기준을 축출해내는 다면적인 사고 연습을 해야 한다. 연세대논술에서는 특정 주제에 대해 다른 관점을 물어보거나 제시문 상호 간의 관계를 유기적으로 분석하기를 요구하는 문항이 출제되기 때문이다.  
이 때 중요한 것은 ‘균형 잡힌’ 관점이다. ‘균형 잡힌 관점’이란 평범한 시사 문제도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고 여러 관점에서 다면적으로 접근할 수 있는 사고 능력을 말한다. 그러므로 논술 시험을 준비하는 수험생은 우리 사회에 펼쳐지는 다양한 시사적인 문제들에 대해 관심을 갖고 여러 의견들에 관심을 기울여야 한다. 그리고 여러 견해들 가운데에서 자신의 견해를 정리해보는 연습을 하는 것이 좋다.


서강대 - 높은 난이도, 제시문 독해력과 창의적인 글쓰기 능력 필요

전통적으로 서강대 논술 시험은 난이도가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 이유는 정형화된 유형으로 출제 되는 것이 아니라, 다양한 문제 유형이 그때 그때 임의적으로 조합되어 출제되기 때문이다. 시험 방식은 100분 동안 2 문항의 문제를 1,600~2,000자 분량으로 작성하도록 하고 있고, 논술 80%, 교과 10%, 비교과 10%를 반영하고 있으나, 교과나 비교과는 실질적인 점수 차가 없어 논술 실력이 당락을 결정한다고 할 수 있다.
구체적인 서강대 논술 시험대비 요령은 아래와 같다.
첫째, 다양한 유형의 문제들이 출제되기 때문에 유형을 파악하려는 방식으로 시험에 접근해서는 안 된다. 과거 3년~5년 동안의 기출 문제를 정리해보고, 논술의 기본이라 할 수 있는 제시문 독해력과 논리적이고 창의적인 글쓰기 능력을 기르는 데 집중해야 한다.
둘째, 제시문을 빨리 읽고, 글을 빨리 쓰는 연습을 해야 한다. 서강대 논술 시험은 다양한 제시문이 문항별로 제시되고 있어 제시문을 읽고 분석하는데 시간이 많이 소요되고 작성해야 하는 글의 자수도 1,600~2,000자 정도로 다른 대학에 비해 긴 글을 작성해야 한다는 점이 특징이자 어려운 점이다. 제시문을 빠른 속도로 분석적으로 읽고 핵심을 파악하여, 문제에서 요구하는 제시문 간의 관계를 바탕으로 답안을 작성하되 빠른 속도로 글을 써 나가야 한다. 제시문 분석에 너무 많은 시간을 소요하거나, 어느 정도 글을 쓰다가 원점으로 돌아가 다시 작성한다면 시간에 쫓겨 답안을 완성하지 못 하게 될 위험이 있다.  

논술 시험을 실시하는 모든 대학의 입시 전형을 효과적으로 준비할 수 있는 공통된 방법은 다음과 같다.
- 지원하는 대학의 최근 3년~5년 동안 기출 문제를 분석하라
- 최대한 시험 상황과 가능한 비슷한 환경에서 제한된 시간 내에 답안을 작성하는 연습을 하라
- 반드시 직접 글을 써보고 다른 사람의 평가나 첨삭을 빠짐없이 받으라


유리나 원장
생각의지평 국어논술 학원


문의 02-2646-1241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