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교육지원청 주관 고양설화 ‘안장왕과 한주이야기’ 뮤지컬 <구슬아씨>

천오백년의 고양설화, 학생뮤지컬로 다시 태어나다!

지역내일 2019-09-06

남원에 <춘향전>이 있다면 우리 고장 고양에는 <안장왕과 한주(珠)이야기>가 있다. 한류의 도시로 도약하고자 경기도고양교육지원청(교육장 최승천)은 마을 유관기관과 공동 주관해 뮤지컬 <구슬아씨>를 무대에 올린다. 마을어른, 학부모, 학생들이 한마음 한뜻으로 완성한 작품이기에 그 어떤 작품과는 견줄 수 없는 의미가 있다. 그 열정의 연습 현장을 들여다보자.



문화예술교육 활성화로 행복교육 실천
 우리나라 학생들의 학업성적은 세계 최고지만, 행복지수는 OECD 기준 여전히 최하위에 머물러 있다. 이에 경기도교육지원청은 문화예술교육 강화를 통한 행복교육 실천에 나섰다. 고양교육지원청 초등교육지원과 송경원 장학사는 “예술·체육 교육과 인문학 교육은 아이들의 정신건강을 살찌우는 건 물론, 다친 마음도 아물게 한다”며 “학교 담장을 넘어 마을공동체 안에서 세대를 넘나드는 문화예술 활동은 학생들의 꿈과 끼를 키우는 행복교육의 중심이 될 것”이라고 전한다.


오픈리허설 현장(오프닝 코러스 장면)


오픈리허설 현장(고양들소리보존회 공연장면)

지역설화 ‘참여형 공연제작’으로 애향심 고취
 고양시에는 13개의 지역설화가 있다. 또 고양들소리보존회, 회다지소리보존회 등은 고양 무형문화재 보존에 힘쓰고 있다. 교과서보다 한 편의 뮤지컬을 통해 배우는 역사, 전통문화 교육은 교육 효과도 뛰어나고 내 고장에 대한 자긍심을 심어준다. 이러한 교육효과에 주목한 고양교육지원청 최승천 교육장은 “고양시만이 가진 문화예술 인프라로 ‘판’을 만들고자 시작한 이번 공연은 마을이 함께 만드는 대형 프로젝트”라며 “뮤지컬 <구슬아씨>는 지역 문화예술기관의 인적·물적 자원과 재능기부를 통한 도움이 없었다면 결코 성사될 수 없는 일”이라고 강조하며, 감사함을 전했다.

9월 18~19일 어울림누리 대극장에서 막 올려
 뮤지컬 <구슬아씨>는 올해 5월 오디션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준비에 돌입했다. 고양설화 ‘안장왕과 한주이야기’는 우리 지역에 전해 내려오는 고구려 안장왕과 백제 한씨 미녀의 로맨스를 담은 이야기로 <구슬아씨>라는 제목으로 관객을 만난다. 뮤지컬은 50여 명의 초등학생 오프닝 코러스로 시작된다. 국악과 전통악기로 창작한 음악과 노래는 극의 완성도를 높이고 전통극의 매력을 한층 살린다. 중간에 고양들소리보존회의 노래패 공연과 살풀이춤은 관객에게 전통문화를 알리고 계승하는 기회가 된다. 고구려 백제의 전쟁장면에서 선보이는 태권무 시범은 고양시 체육회 소속 학생들의 작품으로 손에 땀을 쥐게 만드는 박진감을 선물한다. 주연배우 7명을 비롯한 출연진 30여명은 고양시 중고등학생으로 학생 특유의 풋풋함과 신선함으로 색다른 감동을 선사한다. 연습과정을 함께한 대곡초 김지영 학부모는 “종합적인 경험을 할 수 있는 더없이 좋은 기회”였다며 “노련한 감독님이 지도하는 염습과정은 그 자체로 큰 의미이며, 학창시절에 좋은 추억을 선물한 것 같아 크게 만족”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미니인터뷰>


김기승 총감독(현 고양문화원 예술감독)

지금껏 여러 작품을 연출했지만, 아이들과 함께한 이번 작품은 전혀 힘들다고 느끼지 못할 만큼 즐겁게 준비했습니다. 오히려 아이들에게 좋은 에너지를 받고 충전하는 기회가 됐지요. 공연예술은 성장기 아이들의 문화예술 감수성을 자극하고, 발전시킬 수 있는 좋은 발판입니다. 이번 <구슬아씨> 공연처럼 전문적이고 보다 특화된 프로그램이 많아져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안흥역 임대우 학생 (세원고 2)
다양한 분야의 사람들이 참여하고, 엄청난 인원이 무대에 올라간다는 자체로 의미 있는 공연입니다. 학교 연극반에서 여러 무대를 경험했지만, 이번 공연 준비과정에서는 지금껏 경험하지 못한 특별한 경험을 많이 했어요. 초등학생부터 고등학생까지 출연진 연령이 다양해서 시간을 잡고, 연습하는 과정이 쉽지 않았지만 그래서 더욱 기억에 남을 것 같아요.


구슬아씨역 김하늘 학생 (백마고 2)
학교 음악선생님의 추천으로 오디션을 보고 주인공으로 뽑혀서 무척 기뻤어요. 잘 할 수 있을까 두려움 반, 설렘 반 연습에 임했는데 함께 준비하는 과정에서 느끼는 즐거움과 보람이 큽니다. ‘구슬아씨’는 적극적이고 활달한 인물이라 극 중 캐릭터를 잘 살리려고 노력하고 있어요.


코러스 이윤서 (신원중 1)
노래 부르고 춤추는 걸 좋아하는데 엄마의 권유로 오디션을 보고 참여하게 됐어요. 주로 외국 작품 뮤지컬을 접하다가 우리 전통문화가 담긴 뮤지컬을 연습하니 자부심도 크고, 참여하길 참 잘했다고 생각합니다.


코러스 민서영 (신원중 1)
메인 배역이 아닌 코러스에 합격해서 처음엔 아쉬움이 컸지만 연습과정에서 많은 걸 배우고 있어요. 언니, 오빠, 동생들과 처음에는 서먹했지만, 지금은 무척 친해졌어요. 이번 경험을 통해 뮤지컬배우라는 꿈을 꾸게 됐고, 더욱 열심히 해야겠다고 생각했어요.


코러스 연지민 (대곡초 5)
오빠, 언니들이 연기하는 무대가 너무 멋있어서 진짜 뮤지컬배우 같다고 생각했어요. 뮤지컬로 고양설화 뿐만 아니라 다양한 전통공연도 볼 수 있어 감동적이고 새롭게 배운 것도 많아요. 저희가 열심히 준비한 만큼 많은 분들이 오셔서 관람하셨으면 좋겠어요.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