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틀아인슈타인 영어캠프

캐나다 밴쿠버 한 달 살기 영어캠프

박혜준 리포터 2019-10-31

스쳐가는 여행이 아닌, 현지에서 머물면서 그곳의 문화와 생활을 체험하는 한 달 살기가 인기다. 특히 캐나다 밴쿠버는 자연과 문화, 언어적 측면에서 한 달 살기를 하기에 좋은 도시이다. 밴쿠버에서 한 달을 살면서 영어 실력도 올리고 현지 학생들과 함께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는 프로그램, 리틀아인슈타인 영어캠프를 소개한다.



밴쿠버 최고의 SAT 전문기관에서 영어캠프 진행
요즘 인기인 한 달 살기는 어학연수와는 좀 다르다. 현지에서 살면서 그곳의 문화와 생활을 체험하는 것이 주요 목적이다. 더불어 현지에서 직접 영어를 배우고 사용하면서 영어 실력도 한 단계 향상시키길 바라는 부모들의 니즈에 맞춘 프로그램이 리틀아인슈타인 영어캠프(이하 리아캠프)이다.
리아캠프가 열리는 밴쿠버는 깨끗한 하늘과 웅장한 숲, 빛나는 호수가 있는 아름다운 도시이다. 리아캠프를 진행하는 메타아이파트너스 한국사무소 이민주 대표는 “밴쿠버는 자연환경이 좋고 사람들도 순수하고 친절해서 아이들이 경험하기 좋은 환경입니다. 바다와 산, 호수가 있고 가까운 곳에 스키장도 3곳이 있어서 겨울 스포츠도 즐길 수 있습니다. 특히 겨울인데도 영하로 떨어지지 않기 때문에 생활하기에 좋습니다”라고 말했다.



리아캠프는 밴쿠버 다운타운의 레지던트호텔 30박을 제공하고 2주간 영어캠프가 진행된다. 영어캠프에서는 강남파고다 토플 1타 강사 출신의 김휘성 원장이 운영하는 휘성에듀케이션에서 전통 북미식 영어를 배운다.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영어 강화 프로그램으로 단기간에 실력을 점프할 수 있는 영어수업이 진행된다. 지난 10년간 밴쿠버 최고의 SAT 전문기관으로 인정받은 휘성에듀케이션은 영어집중 프로그램으로 높은 만족도와 최고의 성과를 증명했다.
방학 때 영어 실력 향상을 위해 단기로 스쿨링이나 캠프를 생각하는 이들이 많다. 이 대표는 “스쿨링은 현지 학교에 다니는 것입니다. 5개월 이상 머문다면 효과가 있겠지만 4~8주 동안의 스쿨링은 언어, 환경 등에 적응할 만하면 끝나게 되므로 아쉬운 점이 있습니다. 4~8주 체류를 계획한다면 체계적인 어학원에서 영어 실력을 향상시키는 것이 훨씬 효율적입니다”라고 조언했다. 리아캠프의 영어캠프는 기본 2주 과정이며 희망하는 경우 1주 단위로 추가할 수 있다.



겨울캠프와 방과후활동 등 다양한 문화체험
리아캠프 참가자는 영어캠프와 함께 최고 인기의 겨울캠프도 참가할 수 있다. 밴쿠버 지역에서 가장 유명하고 인기 있는 겨울캠프만을 선별하여 현지 학생들과 함께 하는 양질의 올데이 캠프이다. 4주간 캠프 중 1주간 참여할 수 있으며 선택사항이다.
또한 지역 센터, 공공도서관 등에서 열리는 방과후활동도 할 수 있다. 요일별로 다양한 프로그램이 있으며, 이 대표가 등록 대행 서비스를 제공한다. 별도의 비용이 발생하며 마감되면 참여하지 못할 수도 있다.
이 대표는 “한 달 살기는 학습보다는 지역 환경과 문화를 누리는 것에 더 의미가 있습니다. 캐나다 아이들이 가는 짐이나 도서관에서 수영, 로보틱스, 레고, 독서 등의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주말에는 현지인들이 가는 스탠리공원이나 마켓 등을 방문해서 문화를 체험하고 무형의 가치를 느낄 수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대표가 직접 엄선한 믿을 수 있는 프로그램
리아캠프의 모든 프로그램은 이 대표가 직접 경험한 것 중 좋았던 것으로 선별했고, 직접 관리하기 때문에 믿음이 간다. 이 대표는 “제가 직접 경험하지 않은 것을 소개할 수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숙소, 차량 렌트, 프로그램 등 모두 저와 제 아이가 직접 참여해서 내용을 파악한 후 좋았던 것들로 선택했습니다”라고 말했다.
리아캠프는 12월 30일에 시작하며 대상은 예비 초1부터 예비 중1까지이다, 프로모션 기간에 등록하면 엄마와 아이1명 기준 최소 695만원(호텔, 2주 교육비 및 학생 중식비, 교재비, 픽업비)이다. 공항 픽업은 한 가족에 밴 한 대가 제공되어서 편안하게 적응할 수 있도록 돕고, 숙소와 어학원 간의 라이드도 제공된다. 레지던스 호텔 내에는 밥솥, 세탁 등 생활에 필요한 모든 것이 갖춰져 있으며, 프로모션 기간에 등록하면 저녁식사 반찬 배송 서비스가 제공된다(2주).
문의 02-737-2017, 010-5550-2017

박혜준 리포터 jennap@naver.com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