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화논술미술학원, ‘생각아이 미술학원’

논술로 생각 자신감 쌓고, 미술로 표현 자신감 넓힌다


김성현 리포터 2019-11-25

수지 상현동에 위치한 ‘생각아이 미술학원’은 동화로 사고력을 훈련하고 미술로 표현하게 하는 통합사고력 미술학원이다. 이곳의 이수정 원장은 아이들의 발달단계에 맞춰 감성과 상상력이 풍부한 6세~초등저학년 때에는 논술로 창의적인 사고를 열고 미술로 표현하는 통합사고력 프로그램을 직접 개발해 이를 토대로 교육하고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과연 통합동화논술 사고력 프로그램은 무엇인지 생각아이 미술학원(생각아이)을 찾아가 보았다.



호기심을 충족하고 상상력을 자극하는, 6~7세 창의미술 프로그램
생각아이 이수정 원장은 “6~7세는 폭발적으로 호기심이 많고 자신의 생각을 구체적으로 표현할 때”라며 “하지만 그림으로 다양하게 표현하고 싶은데 형태력이 아직 따라주질 못한다. 따라서 생각아이는 동화로 접근한 다양한 주제를 오감을 통해 구체적으로 관찰하면서 사물의 특징을 상세히 알게 한 후 자세하고 내용이 풍부한 그림을 그리게 한다”고 밝혔다.
생각아이에서는 소수정예 수업을 원칙으로 주 1회 80분 수업(논술 30분, 미술 50분)을 한다. 한 주제에 2차시에 걸쳐 하나의 작품이 완성된다. 6세, 7세, 1·2학년 반으로 구분해 단계별 프로그램으로 진행하며 유치부는 총 2년 과정이다.
유치 6,7세 2년 과정은 동화책을 읽은 후 창의적 사고 훈련을 위한 논술수업으로 이어진다. 이때 6,7세 연령에 맞는 주제를 초등교과와 연계된 문학적 주제와 과학적 주제 동화로 선별해 진행한다. 동화논술 선생님이 주제에 맞는 동화책을 읽어주면서 수업은 시작되는데 이때 아이들은 호기심을 일으키고 배움에 동기부여를 하게 된다. 논술수업은 생각아이만의 사고력 훈련을 통해 과학적 추론능력과 문학적인 이해력, 상상력이 길러진다. 또한 동화논술시간에 이루어지는 주제를 관찰하기, 추론하기, 영상보기, 역할극 하기, 발표하기, 글쓰기 등 다양한 활동은 논리적인 말하기와 글쓰기 능력도 함께 길러진다.
수업의 마지막 단계인 미술로 표현하기는 미술선생님이 진행하며 논술시간에 상상하고 추론하여 얻어진 창의적인 밑그림을 미술시간에 완성된 결과물로 만든다. 미술은 아이들의 상상력이 현실이 되는 가장 큰 힘이며, 스스로 계획한 작품이기에 집중력, 표현력, 자신감을 길러준다.



감성과 사고력을 훈련하는, 1·2학년 통합미술 프로그램
이 원장은 “초등 1·2학년의 시기는 그림을 좋아하는 아이와 싫어하는 아이가 나눠지는 시기다”라고 말하며, “좋아하는 아이는 자신감까지 연결시켜 주고 싫어하는 아이는 동기부여를 줄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한다. 따라서 이때의 생각아이의 동화와 연계된 미술수업은 통합된 사고로 연결되어 그림에 대한 흥미와 자신감을 갖게 한다.
초등 1·2학년 과정 역시 유치부 과정과 기본 틀은 같으며, 1달 중 2주는 과학적 주제수업으로, 2주는 문학적 주제수업으로 진행한다. 하나의 주제를 2주 동안 2차시로 깊이있게 수업한다. 초등생임을 염두에 논술시간에는 학교에서 필요로 하는 일기문, 생활문, 시, 동화쓰기, 극본쓰기 등 다양한 장르별 글쓰기를 하며, 미술시간에는 교과 과정과 연계하고 기초 드로잉 수업을 시작한다. 이때 드로잉 수업은 아이들이 지루해하지 않도록 여러 주제를 잡아 이에 해당하는 동작을 관찰하고 그려보는 수업으로 진행한다. 이 원장은 동화책을 통해 그림에 대한 상상력을 얻고, 그림을 보며 자극받은 호기심을 글쓰기로 연결짓는 논술과 미술의 시너지는 상당히 큰 교육적 효과를 보인다고 단언한다.



초등 고학년부터 논술과 미술 분리해 진행
생각아이에서는 초등 고학년부터는 논술과 미술수업을 분리해 진행한다. 이 원장이 자체 개발한 논술사고력 프로그램인 ‘파란시간 감성사고력 프로그램’으로 질 높은 논술수업을 원장 직강으로 이루어진다. 또한 2년 과정의 드로잉 완성 프로그램을 운영해 초등부터 중등 미술실기까지 모든 것을 해결한다.    
문의 031-262-4139

김성현 리포터 kimmy1010@paran.com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